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콜래트럴(Collateral) 은 담보물이라는 뜻과 함께 평행선을 달린다는 중의적인 뜻을 가지고 있다

또 다른 의미로는 중요하지 않은 부차적인, 하찮은 그런 뜻으로 쓰이는데 영화는 제목을

해석하여야 하는것처람 철학적인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이 영화를 연출한 감독은 독특한 비장미가 서려 있는 감각적인 영상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사실적인 액션 연출의 귀재로 불려지는 마이클 만 감독으로  절제된 대사만으로도 탁월한 감정이입을 

끌어내는 드라마틱한 연출가로도 유명하다.  ( 네이버 프로필에서 인용 )

히트 (1995년 ), 마이애미 바이스 ( 2006년 ), 퍼블릭 에너미 ( 2009년 ), 블랙 코드 ( 2015년 ) 영화의

각본, 감독을 했다


이 영화는 몇 가지 특징이 있다

LA에서 하룻밤에 일어난 사건이라 낮 장면이 없다

그리고 항상 좋은 사람 (?) 역할이었던 톰 크루즈가 킬러로 나온다

톰은 킬러이면서도 이 영화에서도 참 열심히 뛴다


제이미 폭스가 운전 기사역으로, 검사역에 윌 스미스의 아내인 제이다 핀켓 스미스가 출연한다

또 마크 러팔로가 형사역으로 나오는데 왜 나오는지 가장 이해가 안 된다 ㅡ.ㅡ;;

 

 




여늬 액션 영화처럼 액션이 많이 나오지는 않지만 그래서 상대적으로 대사를 통해 한번 더

생각하게 해 주는 액션 영화다

"한 마디로 고독하고 냉혹한 그리고 생각이 많은 킬러"의 이야기라고 할 수 있다




난 좋은 사람이요.계약을 이행할 뿐이지

부무의 흠을 자식에게 본다-자신의 삶이 싫으니 대신 자식을 괴롭힌다

우린 모드 하찮은 우주 미아 

 



( 한 줄 줄거리 )

평범한 L.A.의 택시 운전사 맥스(제이미 폭스 분)는 돈을 모아 리무진 렌털업을 하겠다는 소박한 꿈을 

갖고 살고있다. 

그는 어느날 밤, 우연히 타지에서 온 승객 빈센트(톰 크루즈 분)를 자신의 택시에 태우게 된다. 

빈센트는 하룻밤동안 다섯 군데를 들러 볼일을 보고 새벽 6시까지 공항에 가야 한다며 택시를 

전세 내자고 한다. 

두 사람은 계약을 맺고, 맥스는 하룻밤 동안 빈센트의 여정에 동행하게 된다.

그러나 빈센트가 말한 다섯 가지의 볼일이란 바로 사람들을 죽이는 살인청부 일이었던 것. 

빈센트는 마약조직에 불리한 증언을 한 증인들과 담당 검사를 살해하기 위해 L.A. 에 온 청부업자였던 것이다. 

맥스는 그 상황에서 벗어나고자 몸부림치지만 그럴수록 더 깊숙이 개입하게 되는데..


★★★☆ 톰 크루즈는 악당(킬러)으로 나와도 멋있다.철학적인 액션 영화


☞ 7월 3일 넷플릭스 혼자

728x90
반응형
Posted by 空空(공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2021.09.07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재미있을 듯한 영화입니다.
    톰크루즈의 악역이라 기대됩니다.ㅎㅎ

  3. BlogIcon 핑크 봉봉 2021.09.07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영화관에서 재밌게 봤던 기억이 나네요 ^^

  4. BlogIcon 랑니2116 2021.09.07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굴이 다해서 그런걸까요 ㅋㅋ

  5. BlogIcon 즐거운 우리집 2021.09.07 1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넷플릭스 고르다가 얼마전에 저도 다시 봤네요ㅎㅎㅎ

  6. BlogIcon 아이리스. 2021.09.07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맛~택시운전기사는 뭔죄래요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범죄에 가담하게 되는군요
    포스터만 봐도 고독한 킬러라는게 느껴지는게
    톰크루즈는 살인청부업자여도 멋있기만 하네요..^^

    • BlogIcon 空空(공공) 2021.09.07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닌 밤중에 홍두깨 격입니다
      이런 경우 당하면 정말 황당하죠.
      범죄 영화에 이런 경우가 많이 나옵니다 ㅎ
      멋있으면서 동정이 조금 가는 역할입니다

  7. BlogIcon H_A_N_S 2021.09.07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탐형 영화는 최곱니다. 저도 두 번 본 것 같아요ㅎ

  8. BlogIcon 코치J 2021.09.07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 탐크루즈는 어떤 역할을해도 잘생겼네요!
    확실히 요즘에 비해 젊어 보입니다^^

  9. 2021.09.07 14: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BlogIcon 곰 라이프 2021.09.07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재밌겠는데요. 항상 챙겨 봅니다. 이배우 빠빠밤

  11. BlogIcon 코스모스피다 2021.09.07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철학적인 액션 영화군요^^
    궁금합니다~ 톰 크루즈는 뭘 해도 멋지죠~

  12. BlogIcon 드림 사랑 2021.09.07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넷플레스 에서 계약종료되는
    작품들이 많다고 빨리 보라고
    그러더라구요 구매는 안했는데 말이죠 ㅎㅎㅎ

  13. BlogIcon 까칠양파 2021.09.07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톰 아저씨가 나오는 영화는 언제나 기본 이상은 하죠. ㅎㅎ

  14. BlogIcon 이니마마 2021.09.07 16: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톰 크루즈의 많은 영화를 봤는데 이거는 못 봤네요~다음에 한번 봐야겠어요~

  15. BlogIcon Alltact 2021.09.07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에 한번 봐야겠네요.

    톰크루즈 오랫만에 보네요 ㅎㅎ

  16. BlogIcon 라오니스 2021.09.07 2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톰크루즈가 악당으로 나온다는 것이 실감이 잘 안납니다.
    히트 영화를 재밌게 봤었는데 마이클만 감독 작품이었군요 ..
    다른 액션영화와는 다른 재미가 있겠습니다. ^^

  17. BlogIcon mystee 2021.09.07 2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못본 영화라서 그러는데,
    마크 러팔로가 형사 역으로 나오는게 왜 이해가 안되는지 자세히 알 수 있을까요?
    비중이 적었나요?

  18. BlogIcon 워드프레스, 웹호스팅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 Avada 2021.09.07 2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액션 영화에 철학적인 요소가 가미되었다니 흥미로운 영화일 것 같네요.

  19. BlogIcon 담덕01 2021.09.08 1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첫 사진에 톰 크루즈의 멋짐이 폭발하네요.
    미션 임파서블과는 다른 느낌이 강하게 전해집니다. 😄

  20. BlogIcon 웃음2020 2021.09.08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살인청부업자랑 얽힌 택시기사는 어찌되는지 궁금해지네요

  21. BlogIcon Sakai 2021.09.08 16: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보다가 말았는데 보아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