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상 깊은곳

(옥천 여행) 정지용 시인 생가,문학관

空空(공공) 2021. 11. 24. 00:31
728x90
반응형

 

정지용 시인은 옥천의 대표적인 시인이시다

옥천 여행에 있어 꼭 들러 볼만한 곳이 정지용 시인의 생가와 문학관이다

 

☞ 정지용 생가

시인 정지용은  6 · 25 발발 와중에 갑자기 행방불명되고 그 후 정부는 그를 월북작가로 분류해 그의 작품 모두를 

판금 시키고 학문적인 접근조차도 금지시켰다. 

그로부터 30여 년이 지난 1988년 그의 작품은 해금되었다

1996년에 원형대로 복원되어 관리되고 있는 정지용 생가는 구읍 사거리에서 수북 방향으로 

청석교 건너에 위치한다. 

정지용 생가는 방문을 항상 열어두어 찾는 이에게 그의 아버지가 한약방을 하였었음을 가구(家具)로 

알리고 있으며, 시선 가는 곳 어디마다 정지용의 시를 걸어놓아 시를 음미할 수 있도록 배려해 놓았다.


정지용 생가는 정면 3칸 측면 3칸이며 부엌을 제외하고 정면 2칸은 퇴칸 구조이다.

생가의 전체적인 형상은 ‘ㄱ’자 집이며 마주 보이는 방향으로 정면 3칸 측면 1칸의 ‘ㅡ’ 자형 창고가 있다.

주거용의 ‘ㄱ’자 집은 부엌 뒤로 방 1칸을 더 내어 ‘ㄱ’ 자를 이루는 특이한 구조이다.

                                          ( 옥천군 문화 관광 이야기 옥천에서 발췌 )

 

생가 앞 벽화

 

정지용 시인의 대표 시 향수

넓은 벌 동쪽 끝으로

옛이야기 지줄대는 실개천이 회돌아 나가고,

얼룩백이 황소가

해설피 금빛 게으른 울음을 우는 곳,

-그 곳이 참하 꿈엔들 잊힐리야.

청석교 상판 ( 구황국 신민서사비)

일제강점기인 1940년대 옥천 죽향 초등학교 교정에 세워진 황국신민 서사비이다

밟아야 한다. 지근지근

 

☞ 정지용 문학관

 사이트가 잘 되어 있다

 https://www.oc.go.kr/jiyong/index.do

 

 

정지용문학관

정지용 삶과 문학의 세계를 찾아서

www.oc.go.kr

 관람안내 -운영시간 : 오전 9:00 ~ 오후 6:00

 휴관일-매주 월요일 , 1월1일, 설날, 추석날

 

정지용문학관의 동선은 우측 어두운 터널 같은 입구부터 시작하는데 이곳에 들어서면 음악과 함께 정지용의 

 시 세계를 음악과 이미지로 관람객에게 전달하고 다음 문학 전시실은 테마별로 정지용의 문학을 접할 수 있도록 

 지용 연보, 지용의 삶과 문학, 지용 문학지도, 시ㆍ산문집 초간본 전시되어 있고 문학 체험 공간도 있다

                                                                           ( 정지용 문학관 사이트에서 발췌 )

 

 

정지용 시인의 향수를 노래로 만들어 불렀던 가수 이동원의 별세 소식이 지난 14일 있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

☞ 10월 31일 아내, 친지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