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문경새재 도립공원 입구에서 1관문까지


새벽 일찍 눈이 떠졌다

밤새 빗소리가 들리는것 같았는데 밖을 보니 비가 오고 있지는 않는것 같다

평소 습관대로 일찍 눈을 떠 혼자서 밖을 나왔다

빗소리라 생각한것은 숙소 옆의 계곡물 소리였다


날은 흐렸지만 비는 오지 않을것 같아 오늘 걷는 일정에는 무리가 없어 보인다

혼자 제1관문까지 둘러 보기로 했다


문경새재관리사무소

문경관광호텔.다음번은 여기서 한번 묵어야겠다

라마다문경새재관광호텔

기아타이거즈 선수단도 이용했는가 보다

문경새재 아리랑비

문경새재 박달나무 홍두깨방망이로 다 나가네 후렴구는

전국의 수많은 아리랑 변화에 큰 영향을 미쳤다


아리랑 비림공원

지금까지 불려진 전국의 모든 아리랑 노랫말을 조사하고 선별해 2013년부터 서예인 120명이 

아리랑 일만수를 문경의 전통한지에 한글서예로 기록했었다.

이를 통해 문경전역에 일만수를 비석으로 만들어 아리랑 정신을 기리고, 

미래의 통일염원 아리랑으로 함께 나아가기 위한 것.

이곳에 일만수 아리랑 완성을 기념하고, 비림(碑林)의 시발점으로 삼고자 

국민 누구나 부를 수 있는 노랫말로 아리랑 비석을 설치했다.


진도아리랑

문경새재가 나온다

밀양아리랑

문경새재아리랑

아리랑

정선아리랑

공연무대

선비의 상

신길원현감 충렬비

임진왜란때 순국한 문경현감


옛길박물관

문경새재 관광안내소

미로공원

아직 입장시간전이라 밖에서만..

새재비

드넓은 잔디밭이 펼쳐져 있다

1관문은 공사중이었다

영남제일관문

타임캡슐광장

경북 100주년 기념 타임캡슐을 각.시도 100품목 475종의 물품을

보존하였다

주흘산 등산로

신길원 현감 충렬사

문경새재 성황당

1700냔경 건립 1844년 중수

여신을 모신곳이다

새벽이라 아무도 없다


이른 새벽시간에 둘러 보니 참 좋다

언제 혼자서 이런 곳을 걸어 보겠는가?


☞ 8월 3일 혼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문경시 문경읍 상초리 288-1 | 문경새재도립공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BG.Psychology 2020.09.16 1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ㅎㅎ 언제 한번 꼭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ㅎㅎ 잘보고갑니다^^

  3. BlogIcon 노랑킹콩 2020.09.16 1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에 걷는 길도 참 운치있네요
    시간에 따라, 계절에 따라, 함께 있는 이에 따라 달라지는 시각들...
    오늘도 좋은 곳 잘 보고 가요 ^^

  4. BlogIcon Benee 2020.09.16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새벽에 가신거에요? 대단해요!
    더 한적하고 좋은셨겠네요. 새벽에도 개방을 하나 보네요?
    아리랑이 정말 종류가 많네요 !

  5. BlogIcon hunnek 2020.09.16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별한 볼거리는 없어보였는데 그래도 뭐가 많이 있네요ㅋㅋ
    잘보고갑니다~

  6. BlogIcon IT세레스 2020.09.16 1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에 한번 걸어보고 싶은 길인거 같습니다.^^

  7. BlogIcon 신입사원다람쥐 2020.09.16 2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문경새재 말만들었는데 공수래님 덕분에 구경잘했습니다
    감사합니다

  8. BlogIcon 언더워터 2020.09.16 2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좋은 정보 공유 감사드립니다!! 늘 좋은 장소만을 소개 시켜 주셔서 어디론가 떠나고 싶네요 ㅋ

  9. BlogIcon 피터팬의 소풍 2020.09.16 2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하나하나 작품같네요. 설명도 잘해주셨구요.
    옛 선비의 과거길을 직접 느껴보신 것 같아요.ㅎㅎ
    임진왜란때 그나마 일본군을 막은 곳이었나 보군요.
    멋진 포스팅으로 구경 잘했습니다.
    좋은밤되세요.

  10. BlogIcon 장대군 2020.09.16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경은 한 번 가봤던 기억이 납니다. 당일로 다녀와서 깊은 기억은 나지 않는 곳이기도 하네요..
    새벽에 어려운 걸음 하신 것 같습니다. 덕분에 다양한 사진과 이야기에 여행다녀온 기분입니다.

  11. BlogIcon Raycat 2020.09.17 0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넷플릭스 킹덤에 나오던 곳이군요. :)

  12. BlogIcon 케빈ok 2020.09.17 0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경새재에 가면까지 거리에서 작품들이 많이 나왔네요

  13. BlogIcon mystee 2020.09.17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볼거리가 너무 많네요.
    사람도 없으니 한적하고 사진 찍기도 수월했을텐데 정말 좋으셨을 것 같습니다.
    저도 새벽 일찍 집에 나서서 사람 없는 공원을 걷는 그 기분 압니다. ^^

  14. BlogIcon lotusgm 2020.09.17 11: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가면 어디갈 지 고민할 필요는 없겠네요.
    구경거리가 엄청 많은 것 같아요.
    그런데 언덕베기에 주로 위치하고 있는지 전부 기우뚱해요.ㅋ~

  15. BlogIcon peterjun 2020.09.17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른 시간에 홀로 조용히 산책을 하셨네요.
    그 느낌이 어떨지 잠시 상상을 해보았어요.
    너무 좋을 것 같은... 홍천생활에 생각났습니다. ^^

  16. BlogIcon 담덕01 2020.09.17 14: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들하고 갈 생각을 하니 미로공원이 가장 눈에 들어오네요.
    미로 공원에 아이들 풀어놓으면 신나게 뛰어 놀 거 같은데요. ^^

  17. BlogIcon 파아란기쁨 2020.09.18 0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경새재 과거 보러 가는 길이 있었나 보네요.

  18. BlogIcon 예스파파 2020.09.18 1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에 혼자 일어나서 이렇게 산책도 하시고~
    이런 여유 좋죠~ 저도 가끔 그럴때 있지만
    보통 술이 덜깬채로 헤롱헤롱 걸어 다니죠 ㅎㅎ

  19. BlogIcon 아이리스. 2020.09.18 1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른 새벽에 혼자 전세내고 둘러보셨네요.ㅎㅎ
    저도 제1관문 까지는 가보았는데
    미로공원은 못봤는데 생긴지 오래되지 않았나봐요~
    나중에 한번 들어가봐야겠네요.^^

  20. BlogIcon 널알려줘 2020.09.20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타벅스 문경새재점 가보고싶습니다 ^^

  21. BlogIcon 창밖의 남자 2020.10.07 0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벽에 넘어보는 문경새재
    인적도 없어 요즘같은 때에 어울리는 길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