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2020/10/07 글 목록

'2020/10/07'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0.10.07 대구 상동 지석묘군 그리고 봉선화 (봉숭아 ) (132)
728x90


대구 수성구 수성랜드 뒤쪽에 있는 지석묘군은 2016년 방문한적 있다

2016/06/23 - [인상 깊은곳] - 대구 상동 지석묘군.수성랜드


상동 지석묘 근처에 봉선화를 식재했다는 소식을 듣고 시간 냐면 한번 가 보리라 생각을 했었다

지난번 찾을때는 수성랜드 안쪽에 주차를 하고 갔었는데 이번엔 수성랜드를 피해 갈수 있도록 이정표가

만들어져 있었다

이곳은 사실 관심을 두지 않으면 찾기가 좀 애매하다..

차로 들어 갈수 없고 골목길을 조금 걸어 가야 되니 말이다

그래도 예전 한번 찾은 기억이 있어 쉽게 찾아 들어갔다.


4년전과는 조금은 변해 있는듯 했다


상동지석묘군 (上洞支石墓群) -대구광역시 기념물 제12호


수성구 상동 501번지 일대에 분포했던 지석묘군으로 현재는 상석 4개가 이동되어 임의로 배치되어 있다. 

1998년 국립대구박물관에서 발굴조사한 바에 의하면 지상의 상석은 이동되어 원위치는 파악하기 어렵게 

되어 있기는 하나 지하묘구는 15m×15m 구역내에서 30여기의 석관·석곽이 원상으로 분포되어 있음이 

확인되었다. 


묘구는 평면 장방형이였고, 대개 길이는 2m, 폭은 40㎝, 벽고는 30㎝ 정도의 규모였다. 

묘구의 유형은 석관형과 석곽형의 두 종류가 있고, 석관은 네 벽을 판석으로 세워 구축했고, 

석곽형은 천석 또는 천석과 판상석을 혼용해서 구축했다. 

닥은 자갈 또는 잔 할석을 전면에 깐 것과 반듯하게 자른 판상석을 몇장 깐 것 또 시상 받침돌을 

더문더문 놓아 둔 형식이 있다. 


이 곳 좁은 구역에 밀집 분포하는 묘구는 배치와 사용 석재의 종류를 통해서 묘구간의 관계를 

추측 가능케 하고 있어 주목된다. 

또 매장방법에 대한 보다 구체적인 정보를 제공해 준다고 한다. 


묘구에서는 일단병식 석검과 유경식 석검, 석족이 출토되었으나 토기의 부장은 확인되지 않았다. 

이들 석기는 대봉동, 이천동 지석묘의 출토품과 유형을 같이 하고 있다. 


묘구형태에서 주목되는 현상은 종전까지 지석묘는 모두 수혈식 묘구로 보고되어 왔으나 

여기서 수혈계 횡구식의 매장법이 사용되었을 가능성을 시사하는 유구가 확인되었다.

                                                        (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에서 인용 )


수성랜드 외곽을 돌아가게 되어 있다

설악초도 여름에 꽃을 피운다

요즘 보기 힘든 나팔꽃

미니 축구장이 생겼다

지석묘는 축구장을 돌아가면 있다

표지판은 그대로인것 같다

봉선화를 식재한지 얼마 되지 않은것 같다


봉선화(鳳仙花) 또는 봉숭아는 인도·말레이시아·중국 원산으로 봉선화과의 한해살이풀이다.

줄기는 높이가 30~50 센티미터 정도이며, 굵고 곧게 선다.

4~5월에 씨를 심으면 6월에 꽃이 핀다

 

잎은 폭이 좁은 타원형으로 가장자리는 톱니처럼 되어 있다. 

꽃은 적색·흰색·황색·분홍색 등으로, 잎겨드랑이에서 나온 긴 꽃자루 끝에 3개씩이 아래로 드리워져 달린다

1241년 완성된 〈동국이상국집(東國李相國集)〉에 "7월 25일경 오색으로 꽃이 피고 비바람이 불지 않아도 

열매가 자라 씨가 터져 나간다는 봉상화(鳳翔花)"가 언급되어 있는 점으로 보아 고려시대 이전부터 

봉선화를 널리 심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꽃의 생김새가 마치 봉(鳳)을 닮아 봉선화라고 부른다

꽃말은 “나를 건드리지 마세요”이다



봉선화는 홍난파의 가곡으로 우리에게 많이 알려졌다

1920년에 발표되었으며, 일명 「봉숭아」라고도 한다. 

나라를 잃은 슬픔을 노래한 시를 작곡가의 바이올린독주곡 「애수(哀愁)」의 선율에 맞춘 곡이다

1940년대 초에 반일사상의 노래라 하여 일제에 의하여 가창 금지가 되었으나 지금은 널리 애창되고 있다


가곡 봉숭아
 작사 : 김형준
 작곡 : 홍난파


1.울밑에 선 봉숭아야 네 모양이 처량하다
길고긴 날 여름철에 아름답게 꽃필 적에
어여쁘신 아가씨들 너를 반겨 놀았도다

2.어언간에 여름 가고 가을바람 솔솔 불어
아름다운 꽃송이를 모질게도 침노하니
낙화로다 늙어졌다 네 모양이 처량하다

3.북풍한설 찬바람에 네 형체가 없어져도
평화로운 꿈을 꾸는 너의 혼은 예 있으니
화창스런 봄바람에 환생키를 바라노라



봉선화가 이곳은 활짝 피어 처량한 모습이 안 되었으면 한다

☞ 9월 19일 혼자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수성구 상동 501 | 상동지석묘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空空(공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onpc 2020.10.07 18: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선화 꽃 오랜만에 보네요.볼 때면 꽃잎이 약해 보이던데 꽃말도 재밌네요.
    가곡 봉선화도 차분하게 잘 들었습니다.

  3. BlogIcon 생팁 2020.10.07 1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들이 너무 이쁘네요 꽃만 보고 있어도 힐링되는것같아요 잘보고가요 ~~!

  4. BlogIcon 지후니74 2020.10.07 1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상속 유적이 함께하는 곳이네요.

  5. BlogIcon H_A_N_S 2020.10.07 1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철의 봉선화 연정이 생각나네요ㅋ 현철씨가 요사이 너무 늙으셔서 안타까워요ㅠ

  6. BlogIcon mystee 2020.10.07 1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떤 드라마에서 꽃말 이야기가 나오면서
    그 꽃말이 '나를 건드리지 마세요' 라고 나왔던게 생각나는데,
    그때 드라마에서 나온 꽃이 봉선화였나봅니다.

    그 드라마가 편의점 샛별이 였네요.
    너무 유치했지만 김유정이 예뻐서 그냥 봤었습니다. ㅎㅎ

  7. BlogIcon 草阿(초아) 2020.10.07 2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전하시네요.
    반갑습니다.
    오랫만에 들려 머물다 갑니다.
    항상 건강하셔요.

  8. BlogIcon 방송/인터넷/전화 가입! 2020.10.07 2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꽃사진보니까 좋네요~
    뭔가모르게 기분이 좋아집니다. ^^

  9. BlogIcon hunnek 2020.10.07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말이 나를 건드리지 마세요라니 재밌네요ㅋㅋ

  10. BlogIcon 로안씨 2020.10.07 2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성구에는 멋진곳이 많지요 ^^
    수성목도 참으로 멋있고 말이죠 ㅎㅎㅎ
    개인적으로 꽃이 정말로 이쁜 것 같아요~ ㅎㅎ

  11. BlogIcon Raycat 2020.10.07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도 안가본지 오래라 가보고 싶은곳이 많네요.

  12. BlogIcon 피터팬의 소풍 2020.10.07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석묘와 멀리 보이는 현대식 건물 그리고 봉선화가 묘한 대조를 이루네요.ㅎ
    일제시대 때 만들어진 노래라 조금슬픈 내용인 것 같습니다.
    이젠 꽃도 활짝피고 코로나도 물러갔으면 좋겠네요.ㅎㅎ

  13. BlogIcon 호기심심풀이 2020.10.07 2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잘보고 갑니다~~ 사진이 참 이쁘네요

  14. BlogIcon 콩이이이잉 2020.10.07 2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쁜사진과 글 잘보고가영ㅎㅎ

  15. BlogIcon sJSfam 2020.10.08 0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는 수성못에만 가봤네요~
    수성못 앞에 유명한 츄러스 집에도요 ^^
    지인 만나러 갔을때 다른 음식점에서 식사하고 수성못, 츄러스가게 딱 두곳 가봤어요~
    대구는 놀러갈 곳이 없다고 알고 있었는데 대구에게 너무 미안하네요 ㅎㅎ
    구석구석 예쁘고, 오랜 역사가 담긴 곳도 많은데 말이에요~~
    봉숭아 너무 이쁩니다 ^ ^

    • BlogIcon 空空(공공) 2020.10.08 0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수성못을 와 보셨군요
      대구의 유명한곳중의 하나입니다
      주위 식당과 카페가 많은곳이기도 합니다

      그렇지만 다른곳보다 관광지는 별로ㅠ 없는건 사실입니다.

  16. BlogIcon IT세레스 2020.10.08 0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참 너무 예쁜거 같습니다.^^

  17. BlogIcon honey butt 2020.10.08 0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때 한국사람들 삶 속에 깊이 들어와있던 꽃같아서 친숙하고 그립네요

  18. BlogIcon 케빈ok 2020.10.08 06: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곡도 잘 듣고 가네요

  19. BlogIcon 담덕01 2020.10.08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선화. 2주전에 우리 아이들 봉선화 물 들였어요.
    몇 개 못 구했는데 여긴 꽤 많네요.
    그렇다고 함부로 따 가면 안 되는 거겠죠? 😅

  20. BlogIcon peterjun 2020.10.08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석묘군....정말 오래되었군요.
    신석기시대 흔적도 찾았다 하니...
    어릴 땐 항상 손에 봉선화 물 들이곤 했어요. ^^ 그게 참 예쁘다 생각했는데...
    지금은 만나기도 어렵네요.

  21. BlogIcon 파아란기쁨 2020.10.09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숭아를 보니 어렸을적 손에 봉숭아 물 들이던 시절이 스쳐 지나 가네요.^^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