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영화 파수꾼 -남고생들의 진정한 우정이란?-박정민,이제훈,서준영

"그것만이 내 세상""염력"에 출연해서 호평을

받았고 그리고 개봉 예정인"변산"에 주연으로

나오는 박정민 배우를 이야기할때마다 언급되는

영화가 2011년 개봉한 윤성현 감독의 독립영화

"파수꾼"이다

 

궁금해서 찾아 보았다

2010년 무렵의 고등학생들의 이야기이니 작은 아들 세대의

이야기이기도 하

그때 이 영화를 봤더라면 당시 고등학교에 다니던 아들세대의

사고와 학교 생활을 좀 더 이해할수 있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

 

그 무렵 복잡했던 여러 주위 환경때문이라는 핑계로 그때 아들들의 학교 생활을 전혀 몰랐고

심지어는 어떤 친구가 있는지조차 몰랐다

예전에는 친구와 어울려 찍은 사진도 앨범에 보관하곤 했는데 아마 그 당시부턴 스마트폰및 SNS에 저장하는게

시작되어 사진조차 볼 기회가 없었다

 

남자 고등학생들의 언어 '존나,씨발" 그리고 흡연,친구들끼리의 별명 부르기 등을 아주 현실적으로 영화는 보여 준다

 

영화는 영화제등에서 주목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상업 영화로 각광은 받지 못했다

좀 흠이 있다면 영화의 시재가 너무 왔다 갔다 하는거였다

                                             ( 이미지 :네이버 영화 스틸컷 )

 

박정민은 이 당시 신인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아주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준다

아마 이 영화를 보신분들이라면 모두 그의 연기에 주목 했으리라..

이제훈 역시 그의 매력을 이 영화에서 보여 준다

 

고등학생...또 그 무렵은 친구들과 있을때와 부모님과 있을때 그 모습이 다르다는데 정말 그런것인지 모르겠다

( 한줄 줄거리 )

아들 기태( 이제훈)에게 무심했던 아버지(조성하)는 아들이 갑자기 죽은뒤 아들 친구를 찾아 다니며 이야기를 듣는다

아들과 가장 친했다던 아들의 친구 희준 ( 박정민 )은 아들이 죽기전 전학을 갔고 중학교부터 친구였던 동윤 (서준영)

은 학교를 그만 두었고 장레식장에도 오질 않았다

아들과 이들 친구는 어떤일이 있었을까?

 

사과는 용서해주고 싶은 마음이 있을때 받아줄 마음이 있는것이다

가식적인것을 제일 싫어하는 가식적인 사람

너만 알아주면 되

 

★★★☆ 친구에 대해 생각해 보게 한다..우월적 힘을 가진 친구가 없었는지도 돌이켜 보게 하는 영화

 

덧 1. 왕따,스트레스,허세 주목박고 싶은 마음 다 연관성이 있다

   2. 갈매기는 새우깡 냄새만 맡고도 몰려 든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문미카엘 2018.03.06 1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 잼 있을거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3. BlogIcon 휴식같은 친구 2018.03.06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들의 시각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부모들이 이런 영화를 봐줄 필요도 있겠습니다.
    저는 아직 못봤는데 기회되면 찾아 봐야겠네요.
    영화정보 잘 보고 갑니다.

  4. BlogIcon 영성블 2018.03.06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보고 싶은 영화네요~^^
    아들을 생각하시는 아버지의 마음도 따뜻하게 느껴집니다 :)

  5. BlogIcon 다딤이 2018.03.06 1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속에서도 너무 자극적인 언어는 삼가했으면 좋겠어요^^
    시간나면 한번 볼께요^^

  6. BlogIcon 참교육 2018.03.06 1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수래님에 비하면 저는 영화를 거의 보지 않는 편입니다.
    영화관이 집에서 멀리 떨어져 있기도 하지만 그만큼 여유가 없는 생활을 하고 있기 떄문ㅁ이 아닐까 하는 생각듭니다.올해는 좀 여유롭게 살도록 노력해 봐야겠습니다.

  7. BlogIcon 여행하고 사진찍는 오로라공주 2018.03.06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그래도 박정민씨의 연기를 보고 그가 출현햇던 영화가 궁금했었는데..
    파수꾼이라는 영화는 처음 들어봣어요.
    요즘 영화를 잘 모르는것도 있고, 시간도 없어서 못 보게 되었는데..
    내용이 궁금해지네요. 그리고 이번에 나온 그것만이 내세상 영화도 보고 싶어요^^

  8. BlogIcon 『방쌤』 2018.03.06 14: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봤었던 기억이 납니다. 선명하지는 않지만,,
    예전 친구들 생각도 많이 났던 것 같구요.
    집에서와 밖에서,, 다른 아이들이 참 많은 것 같습니다.^^;; 제 생각에는,,,ㅎ

  9. BlogIcon IT넘버원 2018.03.06 16: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흥행하는 영화보다는 이런 영화도 괜찮을거 같아요.^^

  10. BlogIcon 라지영 2018.03.06 16: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자들의 우정을 다룬 영화네요 ~
    시간 될 때 한번 봐야겠어요 ^^

  11. BlogIcon 작은흐름 2018.03.06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마음 아픈 내용이네요ㅜㅜ 차마 못 볼 것 같아요ㅠㅠ

  12. BlogIcon T. Juli 2018.03.06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의 시재가 왔다갔다
    그것이 조금 문제가 될 것 같은데요

  13. BlogIcon 4월의라라 2018.03.06 2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줄거리 매번 정리해주신걸 보면 보고싶게 만드시는 재주가 있으세요.
    이야기를 어떻게 풀어나갔을지 궁금해 집니다. ^^

  14. BlogIcon 새 날 2018.03.06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정민 연기 잘하더군요 역시나 될성 부른 나무 떡잎부터 알아본다니 뭔가 달랐는가 봅니다

  15. BlogIcon veneto 2018.03.06 2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정에대한 영화네요 ㅎㅎ
    시간되면 한번 봐야겠습니다~!

  16. BlogIcon 방송/인터넷/전화 가입! 2018.03.06 2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메기 사진 정말 좋네요~

  17. BlogIcon 요니피그 2018.03.07 0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그것만이 내세상에서 박정민을 보고 완전 반해버렸어요
    어쩜 그렇게 연기가 자연스러운지 말이죠
    그리고 영화에서 나온 연주곡을 본인이 다 소화했다는얘기를 듣고 넘 놀랐던 기억이 나네요
    파수꾼이라는 영화도 한번 꼭 봐야겠어요

  18. BlogIcon 우브로 2018.03.07 2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세대를 느끼며 볼 수있는 영화같아요~
    저도 신랑하고 함께 보고싶어요.
    전 점점 구식이 되어가서 새로운 것이 많이 필요하다 느껴요~
    그런면에서 공수래공수거님께 감사해요~^^

  19. BlogIcon peterjun 2018.03.08 0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름만 알고 있는 영화네요.
    찾아봐야겠습니다.
    이런 영화는 조금 흠이 있어도 재미있게 볼 수 있어요.
    늘 그 시절을 그리워하며 살고 있거든요. ^^

  20. BlogIcon 봉리브르 2018.03.08 0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수꾼이라는 영화가 있었군요.
    남고생들의 진정한 우정을
    그린 영화라고 하니
    일부러라도 찾아 보고 싶어집니다.

    요즘 세상에 진정성이라는 것이
    제대로 존재하는지는 모르겠지만요.
    너무 어이없고 황당한 일들이
    연이어 일어나고 있으니까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