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년말 부모님과 봐야 할 영화-영화 국제시장

 

 

 

 

 

 

 

 

 

 

 

올 년말에는 다른 계획을 다 제쳐 두고

부모님과 같이 이 영화를 보면 어떨까?

 

같이 영화를 볼 부모님이 안 계시는게 못내 서운하고 아쉽다

그래서 부모님이 더욱 생각나기도 하고 지나온 날들을 한번쯤은 생각하게 하는 그런 영화다

 

6.25를 참전으로 겪으신 아버지 세대는  이 영화를 보시면 회한에 젖기도 하시고

눈물을 흘리실지도 모른다

 

3대의 시간을 넘나들고 흥남철수부터, 파독 광부,베트남 건설 파견,

그리고 이산 가족,입양아 이야기등 많은 세월과 이야기를 그려 냈지만

들어 왔고 보아 왔고 겪었던 이야기라서 나의 세대는 충분히 공감이 가는 시간이었다

 

"꼬마 니콜라" 라는 영화에서처럼 이 영화는 꿈 이야기로 시작해서 꿈 이야기로 끝을 맺는다

주어진 환경땜에 어쩔수 없이 꿈을 포기해야 했던 덕수 (황정민 분)의 이야기는

남의 이야기가 아니고 나의 이야기다

 

 

황정민의 노인 연기..걸쭉한 사투리는 가히 명불 허전이고

헐리웃이 인정한 김윤진의 연기 또한 소름이 끼칠 정도다

그리고 씬스틸러 오달수의 탄광에서의 연기는 그가 왜 씬스틸러일수 밖에 없는지를 보여준다

 

이산가족 찾기에서의 상봉 모습은 결국 참아 왔던 눈물샘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용두산 공원에서의 김윤진의 이야기는 나의 이야기이고 많은 사람의 이야기일수 있다

"당신 인생에 당신은 왜 없어"

 

영화의 결론은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이다

 

PS 1. 구두를 닦으며 시련은 있어도 실패는 없는 법이라는 현대의 고 정주영 회장,

        수입 잡화점에서의 앙드레 김, 그리고 횟집에서의 이만기,

        월남 참전군인인 가수 남진이야기는 양념이다 (남진은 이 영화에 감사해야 한다)

 

     2. 극장에서 시작전 관객사이를 누비며 오징어,땅콩을 파는 판매원의 모습가마득한 추억이다

 

     3. 파독 광부,간호원에 대한 그 당시 정부가 저질렀던 행위에 대한 다른 시각,

        월남에서의 한국군 참전..그리고 한국인에 대한 그 외의 생각은 논외로 하고 싶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참교육 2014.12.22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날 우리가 누리는 이 정도의 삶도 결코 저절로 주어지지 않았다는 증거입니다.
    역사의식이란 그래서 필요한 건데 역사는 있어도 역사의식이 사라진 나라.... 막가파들이 판을 치고 있습니다.

  2. BlogIcon *저녁노을* 2014.12.22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보고싶은 영화입니다.^^

  3. BlogIcon 에피우비 2014.12.22 1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꿈으로 시작해서 꿈으로 끝난다니.... 저 같이 20대 초반은 아무리 가난하고 어려운 집안이라 할지라도 누군가가 스폰서를 해주니깐 참 좋은 세상이지만..... 꿈이 꿈으로 끝난다는건 참 슬픈일이죠..... ㅠㅠㅠ

  4. BlogIcon The 노라 2014.12.22 1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힘들게 이만큼 만들어 놓았으면 좀더 살기 좋은 나라가 되어야 하는데 어찌 지금은 이리 구렁텅이로 빠지고 있는건건지...
    멀리서 봐도 현실이 너무 안타깝네요. ㅠㅠ

  5. BlogIcon 뉴론7 2014.12.22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홍정민씨 연기는 일품이죠 남자가 사랑할때 .특희 신세게에서 인상적이네요

  6. BlogIcon 새 날 2014.12.22 1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는 영화로만 봐야 하는데, 이 영화 요즘 말 많네요. 벌레들이 들끓으며 무언가 조작질이 횡행하고 있습니다. ㅠㅠ

  7. BlogIcon 『방쌤』 2014.12.22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정민, 김윤진
    믿고 보는 영화입니다
    요거랑 테이큰3는 꼭 보려구요ㅎ
    즐거운 하루 보내시길~~^^

  8. BlogIcon 耽讀 2014.12.22 15: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전쟁은 우리 역사에 엄청난 상처와 고통을 안겨주었습니다.

  9.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4.12.22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옛날 두 편 동시 극장에서 오징어 팔러 다니는 사람들 기억에 납니다. ㅎㅎㅎ

  10. BlogIcon 여강여호 2014.12.22 1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를 안본지 하도 오래 돼서....
    올 연말 연초에는 오랫만에 한편이라도 봐야 하는데..
    어쨌든 훌쩍거릴까봐 걱정되긴 하네요..ㅎㅎ..

  11. BlogIcon Boramirang 2014.12.22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잊고 살았던 인간미를 되찾아야 할 시기...

  12. BlogIcon 늙은도령 2014.12.23 0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영화들이 계속나오고 있는 것을 보면 기대가 됩니다.
    몸만 건강하면 다 보고 싶은데.....

  13. BlogIcon 릴리밸리 2014.12.23 0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에 다녀왔는데 국제시장에서 플랭카드를 보니
    이영화는 꼭 보고와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따뜻한 하루 보내세요.^^

  14. BlogIcon écrivain inconnu 2014.12.23 1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세대를 아우룰 수 있는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도통 영화를 볼 기회가 없어 미뤄뒀지만 정말 말씀대로 부모님과 함께 보면 더욱 값지지 않을까 싶네요

  15. BlogIcon 포장지기 2014.12.24 0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낼모레 보러 갈꺼라 포스팅 안보려 했는데..ㅎㅎ
    아이들이 아버지인 제가
    제 아버지에 대해 생각하게 되겠군요..
    기대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