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 제주 올레길 14코스 ) ①저지예술정보화마을-큰소낭숲길-오시록헌농로-월령숲길-무명천무명천

제주에는 26개의 올레길 코스가 있다.

섬 올레길 3개코스 ( 우도,가파도,추자도 )와 육지 올레길  23개 코스이고 총 길이는 425KM에 달한다.

2016년부터 시작한 올레길 걷기가 이제 3년째에 접어 들었다

처음 시작할때는 5년만에 다 걸을려고 생각을 했었는데 이젠 시간을 한정하지 않기로 했다.

여건이 허락하는대로 걷다 보면 언젠가는 다 걸을수 있을것이다.

 

이번에도 아내와 같이 했다.

아내가 정상 컨디션이 아니어 여러 코스를 검토했는데 일단 숙소 주위인 14코스를 걷다가 좀 무리가 된다 싶으면

중간에 숙소에서 쉬기로 계획을 잡았다,

14코스가 산길과 해변이 같이 되어 있는 코스로 비교적 긴 코스인데 ( 19.1KM  ) 14코스 걷기전 13코스의 저지오름을

올라갔다 내려 오는 바람에 결과적으로 22KM라는 먼 거리를 걷게 되었다,

 

14 코스를 3번에 나누어 올린다.

 

14코스 출발점..14-1코스 출발점이기도 하며 13코스 종점이기도 하다.

출발점인 저지 예술 정보화마을.( 생태관광 우수마을)

가까운곳에 저지문화예술인 마을도 있다.

저지오름

이제 저지오름을 점점 뒤로 두고.

메밀밭을 만났다. 이곳에서 잠시 포토 타임을 가지고

이 채소 이름을 뭐라 했는데..까 먹었다

감귤 농장도 보이고..

지나 가는데 감귤 농장 주인이신듯한 분이 불러 세우더니 감귤을 먹으라고 몇개 주신다

나중에 택배 시킬걸 하는생각이 들었다..

목마를때 요긴히게 먹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요건 뭘까?

억새가 우리 걷는걸 반겨 준다

리본 표시가 없으면 길을 찾아가기 어렵다

밭 사이로 돌길이 이어지고

하늘색은 정방향,노란색은 역방향

저지 오름이 이젠 멀어 보인다

으슥한 숲길도 나타나고

멀리 한라산도 보인다.

의미기 있는 돌인듯 한데..( 수로 같기도 하고 )

저수 탱크

월령리에 들어서니 선인장들이 눈에 띄기 시직한다

남은 거리 15KM

14코스를 걷는 동안 만난 올레꾼..빨리들 걸으셨다 .

우린 천천히..

오시록헌 농로

오시록헌은 아늑하다는 의미의 제주어이다.

밭 길을 걷는 느낌이 오시록해서 제주올레에서 오시록헌 농로라고 이름 붙였다

호랑나비겠지?

쓰레기 매립지인듯 한데 무슨 공사를 한다.

여기선부턴 굴렁진 숲길

글씨가 잘 안보이는데 손을 좀 봐야겠단 생각이 들었다.

백년초 선인장

남은 거리 12KM

7Km를 걸어 왔다..

한적한 숲길을 걷는 느낌이 또 색다르다.

아직까지는 여유가 넘친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까칠양파 2018.10.31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레길을 완주하면, 제주도의 모든 길을 다 걸었다는 의미가 되겠죠.
    찻길은 정해져있으니, 제주도의 참 매력을 알려면 두발로 걸어야겠네요.ㅎㅎ

  3. BlogIcon 잉여토기 2018.10.31 2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밀꽃도 초록초록한 식물들도 아름다운 아늑하고 오시록헌 매혹적인 멋진 길이네요.

  4. BlogIcon 죽풍 2018.10.31 2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 올레길을 걸으셨군요.
    추억에 남을 것만 같습니다. ^^

  5. BlogIcon 스티마 2018.10.31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 올레길은 있는 그대로 두었다고 봐야 하겠군요.
    아니면, 아직 단장이 덜 되었다고 봐야 할까요?
    어찌 되었던 자연은 있는 그대로가 가장 좋은 것 같아요.

  6. BlogIcon 에카앨 2018.10.31 2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이 블로그를 오면 느끼는 거지만 사진들을 보면 투박하지만 정감있는 느낌이 드는 사진들이 많은 것 같아요~

  7. BlogIcon 원당컴퓨터학원 2018.10.31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수탱크 마저도 예술작품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8. BlogIcon 로안씨 2018.10.31 2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로 멋진 곳 입니다. 올레길이라 정말로 가보고싶에요 ^^

  9. BlogIcon 기역산 2018.10.31 2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 하십니다.
    멋진 모습에 박수 보냅니다.

  10. BlogIcon T. Juli 2018.10.31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화 마을에 대하여 배우고 알게 됩니다.

  11. BlogIcon veneto 2018.11.01 0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레길 걸을만하네요 멋진 풍경들이 기다리고 있으니까요 ㅎㅎ

  12. BlogIcon IT넘버원 2018.11.01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 올레길 걷고 싶어집니다.^^

  13. BlogIcon 욜로리아 2018.11.01 0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메라 메시고 여유롭게 걸으시며 촬영하시는 모습 상상해봅니다~~^^
    귤 정말 꿀맛이셨을거같아요

  14. BlogIcon peterjun 2018.11.01 0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치 공기가 느껴지는 기분이 들었어요. ^^
    중간에 귤 주신 분 정말 멋집니다.
    여행객들에게 이렇게 베푸시니... ㅎㅎ

  15. BlogIcon 모모의 가사노동 2018.11.01 0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밀꽃이 너무 예쁘네요~
    아내분과 좋은풍경 감상하며 안전하게 완주하시길 바랍니다~ ^^b

  16. BlogIcon 4월의라라 2018.11.01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록 가득 눈이 다 시원하네요. 하얀 메밀꽃 제주에도 있군요. 좋습니다. ^^

  17. BlogIcon sotori 2018.11.01 1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에 나올법한 산책로이네요^^ 잘보고 갑니다:)!!

  18. BlogIcon winnie.yun 2018.11.01 14: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생님하고 같이 걷는 느낌으로 힐링합니다..
    이제 귤 시즌이 시작되었네요.
    봄 되기 전에는 한라봉 먹고..

  19. BlogIcon 슬_ 2018.11.01 1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 귤인심에 저도 행복해지네요ㅎㅎ
    이제 곧 겨울이니 제주산 맛있는 귤을 먹고 싶습니다.
    푸릇한 산책로 덕분에 힐링되는 기분이예요^^

  20. BlogIcon HAPPYJINI 2018.11.02 2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몰랐는데...제주에 올레길이 26개나 있군요.. 한번에 모두 갈 수 있는 코스가 아니네요.
    부인분과 여유롭게 자연을 느끼며 좋은시간이네요. 아름다운 경치도 보고 좋은 공기 마시다 좋은 분 만나셔서 감귤도 드시공 ^^ 보기만해도 따뜻한 시간이에요.

  21. BlogIcon 새 날 2018.11.05 2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엇 하나 소홀히 할 것 없는 소중한 길 위를 터벅터벅 걷다 보면 왠지 세상 이치를 절로 깨달을 것 같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