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경남 거창) 금원산 자연휴양림-여름 휴가지,피서지로 좋은곳

 

 

 

 

 

 

 

 

 

 

 

 

 

음력 6월 22일이 부친의 기일이어  휴가철과 겹치게 되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어디 멀리는 못 가고 제사를 지낸후 가까운곳으로 당일 또는 1박2일로 휴가를 다녀 오곤 한다

매년 동해안으로 가곤 했었는데 올해는 폭염이고 해서 계곡을 찾기로 햇다

 

일행중 모두 아무도 가 본적이 없는곳이지만 지인의 소개로  거창의 금원산 자연휴양림을 찾았다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아주 괜찮은곳이다

한창  휴가철이지만 좋은 장소에 비해서는 그다지 많은분들이 찾지 않는 알려지지 않은곳이었다

 

얼마전 다녀온 영천 치산계곡에 비해서는 훨씬 좋은곳이다 할수 잇다

 

* 금원산

금원산은 행정구역상으로 경상남도 거창군 위천면과 북상면, 함양군 안의면에 걸쳐 위치하고 있다.

금원산의 줄기는 남으로 기백산(1,331m)과 남령을 거쳐 남덕유산(1,507m)과 이어져 있다.

금원산은 기백산으로 이어지는 높은 능선마루에서 보는 경치가 장관이고. 북으로는 덕유산, 서쪽으로는

거망산에서 황석산 능선, 동으로는 수도산에서 가야산 능선, 남으로는 지리산의 풍경이 오밀조밀하게 들어서

다.

금원산에는 두 골짜기, 성인골 유안청계곡과 지장암에서 유래된 지재미골이 있으며 이곳에서 흘러 내리는 물이

상천리에서 합수하여 상천(上川)이 되어 위천면을 가로질러 흐르고 있다.

이곳 자연휴양림은 숲속의 집,산림문화휴양관,숲속 수련장,야영장등을 예약해 숙박할수 있다

내년은 사전 이런 숙소를 예약해 한번 더 이곳에서 휴기를 보내고 싶어진다

특히 야영장은 4m*4m (일부 3m*3m ) 데크가 있어 야영하기 편하다

1일 사용요금도아주 저렴하다 ( 일 \10,000 )

 

산림자원관리소 입구의 물놀이장

금원산은 원숭이와 얽힌 일화가 있다

금원산의 본디 이름은「검은 산」이다. 옛 고현의 서쪽에 자리하여 산이 검게 보인데서 이름하였다.

이 산은 일봉(一峰), 일곡(一谷)이 모두 전설에 묶여 있는 산이다.

전하는 말에 따르면 옛날 금원숭이가 하도 날뛰는 바람에 한 도승이 그를 바위 속에 가두었다 하며, 그 바위는 마치 원숭이 얼굴처럼 생겨 낯바위라 하는데 음의 바꿈으로 납바위라 부르고 있는 바위, 비 내림을 미리 안다는 지우암(知雨岩), 달암 이원달 선생과 그의 부인 김씨와 얽혀 이름한 금달암(金達岩), 효자 반전이 왜구를 피해 그의 아버지를 업고 무릎으로 기어 피를 흘리며 올랐다 하는 마슬암(磨膝岩), 중국의 5대 복성중 하나로서 감음현을 식읍으로 받아 입향한 서문씨(西門氏)의 전설이 얽힌 서문가(西門家) 바위, 하늘에서 세 선녀가 내려와 목욕을 하였다 하는 선녀담(仙女潭)들이 널려 있다.

금원산 산림자원관리소

정말 깨끗한 물이다

야영데크가 게곡을 따라 90개 정도가 있다

* 유안청 폭포와 계곡

  ( 금원산 산림자원 관리소 사이트에서 가져 옴 ) 

유안청 계곡

유안청 계곡
유안청 계곡

유안청은 위천면 상천리 금원산(1,353m)에 있는 뻬어난 골짜기이다.

금원산 산문이 되는 선녀담에서 유안청 폭포를 지나 무명폭포까지 약 2.5km에 수많은 소·폭·담들이 주위 단풍나무 숲과 어울려 탄성을 절로 자아내게 한다.

유안이란 청그록과 같은 말로 유생을 달리 이르는 말이다.

푸른 도포를 입은 사람이 청금이며 주자의 백록동규에서 이 말을 쓴 후로 우리 나라에 전파되어 사림, 사족, 유림이란 뜻으로 유안, 청금안, 향안들로 사용했는데 본래는 시경에서 따 온 말이다.

다른 고장에서 찾아 볼 수 없는 선비들의 유안청이 있었다는 것은 명소 이상의 자긍심을 안고 있는 계곡이다.

1950년대 덕유산에 집결한 남부군 5백 여명이 지리산으로 가는 길에 이 계곡에 모여 목욕하였던 곳으로 알려져 있다.

유안청 계곡은 1993년 경상남도 자연휴양림으로 조성하면서 계곡을 따라 평상과 야영장을 만들고, 송정 곁에 산막들을 지어 유안청을 찾는 사람들이 사계절 휴식 공간으로 활용하고 있다.

또 유안청 계곡을 따라 도로를 개설한 산림도는 금원산 정상 바로 밑을 지나 시영골을 넘어 수망령으로 이어져 안의 장수사 계곡과 이어지고 있다.

유안청 폭포

유안청 폭포
유안청 폭포

유안청 폭포는 모습이 가히 장관이라 하겠다. '이곳이 바로 무릉이구나!'를 연발할 수 있는 곳이다. 여름철에도 발을 담그고 오래있을 수 없을 정도로 물이 차고 깨끗하다.

유안청폭포의 본디 이름은 가섭도폭이었다. 옛날 금원산에 자리한 가섭사에서 비롯된 것을 조선시대에 들어 유생들이 지방 향시를 목표로 공부하였던 공부방 격인 유안청이 자리해 유안청 계곡으로 부르게 되었다.

유안청 폭포는 3층 폭을 이루는 길이 190m되는 와폭과 직폭이 있다. 또 이 통만 하다는 뜻으로 용폭 또는 자운폭포라 부르기도 한다.

 

 

화장실 시설도 아주 잘 되어 있다

올해는 유달리 계곡을 많이 찾게 되는듯 하다

 

지금은 물이 많지 않지만 비가 좀 온뒤면 더욱 좋을듯도 싶다

물이 많지 않아 오히려 아이들은 더 좋을수도 있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거창군 위천면 상천리 산 61-1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방쌤』 2018.08.08 16: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양림도 좋죠~
    금원산, 기백산 산행을 가면서 들머리로 삼았던 곳이라 더 눈에 익습니다.
    사람 손이 많이 타지 않은 산들이라,, 생생한 자연의 모습을 즐기기에도 좋은 곳이구요.

  3. BlogIcon 글쓰는 여자 희 2018.08.08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사진으로도 그늘 많고 물 맑은 휴양림은 정말 좋은 피서지가 될 것 같아요. 근처라면 당장 방문하고 싶은 풍경이예요. ^^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8.08.09 0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긴 많이 알려지지 않은지.아니면 대도시와 떨어져 있어 그런지
      찾으시는분들이 그렇게 많지는 않더군요
      주거지에서 2시간 정도 거리라 내년에도 다시 찾을 계획입니다 ㅎ

  4. BlogIcon 디프_ 2018.08.08 1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도 많이 없어보이고 좋네요!ㅋㅋㅋ 이런 곳에서 텐트치고 하루 자면.. 뭔가 다음날에 개운하게 일어날 수 있을 것 같아요 벌레와 모기만 없다면요ㅠㅠ

  5. BlogIcon 까칠양파 2018.08.08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같은 때에는 계곡만한 곳이 없죠.
    저기서 폭염이 지나갈때까지 살고 싶네요.
    올해는 대프리카가 아니라, 한(국)프리카이니까요.ㅎㅎㅎ

  6. BlogIcon 밀크로드 2018.08.08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너무 좋은데 말이죠
    잘보고 갑니다 ~~

  7. BlogIcon 프레종티 2018.08.08 2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이 정말 깨끗하네요..
    일급수는 되겠습니다ㅎㅎ
    깊은 물을 무서워하는 저같은 '어른이'도
    가서 놀기 딱 좋겠습니다:)

  8. BlogIcon 드림 사랑 2018.08.08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해도 시원해져유

  9. BlogIcon ruirui 2018.08.08 2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바다보다 계곡이 더 좋은 것같아요~
    산림욕도하고 계곡에 발도 담그고~
    보기만해도 시원해 집니다~^^

  10. BlogIcon @산들바람 2018.08.08 2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같은 불볕더위 식히기 좋은곳은
    바다보다는 역시 계곡이 으뜸인것 같습니다.

  11. BlogIcon 유하v 2018.08.08 2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꼼꼼하게 포스팅해주셔서 많은 정보 알아갑니다^^

  12. BlogIcon veneto 2018.08.08 2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양림 좋네요 ㅎㅎ
    얼마전 계곡에 다녀왔는데 역시 바닷가보다 이런 계곡이 더 좋은것 같습니다

  13. BlogIcon 유유로그 2018.08.08 2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창에 이런 곳이 있었네요 ㅎㅎ
    친구가 사는데 놀러가면 한번 가봐야겠네요 ^^

  14. BlogIcon HAPPYJINI 2018.08.09 0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핸안도 좋지만 더울땐 계곡도 너무 좋지요~
    경치도 너무 좋고 나무들도 많아서 공기도 아주 그만이겠어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시작하세요~ ^^

  15. BlogIcon peterjun 2018.08.09 0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햇살이 너무 강렬하니 올해는 계곡의 인기가 정말 많은 것 같아요.
    가격도 좋고, 화장실이 특히 깔끔해 보이니...
    불편함 없이 즐길 수 있어 좋은 것 같네요. ^^

  16.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8.08.09 05: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곡 사진만 봐도 정말 시원해 보이네요^^

  17. BlogIcon 문moon 2018.08.09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년전 거창에 갔을때 시간상 금원산 자연휴양림에 갔다가 도로 돌아나온적이 있습니다.
    한번 구경하고 싶었는데 다시 갈 기회가 없네요. ^^
    공감 꾹 ~~ 좋은 하루 되세요 ~^^

  18. BlogIcon 시크릿리치 2018.08.09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계곡을 좋아하는데~
    여기도 눈 여겨 봐야겠네요 ㅎ

  19. BlogIcon Bliss :) 2018.08.09 2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친님 기일이셨군요. 심심한 위로를 보내드립니다. 공수래공수거님처럼 현지분들만 아는 아지트 같은 느낌이 들어요^^ 제가 있는 곳 주변에는 산이 거의 없어서 계곡 보기 힘드네요. 시원한 계곡물 보니 눈과 마음까지 시원해지는 기분이 드네요. 화장실 시설도 좋구요! 근데....한국 폭염도 심각한데 비까지 안 와서 큰일이네요ㅠㅠ 남은 여름 잘 이겨내시길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8.08.10 1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태풍소식이 있던데 다른 피해 없이 더위만 가시게 해 주면 좋겠습니다
      오늘 아침에는 비가 와서 그런지 조금 낫네요
      계신곳도 엄창 더울텐데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랍니다
      올해는 계곡만 다닌것 같습니다 ㅎ

  20. BlogIcon 달바라기s 2018.08.10 1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물이 정말 맑네요!!ㅎㅎ 숲이 우거져서 덥지도 않고 딱 좋겟어요 ㅋ

  21. BlogIcon 4월의라라 2018.08.11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요즘은 계곡물도 뜨겁다는데, 물도 맑고 좋아보입니다.
    우리나라 구석구석 좋은 곳이 참 많은 것 같습니다.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