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조선일보의 두가지 잣대-현 정부엔 몽니,장자연 사건엔 딴 소리

                                                         ( 유튜브 캡쳐 사진 )

언론의 사명과 본분은 말할것도 없이 객관성과 공정성이다.

25년 동안 AP통신사를 이끌었던 켄트 쿠퍼(Kent Cooper)는 보도의 객관성이란 ‘진실되고 편견 없는 뉴스’라고

규정하고서 언론의 객관보도를 역설한있다

 

그러나 요즘 언론들을 보면  객관성과 공정성이란 말이 아주 무색하다

어느 정도 성향은 인정하긴 해야 하지만 보수,진보로 나뉘어 거의 상대방을 헐뜯고 깎아 내리는데 혈안이 되어 있다.

어쩌다 보니 종이신문을  2개 보는데 ( 조선,중앙 )  제목만 읽어도 심하다 싶은 것들이 많다.

 

지난 3월초 소위 "버닝썬" 사건으로 연예인의 성스캔들이 터지자 매스컴및 미디어들이 경쟁적으로 이것만 보도하자

네티즌들은 기사에 '김학의,장자연 사건"의 진상을 촉구하는 댓글들을 달기 시작했다.

이때문인지는 모르겠으나 3월 18일 대통령이 민정수석,행안부 장관,법무부 장관에게 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버닝썬

사건및 김학의,장자연 사건에 대해 철저한 수사를 지시했다

 

그날 저녁부터 TV에 이 내용이 보도 되기 시작했고 다음말 신문에 기사가 나기 시작했다..

그런데 제목,내용들이 가관인다

 

먼저 중앙일보는 그나마 1면 머릿기사로 "장자연,김학의,버닝썬 진실 밝혀라"라고 가시를 올렸으나

이어지는 3면에서는 김학의.장자연 사건 일부 공소 시효 끝나 재조사 논란이라는 내용으로 본질을 흐렸고

대통령이 사실상 수사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고 오도 하고 있다

생각하기에 따라 중앙일보의 보도는 그럴수 있다고 생각이 드나 조선일보는 아주 가관이다.

 

조선일보는 먼저 1면 머릿기사 제목을  "美는 비핵화 빅딜,은 '굿 이너프 딜'이라 뽑고 그 밑에 대통령 지시사항을

올리고 야당의 주장을 올렸다.

그리고 3면에  "문 대통령 '김학의 수사'지시에 야 황교안 대표 겨냥한것 반발 이라는 내용을 올려 본질을 흐렸으며

하단에 '김학의 사건 특수강간 혐의 적용땐 공소시효 남아"라고 제목을 뽑으면서 장자연 사건은 공소시효가 지나

처벌이 어렵다고 둘러서 이야기를 했으며 자사 관련인에 대한 내용은 일언 반구도 하지 않았다

 ☞ 장자연 사건은 나무위키나 위키백과를 검색하면 상세히 알수 있다

 

우리  언론은 언제 이념으로부터 자유로워져 언론의 본분을 다할지..

장자연 사건은 새로운 정황들이 밝혀지고 있는만큼 철저히 그 진상만큼은 밝혀져야 할것이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널알려줘 2019.03.25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일보 너무 편향적이라 싫더라구요

  3. BlogIcon 지후니74 2019.03.25 1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일보는 여전히 강력한 권력이라는 느낌을 지울 수 없습니다.

  4. BlogIcon 로안씨 2019.03.25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이번에 정준영 사건과 더불어 여러사건들이
    정말로 많이 터지는 것 같습니다. ㅜㅜ
    그리고 조선일보의 힘으로 정부에서도 여론 몰이를 너무
    심하게 하는 것 같습니다.
    과연 대한민국 언론들은 언제 진심으로 국민에게
    언론을 제보해줄까요 ㅠㅠ

  5. BlogIcon 행복사냥이 2019.03.25 1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하는 글이었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ㅎ

  6. 고로 2019.03.25 19: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근혜 정부의 블랙리스트는 국정농단이지만 문재인대통령님의 블랙리스트는 적폐청산이라는게 촛불정신이기 때문에 김은경장관님은 무죄입니다.. 아니 무죄로 만들수 있게 이미 사법부 장악했으니 촛불민주주의는 끄떡 없습니다!!

  7. BlogIcon 한PD 2019.03.25 19: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객관적으로 사실만을 보도해야하는데, 요즘은 추측성 기사와 편향된 기사가 너무 많아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8. BlogIcon 선연(善緣) 2019.03.25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정성 있는 언론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편안한 저녁 시간 보내세요.

  9. BlogIcon T. Juli 2019.03.25 2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권력과 명예를 쥐고 여성들을 농락하는 자들
    엄벌해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10. BlogIcon 정감이 2019.03.25 2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라가 이렇게 어려운데.. 정말 답답 하군요.

  11. BlogIcon 아이리스. 2019.03.25 2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보다 남자에서의 모습이 지금도 생생합니다..
    장자연 사건은 철저히 수사해서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습니다..

  12. BlogIcon 방송/인터넷/전화 가입! 2019.03.25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13. BlogIcon 草阿(초아) 2019.03.25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구나 그렇지만,
    특히 중립을 지켜야하는 언론이 편파적인 보도들 하면 안되지요.
    그런면에서 조선일보는 좀...
    거짓정보나 카드라식 방송은 삼가해주었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03.26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리 언론은 너무 우편향,좌편향 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그런 언론들이 또 대세니..
      꾸준히 자기 사명을 다하는 언론의 참 모습을 우리는 기대하게 됩니다.
      뉴스타파같은 언론이 많아져야 된다고
      생각을 합니다.

  14. BlogIcon veneto 2019.03.25 2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점점 시간만 끌고있는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ㅠㅠ
    빨리빨리 진행해야 성과도 나올텐데요

  15. BlogIcon      2019.03.26 0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실이 밝혀지고 잘 해결되면 좋겠습니다 ㅠㅠ

  16. BlogIcon 방구석미슐랭 2019.03.26 0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확한 진실이 모두에게 다가갈 수 있는 날이 왔으면 합니다~!

  17. BlogIcon 파아란기쁨 2019.03.26 0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언론은 주관성이 아닌 객관적인 사실만 전달 했으면 하네요.

  18. BlogIcon WONI쌤 2019.03.26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찌라시급 신문은 화가나죠,
    이직도 개 돼지로 보고 있나봐요

  19. BlogIcon Bliss :) 2019.03.26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래도 직접적으로 엮여있으니 눈가리고 아옹하고 싶었나 봅니다.. 대놓고 언론플레이 하기엔 온라인 매체가 발달해 예전만큼 쉽지 않을 듯해요 그런데도 요즘 돌아가는 것 보면 악의 세력은 언제나 똘똘 뭉쳐 해먹기에 연계고리가 탄탄해도 너무 탄탄하더라구요...... 기사 보는 의욕 떨어지는 요즘입니다ㅠㅠ

  20. BlogIcon 까칠양파 2019.03.26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중동... 솔직히 웹상에서도 안봅니다.
    뉴스를 포털이 아니라 페북으로 보고 있거든요.
    제가 좋아하는 언론사만 친구맺어서 보고 있어요.
    기러기 공장이라 생각해요. 여기서 주어는 없습니다. ㅋㅋㅋ

  21. BlogIcon peterjun 2019.03.26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론이 공정성을 유지하지 못하고 가십거리에만 휘둘리고,
    자기네들의 성향에 깃대어 편향적인 뉴스를 내보낸다는 이야기는 요즘 특히 더 화두가 되는 것 같아요.
    사명감은 다 어디에 버리고 있는지.... 답답합니다.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