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대전 계족산 황톳길 그리고 계족산성


17호 태풍 타파가 북상하고 있다는 소식에 토요일 남부 지방은 오전 부터 비가 내렸다.

전날 확인한 일기 예보는 중부지방은 오후 되서 비가 내릴것이라 했는데 대전으로 오는중에 벌써 비가 내리고 있었다.

현충원 성묘를 마치고 나는 내심 내려갔으면 했는데 아내와 제수씨는 어디라도 가볍게 들렀다 가자 한다


우산,비옷,신발등을 준비 해온터라 예전에 가려고 했다 못간 계족산 황톳길을  가 보기로 했다.

비가 약간 내리기 시작했지만 돌아 가기에는 불가역적(?)의 상황이었다.


현충원에서 약 25KM를 달려 장동 산림욕장 입구까지 오니 많은 대형버스들이 보였다.

여기가 인기있는곳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주차는 장동 산림욕장 주차장을 이용하면 된다



전체 황톳길 코스는 14.5KM인데 우리는 이 코스를 다 걷지는 못하것 같아 계족산성까지만 올라가기로 했다

황톳길도 비가 와 미끄러워 이용을 못했다.

계족산 황톳길은 소주로 유명한 (주)맥키스컴퍼니(구 선양)에서 사비를 들여 조성한 길이다.

2009년 한국 관광공사에서 ‘5월에 꼭 가봐야 할 명소’로 선정하였으며, 2010년에는 유엔환경어린이회의에 

참석한 100개국 500여명의 외국 어린이들과 세이셸공화국 미셸 대통령이 맨발로 걷고 극찬한 곳이기도 하다.

이 길이 만들어지게 된 계기는

(주)맥키스컴퍼니(구 선양소주)의 조웅래 회장이 이곳을 함께 등산하던 하이힐을 신고 힘들게 걷고 있는 

여성에게 신발을 선뜻 벗어주었고 자신은 맨발로 남은 산길을 내려오게 되었다.

발이 무척이나 아팠지만 오히려 그날 저녁에 숙면을 취하게 되었고 아침이 되자 피로감이 싹 없어졌다고 한다. 

그로인해 맨발걷기의 효험을 깨닫게 되었고 이곳에 사비를 들여 맨발로 걷기 편하게 황톳길을 조성하였다는 

사연이다.

우린 여기서 계족산성으로 향한다

320개의 계단을 올라야 한다

비가 오니 조심 조심 ..미끄러 지지 않을려니 조금 더 힘들다

계단을 올라 20분 정도를 더 가야 한다

빗속 안개에 쌓인 계족산성이 보인다

대전 계족산성 ( 사적 제355호 )

대전시 장동 계족산(해발420m) 정상에서 능선을 따라 축조된 테뫼식 석축산성이다. 이 산성은 백제가 쌓은 것으로 알려져 왔으나, 1998∼99년 발굴을 통해 신라에서 쌓은 것으로 밝혀졌다.

산성의 높이는 약 7∼10m 가량 되며, 동·서·남쪽에 문터를 만들었다. 성 안에서 삼국시대에 만든 큰 우물터가 발견되었고, 성내 건물터에서는 고려시대 기와편과 조선시대 자기편이 발견되어 조선시대까지 사용되었음을 알 수 있다.

성쌓기 방법은 보은에 있는 신라 삼년산성(사적 제235호)과 같은 방식으로 쌓았다는 것이 발굴을 통해 밝혀졌고, 출토된 토기 중 가장 오래된 것이 6세기 중·후반의 신라토기임이 밝혀졌다. 이후에 나온 토기 형태도 백제계는 소수이며 다수의 신라계 토기가 보여, 한때 백제가 점령하긴 했지만 신라에 의해 만들어진 산성으로 조사되었다.

계족산성은 새로운 발굴 성과에 의해 신라가 쌓은 것으로 나타났으나 아직도 논란이 있으며, 6세기 중·후반 신라나 백제에 의해 만들어진 산성으로, 당시 대전지방이 가진 전략적 중요성을 보여준다.

시간이 있고 날씨가 좋았다면 산성을 한바퀴 돌았을터인데 눈에 보이는곳만 보고 왔다

언제 다시 오고 싶어지는곳이다

안개속이지만 멀리 대청호가 어렴풋이 보였다

비가 많이내려 서둘러 내려 왔다

황톳길을 따라 올라가는길이 단풍나무가 많았다.단풍이 필때쯤은  정말 아름답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시간을 두고 맑은날 다시 한번 오고 싶다 ( 그런데 사람이 많을듯,,)


☞ 9월 21일 아내,제수 태풍 빗속을 뚫고 왕복 5.6K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 대덕구 장동 산 85 | 계족산성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원당컴 2019.10.02 1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발로 걸으면 건강에 도움이 많이 되는 것 같더라구요.
    예전에 어렸을때는 시골에서 맨발로 많이 생활했던것 같은데...
    이제는 맨발로 약간의 울퉁불퉁한 곳도 못 걷겠더라구요.^^

  3. BlogIcon 신웅 2019.10.02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가봐야할곳이군요
    비안올때가면 좋겠어요 ㅎㅎ

  4. BlogIcon 청결원 2019.10.02 15: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씨가 흐리고 비가 오지만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5. BlogIcon 제나  2019.10.02 1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책길이 너무 잘 되어 있네요. 비가 오는 흐린 날씨에 걷는것도 참 운치있는거 같아요.
    말씀하신대로 미끄러지지 않게 안전에 유의해야 할 거 같습니다.

  6. BlogIcon 내로라하다 2019.10.02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봐야할 곳이 맞군요. 덕분에 맨발로 한번 걸어봐야겠습니다. 비가와서 더욱 재밌게 걷기 좋은 날 같기도합니다^^

  7. BlogIcon 꿍스뿡이 2019.10.02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대전까지 올라오셨군요! ㅎㅎ
    맥키스컴퍼니는 유명합죠.(술로만 알고 있습니닷... ㅠㅠ)
    부랴부랴 맥키스컴퍼니의 공식사이트를 들어가보니 계족산 황톳길이 바로 나오는군요.
    자세히 보니 회장의 캐리커처도 맨발이었군요... ㅇㅅㅇ!

    비바람을 뚫고 참 대단하십니다 ㅎㅎ
    세종은 오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하더니 지금은 잠잠하네요
    태풍 피해 없길 바래봅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10.03 0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유성 갔던길에 집으로 바로 가지 않고 이곳을 들렀습니다.
      맥키스컴퍼니가 예전의 선양소주가 회사명을 바꾼거더군요.
      댁에서 멀지 않으시니 언제 이곳을 맨발로 한번 걸어 보시기 바랍니다.
      여긴 태풍 피해가 다소 있을듯 합니다,

  8. BlogIcon 오달자 2019.10.02 2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톳길을 맨반로 걷고 싶은 욕구가 불끈 일어나는 사진입니다.
    대전 계룡산을 20년도 훨씐 더 되게 다녀온적 있네요.ㅎ

  9. BlogIcon 『방쌤』 2019.10.02 2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오래 전에 딱 한 번 가봤는데
    너무 좋아서 아직도 기억에 선명하게 남아있는 곳입니다.
    맨발로 걸으면 흙이 주는 느낌이 너무 좋아요.
    저도 다시 가고 싶은 곳입니다.^^

  10. BlogIcon 워드프레스, 웹호스팅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 Avada 2019.10.02 2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톳길을 한 번 걸어보고 싶네요 건강에도 좋을 것 같네요.

  11. BlogIcon @산들바람 2019.10.02 2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발로 걷는 황톳길 너무 좋아 보입니다.
    저도 맨발로 둘레길은 걸어봤지만 황톳길은 생소하네요

  12. BlogIcon 草阿(초아) 2019.10.02 2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멋진곳 소개 감사합니다.
    전 대전은 여러차례 다녀왔지만,
    이런 곳이 있다는것은 처음입니다.
    명당이라면 어디든 달려가는 남편은
    이런곳은 그냥 통과하거든요.

    꼭 한번 맨발로 걸어보고싶습니다.
    황토흙의 감촉을 발바닥으로 느껴보고 싶어요.
    요원한 소원일지 몰라도 맘에 담아갑니다.
    혹 이루어질지 몰라서...^^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10.03 0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긴 안 다녀 오셨군요.
      근처에도 명당이 분명히 있을것입니다..ㅎ

      날 좋은날 황톳길을 걷는다면 정말 좋지 싶습니다.
      이곳은 정말 추천하는곳입니다.
      저도 다시 가 보고 싶은곳입니다.

  13. BlogIcon 오렌지훈 2019.10.02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족산성 가는길
    걷고싶은 길이네요
    비가와서 고생하셨겠네요
    잘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휴일보내세요~

  14. BlogIcon 유하v 2019.10.02 2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발로 걷는 길이라니 처음에는 조금 아플 수도 있겠으나 건강에는 아주 좋을것 같습니다^^

  15. BlogIcon peterjun 2019.10.02 2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라가니 정말 멋스럽네요.
    비가 오지 않았다면 황톳길도 좀 걸으셨을텐데...
    나중에 한 번 더 가셔야 할 것 같아요. ^^

  16. BlogIcon Jajune+ 2019.10.03 0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톳길 꼭 걸어보고 싶네요.
    맨발로 황토를 밟고 걸으면 그 촉감하며, 황토향, 원적외선, 주변 경치까지 ... 숙면이 안 되면 오히려 이상할 것 같습니다. ^^

  17. BlogIcon 호건스탈 2019.10.03 0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수래공수레님풍경이 아름답습니다. 가을은 등산하기 좋은 계절인 것 같습니다. 공수래공수거님언제나 파이팅!!

  18. BlogIcon MingGu footprint 2019.10.03 0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걷는 것만으로도 주변 경관에 취할거 같아요^^

  19. BlogIcon 널알려줘 2019.10.03 0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는길이 넘 인상적인 계족산성입니다
    자욱하게 낀 안개가 특히 인상적이네요

  20. BlogIcon 아이리스. 2019.10.03 14: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오는날 산행을 하셨군요.
    위험하기는 하지만 물안개가 피어 운치는 있네요
    황토길은 처음 보는데 날이 좋다면
    신발 벗고 걸어보고 싶어지는 길이네요~^^

  21. BlogIcon 까칠양파 2019.10.03 2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빗속에 등산이라, 저는 엄두가 나지 않습니다.
    만약 일행이 있다면, 기다릴게 다녀와~라고 말했을 거 같네요.
    저는 황토나 밟으면서 평지에서 휴식을 취했을 거 같아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