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마음을 비우고 맑은 삶으로 가는길- 청도 운문사 내원암

 

 

 

 

 

 

 

 

 

 

일요일 가족.친지들과 청도 운문사를 찾았다

 

청도에 들어 서니 가로수가 감나무다.

그것도 감이 대롱대롱 달려 있다

 

운문사 들어가는 길이 외길이라 그런지 들아가는 1Km 앞에서부터 정체가 시작된다

정갈한 경내를 돌아 보고 우리는 발길을 운문사 주위 암자로 돌렸다

 

사실 근처 산행을 간단히 하고 싶었는데..

그런데 조금만 돌아서 들어 가니 갑자기 조용해진다

이정표도 맑은 삶으로 가는 길이다

 

그렇게나 많던 사람들이 아무도 보이지 않는다

갑자기 이렇게 조용해질수 있나 싶다..

정말 찰나의 시간인데..

 

지저귀는 새 소리와 낙엽밟는 소리만이 귓가를 울린다

내원암으로 올라가는길 800m 그 짧은 시간에 마음을 다 비운것 같다

 

 

 내원암의 최초 창건주는 원응 국사이며 운문사 중창 연대와 같다

 중창은 1694년에 설송 연초대사가 중수는 1831년에 운악화상이 중수하였다 전해 온다

 산령각은 유긍파 스님이 지었다고 한다

 

 내원암은 운문사 부속 암자중 제일 오래된곳이고

 조선 후기에는 유명한 설송 스님이 주석하면서 내,외전 강석을 열어 후학들에게 학문을 전수하였다

 그때는 항상 백 여명의 학인들이 운집하여 수학을 하였다고 한다

                                    ( 운문사 사이트에서 인용)

 

 

 

 

무슨 꽃일까?

 

올라가는 도중에 만난 부도탑 부도탑을 보면 그 사찰의 규모와 역사를 알수 있다 했다

 

 

 

 

마음을 비우고 가는곳..한참을 앉았다

 

 

메주...이쁘게도 떴다

 

운문사에는 풍경이 없던데 여긴 풍경이 있네

 

무량수전안에는 경주옥석으로 조성된 아미타불상이 있다

 

개나리가 피었다

 

유명한 약수다 가끔 약수 떠러 오는 사람이 있다 물맛이 기가 막히다

 

 

어딜 가도 감나무가 보이고 감이 대롱대롱

 

 

스님의 발걸음이 정말 가볍다 마음을 비우면 그리 되는 모양이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릴리밸리 2014.11.19 08: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도는 외갓집이 있어서 어릴적엔 자주 갔던 곳이랍니다.
    메주와 감이 정겹게 다가오는 풍경들입니다.좋은 하루되세요.^^

  2. BlogIcon 耽讀 2014.11.19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욕심을 내려놓는 것...인생살이를 행복하고 건강하게 합니다.

  3. BlogIcon *저녁노을* 2014.11.19 0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즈넉하니 참 좋습니다.^^

  4.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4.11.19 0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을 비우면 욕심이 사라지죠.
    저도 생각 비우러 잠시 떠나야겠어요!
    좋은 소개 감사합니다 :)

  5. BlogIcon 참교육 2014.11.19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문사 가 본지도 몇십년이 지났내요.
    다시 가 보고싶은 곳입니다.

  6. BlogIcon 명가공인 2014.11.19 1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사진으로만 보고 있는 운문사...
    언젠가는 꼭 한번 가 보고 싶네요.

  7. BlogIcon The 노라 2014.11.19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진짜 만추가 느껴집니다. 단풍도 낙엽이 되어 떨어진 것들도 있군요.
    산사에서 마음도 비우고, 맛갈지게 뜨고 있는 메주도 보시고, 그리고 아름다운 자연풍경들...
    사진 속 스님 발걸음이 공수래공수거님 마음 같을 듯 합니다. ^^*

  8. BlogIcon 뉴과장 2014.11.19 1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도 2014년 발목이 안좋아서 아무데도 못같어요

  9. BlogIcon 새 날 2014.11.19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곳에 다녀오셨군요. 헛된 마음 따위 모두 비우고 오셨는지 모르겠습니다. 파란 가을하늘과 감나무의 감이 멋진 대조를 이루네요^^

  10. BlogIcon 『방쌤』 2014.11.19 1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나 찾는 사람이 많다보니 요번에도
    들어가는 길은 막혔군요
    저도 내원암으로 들어가 본 적은 없는데
    붐비다 일순 고요해지는 상상을
    사진과 함께 해보니 그 기분이 조금이나마
    느껴지네요
    역시 좋은곳이네요^^

  11. BlogIcon 바람 언덕 2014.11.19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을 비우는 산행...
    참 보기 좋네요. ^^
    글쓰는 것도 마음을 비우고 써야 더 잘써질 때가 있어요.
    음...
    마음을 비우는 것, 참 어렵지만 몸과 정신의 건강을 위해 참 필요한 것 같습니다.

  12. BlogIcon 하루나! 2014.11.19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ㅋㅋ

  13. BlogIcon 김소울 2014.11.19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의 분위기가 정말깔끔한듯
    매력이 가득한 글 잘 보구 가요

  14.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4.11.19 15: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어제 합천 해인사를 다녀왔는데 마음이 조금 비워진거 같네요 ㅎㅎㅎ

  15. BlogIcon 광주랑 2014.11.19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광주공식블로그 광주랑입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광주랑 블로그에도 한번 들러주세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