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2020/01/07 글 목록


역사상 우리 나라 최고의 성군이며 대한민국 사람이 가장 존경하는 대왕 "세종"

그 세종의 업적은 어린 아이도 알만 할것이고  또 차고도 넘친다.

그래서인지 2시간여의 영화로는 세종의 뛰어난 업적에 대해 관객들을 웃고 울리고 감동시키기가

어려운지 모른다.

세종이 주인공인 영화는 여태 잘 없기도 하거니와 있다 해도  흥행은 실패했다.


2019년  "나랏말싸미"는 송강호가 세종을 연기했음에도 불구하고 100만이 안되는 박스 오피스를

기록했고 그 이전 2012년 충녕대군이 주인공인 "나는 왕이로소이다"도 79만명의 관객을 동원한

초라한 성적을 거두었다

다만 드라마 2008년의 "대왕 세종,"그리고 2011년의 "뿌리 깊은 나무"는 장기간 방영으로 세종의

고뇌와 업적을 잘 보여 준탓에 비교적 성공을 거두었다고 할수 있다


이번 "천문' 영화는 "뿌리 깊은 나무"에서 세종역을 했던 한석규가 다시 세종으로 우리나라 최고

흥행 기록을 세운 "명량"의 이순신 최민식이 장영실역을 연기하고 년말 시즌에 상영했음에도 큰 

성공작이 되지 못하고 있다


또한 역사 왜곡의 논란에서 자유롭지 못한것도 그 이유가 될수 있을것이다.


장영실이 역사에서 사라진 내용을 영화에서는 은근히 이야기 해 주고 있다.

지금까지 우리가 알고 있는 역사적 사실은

"대호군 장영실이 안여 만드는 것을 감독하였는데 견실하지 못하여 부러지고 허물어졌으므로 의금부에 

내려 국문하게 하였다.” (세종실록 1442년 3월 16일)

그리고 곤장 100대, 삭탈 관직의 구형을 세종이 2등 감액하여 곤장 80대의 형벌을 내린걸로 기록이

되어 있고 그후로는 역사에서 사라졌다는게 정설이다


그런데 장영실이 1390년 생이고 곤장을 맞은게 1442년이니 50대를 넘어서이다.

그때의 평균 수명을 생각하면 지금의 70~80대나 마찬가지다.

영화에서 백호 사령 ( 현봉식 분)의 대사를 곰씹어 보면 더욱 확실해진다

조순생 ( 김원해 분 ), 임효돈 ( 임원희 분 )이 옥사에서 사령에게 물어본다

곤장 맞으면 어떻게 되냐고,,대답은 "100대 맞으면 사망이고 80대 맞으면 앉은뱅이가 된다"라고 했다

이를 미루어 보면 아마 장영실은 곤장 80대 맞고 죽음 일보 직전까지 갔거나 오래 살지 못했을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영화는 시종일관 세종과 장영실의 브로멘스에 초점이 맞혀져 있다.

세종이 아무리 장영실을 아꼈기로 소니 같이 누워 별을 본다는게 조금은 과한 설정 같아 보였다


영화를 보면서 요즘의 상황과 많이 비교가 되었다

지금 일본은  TV와 스마트폰의 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에 부품으로 사용되는 플루오린 폴리이미드, 

반도체 제조에 필수적인 리지스트와 에칭가스(고순도불화수소) 등 3개 품목에 대한 수출 규제를 하고

있는중이다.

우리 기술로 빨리 이 원료들을 만들수 있게 하는것이 그 시대 세종의 정신을 이어 받는 것인지도 모른다.

그리고 미국과 중국의 간섭에서 좀 더 자유로워지도록 국력을 길러야 할것이다


(한줄 줄거리 )

관노 출신의 장영실(최민식)은 세종(한석규)의 눈에 띄어 종3품에까지 오른다. 조선의 성군 세종과 천재 

과학자 장영실은 명나라와 원나라로부터 분리된 자주적인 조선을 위해, ‘조선의 하늘과 시간’을 만들기 

위해 20년의 세월을 함께한다. 

그러나 세종 24년, 이천 행궁으로 행차하던 도중 세종이 타고 가던 안여(임금이 타는 가마)가 부러지는 

사건이 발생한다. 세종은 안여를 만든 장영실을 문책해 하루아침에 궁 밖으로 내친다. 

그 뒤 장영실은 자취를 감춘다


조선만의 언어와 시간이 필요했듯이 -대한민국만의 문화와 기술이 필요하다


★★★ 2시간으로는 세종,장영실 이야기가 너무 짧지만 그렇다고 134분은 다소 지겹다..


덧. 장영실은 중국말을 잘했을것이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ele_sso 2020.01.07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문 재미있어보이네요 ㅎㅎ
    한번 봐야겠어요 공감하고 갑니다:)

  3. BlogIcon 草阿(초아) 2020.01.07 2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 보려갈까 준비 중입니다. ㅎㅎ
    비와서 볼일이 있어서 여러가지 사정으로
    자꾸 미루어지네요..ㅠ.ㅠ

    오늘도 알차게 잘 보내셨겠죠.
    편안하신 밤 되셔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20.01.08 0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음주면 영화가 싹 바뀌지 싶습니다.
      설날을 노린 영화들이 개봉을 하니 말입니다
      올해는 자주 영화를 보시게 되면 좋겠습니다.
      따뜻한 하루가 될것 같습니다.^^

  4. BlogIcon Raycat 2020.01.07 2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는 극장가서 볼까말까 고민중이네요. ㅎ.ㅎ

  5. BlogIcon 울트라맘 2020.01.07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는 재밌게 보았답니다. 연기에 몰입이 되는것은 분명한 듯 합니다.
    비가 굉장히 많이 오는데, 빗길 조심하세요

  6. BlogIcon 제나  2020.01.07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종을 소재로 한 드라마 영화들이 참 많은데 개인적으로 만족했던 작품은 몇개 없네요.
    역사를 과하게 비틀거나 생뚱맞은 장면이 나오면 몰입을 저해하더라구요.

  7. BlogIcon 워드프레스, 웹호스팅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 Avada 2020.01.07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문' 영화 리뷰 잘 읽었습니다.
    한석규와 최민식이 '천문'에서 어떤 연기를 보여주었는지 궁금하네요.

    하루 종일 비가 내리네요. 비 온 후에는 기온이 내려가는 것 같습니다. 감기 조심하세요.

  8. BlogIcon 둘리토비 2020.01.07 23: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이기 때문에 허구적 상상력이 가미되었을 것이고,
    스토리의 부분을 좀 더 감각적으로 전개하려고 노력했을 거에요.

    두 배우의 명품연기가 사진으로만 봐도 굉장한 것 같습니다~

  9. BlogIcon 쏙앤필 2020.01.07 2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석규와 최민식의 연기는 기대되네요 잼있으면 봐야겠어요 ^^

  10. BlogIcon 라디오키즈 2020.01.08 09: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젠 한명의 성군보다 그런 성군을 만들 수 있는 국민의 힘이 중요한 시대인데... 마음이 모인다는 게 쉽지는 않더라고요.@_@;;

  11. BlogIcon 널알려줘 2020.01.08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수래공수거님 말씀이 맞네요
    세종대왕님을 영화화한건 흥행이안되네요. 한글창제 하나만 진지하게
    풀어내도 잘될텐데요

  12. 2020.01.08 14: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3. BlogIcon H_A_N_S 2020.01.08 2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갑자기 곤장 맞는 상상을 하니 끔찍하네요. 영화는 눈팅하다 보니 지루하단 얘기가 많이 보이더군요ㅎㅎ

  14. BlogIcon 파아란기쁨 2020.01.08 2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종과 장영실의 이야기 너무 재미있을것 같네요.
    하지만 역사를 다루는 영화는 역사를 왜곡했다는 논란은 항상 있을것 같아요.

  15. BlogIcon 알지오™ 2020.01.09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력을 길러야 한다는데 저도 동의합니다~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오~

  16. BlogIcon 유쾌한 봉자씨 2020.01.09 1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십년 부려먹고 그만한 일로 곤장때리고 내쫓았다. 아무리 생각해도 뭔가 비밀이 있는 듯 ㅋㅋㅋ

  17. BlogIcon 맛난고구마 2020.01.09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보고 싶다고 했더니 아들아이 말이
    "엄마가 상상하는 과학 요소는 없을걸"
    라고 해서 보지 않았는데
    공수거님이 올려놓으시니
    또 생각이 달라지네요.

  18. BlogIcon 내로라하다 2020.01.10 1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종 한글 장영실 뭔가 교과서적인 느낌이.. 책 펴면 잠이 올텐데 말입니다. ㅎ

  19. BlogIcon sotori 2020.01.10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 영화 좋아하는 편인데,
    세종대왕 관련 영화가 개봉한지 몰랐네요
    134분이 조금 지루하다고 하셔서 걱정되지만 ㅎㅎ
    조만간 보러가고싶어요..

  20. BlogIcon 시크릿리치 2020.01.10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 그래도 주변에서 잼있다고 하더라고요 ㅋ

  21. BlogIcon 톡톡 튀는 일상 2020.01.10 2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마 아빠만 예매해드리고 저는 보진 못했었는데 덕분에 자세한 영화이야기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