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선물,뇌물

선물,뇌물

생각 2016. 9. 12. 05:48

난 예전 직장 생활을 할때 근무 부서나 하는 업무 관계로 선물을 많이 받곤

했다

사실 선물이라기보단 지금 생각해 보면 뇌물에 더 가까웠던것 같은 생각이 들기도 한다

가끔 책을 선물로 받은적도 있지만 그것은 극히 이례적이고 가징 많이 받은 것은

술이었다.

그것도 대부분 양주였다

 

선물과 뇌물의 차이는 분명하다

주는 사람이나 받는 사람의 생각에 대가가 연상되어지면 그건 금액의 여부에 관계없이

뇌물이다

그리고 그 자리(부서나 직위)를 벗어났을때 지속적이지 못하면 뇌물이다

내가 생각하기에는  차별받지 않을려고 주는것도 뇌물이다


지금도 아찔하게 생각되는 일이 있었다..상당한 급부를 약속하면 어떤 일을 하나 처리해

달라는 거였는데 내가 모른척 눈만 감아주면 되는일이었다

거절했었지만 참 달콤한 유혹이었었다

 

현역에서 물러 난지 오래 되어 이제는 그런 선물,뇌물의 기회가 아예 없다

대신 요즘은 친지와 가족간의 선물만이 있을 뿐이다

                                  ( 지인이 해외 출장중 선물  과자와 차 )

                                    ( 내 생일날 아들이 사준 차량 방향제)

                                      ( 아들이 해외 여행후 사온 초콜렛)

 

올해 5월에  "부정청탁및 금품등 수수에 관한 법률 시행령"(일면 김영란법)이 발표되고 

오는 9월 28일시행된다.. 

그 법률에 식사,경조사비,선물에 대한 금액 기준이 있다

그 금액을 가지고 논란이 있었지만 정작 중요한건 이해 당사자가 준다는것 그자체이다

금액을 규정한다면 아마 쪼개기가 또 성행할지도 모른다..

금액이 문제가 아니라 주고 받는 마음이 중요하다

 

선물은 보이지 않는 나의 마음을 상대방에게 표현하는일이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광제 2016.09.12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습니다...
    올해부터는 법테두리를 벗어난 선물은 지양해야할것 같습니다..
    마음을 전하면 되는거지요^^

  2. BlogIcon 늙은도령 2016.09.12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물과 뇌물을 구분하는 것은 이해당자가인가 아닌가 입니다.
    이해가 충돌할 때는 선물이 뇌물이 되는 것이지요.
    선물을 할 때 주는 사람과 받는 사람이 그 자체로 좋을 때 선물은 최상의 것이 되지요.

  3. BlogIcon 까칠양파 2016.09.12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9,900원짜리 김영란 코스가 있는 식당이 생겼다고 하더군요.
    법이 생기긴 했지만 그 안에서도 못된 짓을 하는 사람은 꼭 나오겠죠. ㅎㅎㅎ

  4. BlogIcon 애리놀다~♡ 2016.09.12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영란법 시행 이후 첫 큰 명절인데 이번에 어떤 식으로 잘 자리잡을 지 궁금해요.
    잘 자리잡고 좀더 투명한 사회로 가는 발걸음이 되었으면 합니다.
    위 세가지 선물 다 좋아 보이지만 아드님 선물들이 참 맘에 드네요.
    헐크 방향제도 그렇고 술병모양 초콜릿도 그렇구요.
    술병모양 초콜릿 먹으면 취할까나요? ㅎㅎㅎ ^^*

  5. BlogIcon *저녁노을* 2016.09.12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이 중요함을 느끼게 되는 요즘이네요.
    ㅎㅎ

    잘 보고갑니다.

  6. BlogIcon Bliss :) 2016.09.12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멋진 글이네요. 뭐든 처음이 어렵지 한 두번 익숙해다보면 스스로 눈감고 있게 되는 게 뇌물이지 않을까 싶네요. 여기는 말씀하신 대로 보이지 않은 나의 마음을 상대방에게 전하는 선물을 많이 하는 것 같아요. 매우 소박하지만, 그러기 때문에 주는 사람이나 받는 사람이나 부담을 느끼지 않아 더 따스하게 느껴지더라고요. 하지만, 사업과 연관되면...여기에서도(사람 사는 곳 어디서나 이겠죠?)역시 뇌물이 나타나네요. 얼마전 오타와에서도 주립 병원과 건설업계 간의 뇌물이 들통나서 난리났었죠. 구속 당한 사람이 자기만 당하기 싫다고 병원장을 대상으로 역고소도 하고..뭐든지 쉽게 가려는 사람은 쉽게 무너지기도 쉬운 것 같아요. 김영란 법으로 말이 많네요. 3만원 이하에 술까지 포함되는 식단 만드려고 식당 주인들 한숨만 깊어지던데.....쇠뿔 바로 잡으려다 소를 잡는다고....개인적으로는 그래 보입니다. 덕분에 따스한 선물 구경 잘 하고 갑니다. 풍성한 한 주 되세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6.09.12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은 말씀이십니다
      나쁜것도 자주 습관화 되면 무감각해지고 이게 나쁜건지,옳은건지 분간을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블리스님이나 몇분의 캐나다 이야기를 보고 ,읽느라면 캐나다는 확실히 우리보다는 민주적이고 자유로운 나라라는 생각이 참 많이 듭니다
      마냔 부러워만 할일은 아닌것 같습니다
      이번 김영란법이 제대로 정착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착실하고 성실한 사람이 잘 사는 나라가 되어야 합니다

      항상 좋은 글에 감사드립니다^^

  7. BlogIcon 『방쌤』 2016.09.12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이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선물이죠.
    요즘에는 마음이 담기지 않은 이해관계만 가득한 물건들이 늘 오고 가는게 가장 큰 문제 같습니다.
    방향제 예쁘네요~^^ㅎㅎ

  8. BlogIcon 선연(善緣) 2016.09.12 17: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김영란법이 이슈가 되고 있죠.
    마음을 담아 이웃과 친척들에게 뜻있는 선물을 주고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9. BlogIcon 참교육 2016.09.12 1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마음의 표시면 좋은데... 반사이익을 위한 선물은 선물이 아니라 뇌물입니다.

  10. BlogIcon T. Juli 2016.09.12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물이 뇌물이 되면 안 되지요.

  11. BlogIcon 라오니스 2016.09.12 2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직업적 특성으로다 ..
    명절 앞두고 선물 오고가는 것을 많이 봅니다 ..
    선물이라는 이름으로 무조건 밀어넣는 사람들 보면 ..
    선물이 아닌 뇌물처럼 보일 때가 많더군요 ..

  12. BlogIcon 겔러 2016.09.13 0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이 최고의 선물인것같습니다 ㅎㅎ

  13. BlogIcon 비르케 2016.09.13 0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돈으로 뭐든 무마되는 세상은 바뀌어야 하지만,그걸 하루아침에 뒤집으려고 하다 보니 알게모르게 난리도 아닙니다.

  14. BlogIcon 김치앤치즈 2016.09.13 0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위에서 이미 캐나다에 대한 내용이 있어서 재언급은 안하겠습니다만, 더하고 덜하고의 정도의 차이가 있을 뿐 사람사는 곳이라면 어느 나라에서나 있는 일인 것 같습니다.
    나, 내 자식 & 내 가정...내가 속한 곳만 잘 되면 된다는 사람들의 이기심이 사라지지 않는 한 바퀴벌레처럼 질기게 버틸 폐습입니다.^^

  15. BlogIcon 청결원 2016.09.13 0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물과 뇌물의 관해 잘 보고 갑니다

  16. BlogIcon 봉리브르 2016.09.13 0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뇌물의 대가가 결국은
    어떤 치욕을 치르게 하는지
    요즘 잘 보고 있습니다.
    큰 뇌물일수록 더 큰 수렁이지요.
    욕심이 눈을 가리면
    옳고 그름에 대한 분별력이 없어지는 것이겠지요.

    뜻깊은 포스팅 잘 읽고 갑니다..^^

  17. BlogIcon 새 날 2016.09.13 1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가를 바라느냐 바라지 않느냐의 한끗차이가 바로 선물과 뇌물의 차이인 것 같군요. 김영란법이 우리 사회를 조금은 투명하게 바꿔주었으면 합니다

  18. BlogIcon 개인이 2016.09.13 2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영란법이 생각나네요. 주고 받는 마음이 중요하다는 말에 공감을 합니다. 명절 잘 보내세요 ^^

  19. BlogIcon mooncake 2016.09.15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마지막 사진의 리쿼 초콜렛 제가 아주 좋아하는 거에요ㅎㅎ

  20. BlogIcon IT세레스 2016.11.23 0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물도 좋지만 마음이 정말 중요한거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