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공공(空空)의 시선

영화/외국영화

시간이 존재다-영화 루시(Lucy)

空空(공공) 2014. 10. 30. 07:00
728x90
반응형

 

 

 

 

 

 

 

 

 

 

지난 여름 최 민식이 "명량"으로 여름을 한참 달구었을때 최민식은 또 다른 영화로

9월 한달을 다른 캐릭터로 우리에게 보여 주었었다

 

명량의 이 순신만큼이나 한국에서의 존재감은 없었지만 미국에서는 오히려 최민식이 이 영화로 더 알려졌을

법하다

미국에서 7월말 개봉하여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였으니..

 

루시는 매력적인 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연기한다

그 녀의 모습만으로도  이 영화는 내게 있어서는 소위 본전을 뽑는다

거기다 구수한 목소리의 모건 프리먼까지 나오니..

 

중간 중간 동물과 자연의 의미있는 영상까지 더해져서

역주행 카액션에.독특한 소재

대만과 파리에서의 풍광까지...만족스럽다

(영화-스틸컷에서)

 

인간은 가지고 있는 뇌용량의 10% 밖에사용을 하지 못한다

만약 20%.30%  100%까지 사용한다면 어떻게 될까?

 

이 영화는 잠겨 있던 뇌의 비밀 영역을 열었다

 

인간은 권력과 이익에 눈먼 존재이고

존재보다 소유에 관심이 많다

 

존재를 규정하는건 시간이고

시간이 존재다

 

난 모든곳에 있다는 루시의 말이 오래 오래 기억에 남는다

 

PS. 1.保持淸潔 이란 글이 감옥벽에 씌여 있다. ㅎ 의도한것일까? 그렇지는 않겠지 좋은 뜻이니..

      2. 전화번호도 안 물어 보면서 전화주겠다,연락하겠다는것은...^^

 

728x90
그리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