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영화 퍼펙트맨-언터처블+버킷리스트+영웅본색 모방에서 창의적 작품이


영화를 보면서 어디서 본것 같은 구도.장면이 자주 나왔다.

결국 영화를 다 본뒤 찾아 보았다,

프랑스의 감동 영화 언터처블 1%의 우정,.그리고 잭 니콜슨과 모건 프리먼의 버킷리스트..,영웅 본색의 음악.

그렇다고 언급한 세 영화를 그대로 가져 왔다는 이야기는 아니고 뼈대와 살을 가져 와 새로운것을 만든 느낌이다.


자칫 잘못하면 욕 먹을 영화였는데 조진웅,설경구의 연기와 허준호,진선규 빛나는 조연들의  열연..

코믹을 가미한게 일단은 재미가 있어 상쇄가 된다.

익숙함에서 색다름이 느껴지는 영화다..


이 영화에서 조진웅은 거의 혼자서 영화를 이끌어 나간다 해도  과언이 아닌다

2004년 말죽거리 잔혹사에 단역으로 출연한 이래 근래 매년 영화 3~4편을 찍고 있고 흥행한 영화도 많지만 그의 활약

으로 흥행한 영화는 없다시피 하다

단독 주연한 영화 대장 김창수, 광대들에서는 흥행 실패를 맛 보았다..

이 영화에서 그의 활약은 빛났지만 이번 영화도 흥행대박은 또 거리가 있어 보인다.


설경구는 연기 외적인 부분에서 영향이 있는것 같아 좀 안타깝기는 하다



이 영화를 연출한 감독 용수는 이 영화가 첫 연출이다. 즉 데뷔 작품인것이다

각본도 본인이 직접 쓴것으로 나오는데 여러 웃음 요소들과 말을 그런대로 잘 섞어 놓은것 같다


그의 고향이 어디인지는 확실하지 않지만 부산 출신인 조진웅과 진해고등학교를 나온 진선규의 부산사투리를

아주 맛깔스럽게 표현을 했다

영화에 나오는 "진빼이"도 진짜빼기의 부산 사투리라 한다 ( 대구에서는 사용하지 않는것 같다.)


그외에도 익살스럽고 아재 개그 같기도 한 표현이 더러 나와 웃음을 준다

"임플란트 전도사" "오빠야 마음에 입수" "원 플러스 원" 등



(한줄 줄거리 )

폼에 죽고 폼에 사는 건달 영기(조진웅)는 조직 보스의 돈 7억원을 빼돌려 주식에 투자했다가 모두 날린다

목숨을 부지하기 위해 어떻게든 돈을 구해야 하는 영기 앞에 돈 많은 시한부 환자 장수(설경구)가 나타난다. 

장수는 사회봉사명령을 수행하기 위해 자신을 찾아온 영기에게 흥미를 느끼고 한 가지 제안을 한다. 

두달간 자신이 원하는 걸 대신 해주는 대가로 자신의 사망보험금을 넘겨주겠다고 한다.

이에 영기는 장수의 부탁을 들어 주는데..


사람은 죽어서 가죽을 남긴다

하고 싶은거 하며 살아가는게 제일이다

오래 담아 두면 안된다


★★★☆ 익숙한 설정,장면이지만 부담없이 웃으며 볼수 있는 영화 ..


덧. 부산의 익숙한곳이 많이 나온다. 황령산에서 보는 야경은 정말 좋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후미카와 2019.10.22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고싶은거 다 하면서 살아야 한다는 말.. 그러고 싶은데 선뜻 못하는게 왜 때문인지 ㅋ

  3. BlogIcon 로안씨 2019.10.22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마음에 와닷는 영화일 것 같습니다.
    폼생폼사라는 말과 하고 싶은거 다 하면서 살아야 한다....
    정말 그러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지만 그렇게 못하는 상황이
    어쩔때는 답답하게 느껴지는데
    인생을 다시한번더 생각해보게 만드는 내용이 아닐까합니다 ㅎㅎ
    좋은 영화 소개 감사드려요 ~

  4. BlogIcon 제나  2019.10.22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부산출신이라 너무 즐겁게 봤던 영화입니다. ㅋㅋ
    같은 경상도지만 부산사투리가 대구사투리랑 약간 차이가 있긴 하죠. ㅎㅎ
    여러 작품들이 오버랩되긴 하지만 모방이라는 생각은 들지 않더군요.
    나름 개성을 담아 잘 풀어냈다고 생각됩니다.

  5. BlogIcon 널알려줘 2019.10.22 19: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진웅이라는배우가 연기력이 참
    좋더라구요
    뮤지컬배우죠? 시원시원한 선굵은연기와
    목소리 좋아요

  6. BlogIcon 아이리스. 2019.10.22 1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기파 배우 조진웅과 설경구의 조합이지만
    흥행에는 성공을 거두지 못한모양이네요
    어디서 본듯한 내용이지만
    스토리가 궁금해서 보고 싶어지네요~^^

  7. BlogIcon 파아란기쁨 2019.10.22 1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은 죽어서 가죽을 남긴다.아마도 색다른 시선으로 바라본 영화 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8. BlogIcon 잉여토기 2019.10.22 2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머리 아프지 않게 그냥 하하 웃으면서 볼 수 있는 영화일 것 같네요.
    재밌을 것 같아요. 더하여 부산시의 이곳 저곳 배경을 찾아 구경하는 재미도 있겠어요.

  9. BlogIcon Raycat 2019.10.22 2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토리가 궁금해지네요. :) 배우들은 좋은것 같은데

  10. BlogIcon @산들바람 2019.10.22 2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방한 영화일지라도
    좋아하는 배우라 보고싶군요^^

  11. BlogIcon 문moon 2019.10.22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내용을 보니 재미있을것 같은데요. ^^
    부산사투리들이 나온다니..
    편안한 밤 되세요~

  12. BlogIcon 채안맘마미 2019.10.22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용보니까 더 궁금해서 보고싶네요>_<
    좋은정보 감사해요^^

  13. BlogIcon 유하v 2019.10.22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보고 그냥 넘겼는데 볼거 그랬나봐요ㅎ

  14. BlogIcon 둘리토비 2019.10.22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에 있어서는 전 완전 초보인지라....^^
    요즘 볼 영화가 저에게는 안 보이네요~^^

  15. BlogIcon 미.야 2019.10.22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앗 ㅎㅎ 글을보다가 진빼이에 터지고 갑니다 ㅎㅎ
    괜히 보고싶어지는 영화네요!
    잘 읽고 보고 갑니다! 너무 오랜만에 인사드려용

  16. BlogIcon 라디오키즈 2019.10.23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행은 그다지 성공하지 못한 모양이더라고요.=_=^
    영화를 꼭 흥행으로만 평가할 수는 없지만...

  17. BlogIcon oakSu:p 2019.10.23 1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진웅의 연기는 맛깔스러운 것 같아요. 그런데 사투리까지 구수하면 정말 재밌겠네요. 진빼이~ 들어본 것 같은데요~ ^^

  18. BlogIcon 까칠양파 2019.10.23 2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슷한 영화가 많은 거 같았는데, 다 찾아 보셨네요.
    저는 내년 추석때까지 기다려 보려고 합니다.
    웬지 테레비에서 보여줄 거 같거든요.ㅎㅎㅎ

  19. BlogIcon Sakai 2019.10.24 1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보고싶어지네요.

  20. 2019.10.24 19: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1. 키링타임 2019.11.10 16: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점이 좋은것 같지는 않지만 작품성을 논하기전에 저는 매우 재미있게 만족하며 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