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스파이 영화' 태그의 글 목록

 

 

 

 

 

 

 

 

 

 

 

 

이렇다할 액션 장면 하나 없는데도 137분이 전혀 지루하지 않다

어떤 장면에서는 조조 시간인데도 꽉 들어찬 관객들의 숨소리조차 느껴지지 않을 긴장감이 흐르기도 한다

 

2015년 스티븐 스필버그가 만든 스파이 영화 "스파이 브릿지'와 맥을 같이 하는 영화다

실화이기도 한 이 영화는 국가가 지켜야할 가치가 무엇인가를 보여 준점에서는 공작 영화와 상반된다

 

"범죄와의 전쟁"으로 우리에게 알려진 윤종빈 감독의 "공작"은 국가가 보호해주지 못한 공작원 흑금

박채서씨에 대한 이야기를 영화화 했다

박채서씨는 2000년 초반에는 자기의 이야기가 기사화 되거나 알려 지는걸 꺼려했는데 2010년 보안법으로 구속되고

2016년 석방되면서 영화하는걸 허락했다

 

공작원 흑금성! 北 보위부 침투, 김정일 만나다

영화 대부분의 내용들 대부분이 ( 일부 시점 차이 ) 실화다

 신동아가 2002년 기획 기사로 보도 하기도 했던 내용이 있다

http://shindonga.donga.com/3/all/13/101948/1

 

 

( 신동아 2002년 11월호 기사 사진 )

 

 

 

1990년대 후반에 영화의 모습과 연상되는 지역에 있기도 하고 당시 김대중 정부가 수립될 무렵이어서 긴장감이

가지고 생활을 했던적이 있어 영화 내용이 더욱 실감이 났다

당시 북한 식당은 출입 금지여서 그 앞을 지나갈때는 항상 주위를 살피며 총총걸음을 걷기도 했었다

그리고 새 정부가 들어서고는 북한을 왕래하는 사람들이 간혹 보이기도 했고 북한과 무역 이야기도 심심찮게

들을수 있었다

 

 

윤종빈 감독은 황정민과 "검사외전"에서 조진웅,이성민과는 "군도.민란의 시대"에서 호흡을 맞춘바 있다

이번에는 주지훈이 가세해 그의 필모그래피에 추가되는 배우가 되었다

황정민은 TV프로그램에서 박채서씨를 직접 만나 보았는데 그의 눈에서 아무것도 읽을수 없었고

연기하는게 쉽지 않다고 했는데 훌륭한 심리 연기를 잘 보여 주었다

 

( 한줄 줄거리 )

북한의 핵개발로 한번도의 정세가 위태롭던 1990년대 초반. 정보사 소령 출신 박석영(황정민)은 북핵 위기를 막기

위해 안기부 해외파트 최학성(조진웅)이 제안한 대북 공작을 수락한다. 박석영은 흑금성이라는 암호명으로 활동하며

대북 사업가로 철저히 신분을 세탁한다. 박석영의 목표는, 중국 베이징에 주재하면서 북한의 외화벌이를 책임지고

있는 대외경제위 처장 리명운(이성민)에게 접촉하는 것.

한편 리명운은 박석영의 사업 제안을 받아들이려 하지만 북한 국가안전보위부의 정무택(주지훈)은 박석영을

끊임없이 의심한다. 그러던 중 안기부는 1997년 대선을 앞두고 김대중 대통령 후보를 낙선시키기 위한 ‘

북풍’ 작전을 펼친다.                                    ( 씨네 21에서 인용 )

 

생각은 나 혼자만 하는것이 아니다

꿀을 먹으려면 벌에 쏘이는것은 감수를 해야 한다

 

★★★★ 국익을 위한 공작이 아닌 정치인을 위한 공작은 이제 다시는 일어나선 안된다..웰메이드 첩보 심리 영화

 

덧 1. 모토로라 핸드폰 한때는 세계 점유율 2위 였는데..

    2. 호연지기  浩然之氣

  1. 온 세상에 가득 찬 넓고 큰 원기(元氣).
  2. 사람의 마음에 차 있는 너르고 크고 올바른 기운.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유하v 2018.08.14 1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까말까 고민했는데 꼭 봐야겠네요ㅎ

  3. BlogIcon 이투투 2018.08.14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정말 재미있게 본 영화입니다
    호연지기 참 인상적인 대사였습니다 ㅎㅎ
    연기파 배우들의 명품 연기도 빛났고 액션신 없이도 충분히 재미를 주는 좋은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4. BlogIcon 새 날 2018.08.14 2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파이 브릿지와 같은 궤의 영화로군요. 그 영화 상당히 흥미있게 관람했는데 말입니다. 솔직히 이 영화와 맘마미아를 놓고 저울질했는데, 당시 별로라는 평이 많아 패스했네요. 기회가 된다면 관람해야겠습니다.

  5. BlogIcon 욜로리아 2018.08.14 2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작이 예매1위네요~~
    저도 공작을 봐야겠어요

  6. BlogIcon T. Juli 2018.08.14 2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재미있나 봅니다.

  7. 2018.08.14 2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8.08.15 09: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마 "보안관"이란 영화가 아니었나 생각을 합니다 ㅎ
      "군도 민란의 시대"에도 같이 나왔지 싶습니다

      전원생활에 이제 좀 익숙해 지시고 적응이 되신걸로 생각을 합니다^^

  8. BlogIcon HAPPYJINI 2018.08.14 2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다양한 영화를 섭렵하시는 듯 해요 ^^ 공작 배우들이 다 너무 좋네요. 포스팅만 봐도 기대되는 영화네요~ 좋은 정보 또 얻어가요~

  9. BlogIcon Happy Log 2018.08.14 2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만한 영화같네요
    잘보고 갑니다~^^

  10. BlogIcon 잉여토기 2018.08.14 2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웰메이드 첩보심리 영화며
    칭찬이 이렇게 자자하니 저도 한번 영화 공작 보고 싶네요.

  11. BlogIcon veneto 2018.08.14 2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내일 조조로 보러갑니다 ㅎㅎ
    재밌을것 같아요!

  12. BlogIcon 피치알리스 2018.08.15 0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오네요. ㅎㅎ 저도 이런 사회적인 영화 좋아해요!
    재미는 있을지 잘 모르겠지만, 역사적인 것과 사회적인 이슈가 담긴 내용은 한번쯤 볼만하죠. ㅎㅎ

  13. BlogIcon 애플- 2018.08.15 0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공수래 공수거님 때문에 영화가 너무 보고 싶네요.

  14. BlogIcon IT세레스 2018.08.15 0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뜨고 있는거 같던데 재밌겠네요.^^

  15. BlogIcon STIMA 2018.08.15 0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작! 다음에 볼 영화 입니다!

  16. BlogIcon 시크릿리치 2018.08.15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를 보기를 했는데 너무 늦은 시간이라 요새 피곤해서 많이 졸았네요 ㅠㅠ

  17.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8.08.15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파이 영화는 언제나 봐도 흥미진진합니다^^
    이 영화도 관람했었는데 정말 지겹지 않고 잼있더라고요

  18. BlogIcon 로안씨 2018.08.17 0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와이프랑 보러갑니다 ㅎㅎ

  19. BlogIcon 채연 2018.08.18 0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이거 보려고 벼르는 중이에요
    누구에 대한 이야기인가 몰랐는데 덕분에 알아갑니당 감사해용 ㅎㅎ!!

  20. BlogIcon 로샤씨 2018.08.21 1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영화를 봤는데 정말 소장하고 싶을정도로 재밌게 봤던 영화네요 ㅠㅠ

  21. BlogIcon 글쓰는 여자 희 2018.08.21 16: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대했던 만큼 좋았던 영화였어요. 봤던 한국영화중에 손에 꼽을 만큼이요. 공수거님 후기 포스팅 영화 보기전에 막 피하고 영화 보고나서 제대로 읽어봤는데, '호연지기'가 꽂히네요. 좋은 후기 잘 읽었습니다.

 

 

 

 

 

 

 

 

 

 

 

시사회 갈 기회가 내겐 별로 없었는데 이번엔 우연히  내게 기회가 왔다

그것도 2장이나 줘서 아내와 같이 보게 되었다

 

결론부터 얘기하지면 호불호가 극명히 갈릴 영화인것 같다

 

선정적인 장면이 없는데도 청소년 관람불가이니 알만할것이다

하지만 그런 폭력적 장면들이 어떤 사람에게는 끔찍하고 잔인하게 다가올것이고

어떤 사람에게는 통쾌하고 시원하게 다가 올것이다

 

나는 어떤 부분에서는 잔인한 면도 없지는 않았으나 어떤 부분은 오히려 통쾌하고 짜릿힌 카타르시스를 느꼈다

분명 이 부분 평가가 엇 갈릴것이다

 

첩보 영화에서의 큰 기둥인 "권선징악"이 표면으로 극명하게 드러났던 흐름이었으나

이면에는 환경문제와 집단 우월 주의에 대해 경고하고픈 생각도 약간은 깔려 있다

 

첩보 영화의 신기원을 이루었다는 이 영화가 007 시리즈나 본 시리즈를  뛰어 넘을지는 의문이 든다

V라는 악당을 넌즈시 암시했기 때문에 다음 시리즈를 기대케 하기는 하나 어떻게 연결할지는 두고 볼일이다

 

 

이 영화에는 낯익고 친숙한 배우들과 새로운 배우들이 잘 조화를 이루어 나온다

맘마미아에서 해리역으로 나왔던 깔끔하고 멋있는 이미지의 콜린 퍼스,

무려 100 여편의 영화에 주.조연으로 나왔던 사무엘 L 잭슨이 힙합 모자를 쓰고 천재 악당 발렌타인으로

나오며. 배트맨의 영원한 집사 마이클 케인이 정보 기관의 수장인 아서역으로 나온다

 

이에 반해 신예 태런 해커트란 배우와 소피아 부텔라가 가젤역으로 나와 신선한 매력을 느끼게 한다

 

자동차의 후진씬 이라든지 기존의 액션과는 차별하고자 했던 면이 보이기는 하나

내가 처음 느꼈던 007 시리즈의 강렬했던 액션에는 못 미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킹스맨이 무얼 뜻하는지는 위 스틸 사진을 보면 알수가 있다^^

 

마가렛 대처 수상을 킹스맨이 암살에서 구해 주었는데 대중들에게서 좋은 소리를 못 들었다는 말에

나는 공감을 했다 ㅋ

[각주:1]폭죽이 터지는 화끈한 불꽃 놀이에 정말 통쾌함을 느낀 나는 정말 비 이성적인 사람일까?

 

매너가 사람을 만든다

 

현실은 영화와 다르다

 

PS. 영화에 오바마가 2번 나온다 ..뒷 모습만 ㅎㅎ

 

 

 

 

  1. 영화를 보신 사람만이 의견을 이야기 할수 있다^^ [본문으로]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명가공인 2015.02.09 0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첩보영화라~^^ 재밋을 것 같습니다.
    첩보영화 장르를 좋아하는 편이라서 저에게는 잘 맞는 영화가 될 것 같습니다.

  3. BlogIcon 耽讀 2015.02.09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열한 두뇌싸움? 멋진 액션? 영화보는 재미가 솔솔할 것 같습니다.

  4. BlogIcon 이노(inno) 2015.02.09 0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른 보고 싶어지는데요.
    오래간만에 영화관에 가봐야겠어요

  5. BlogIcon 봉리브르 2015.02.09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암살에서 구해주고도 좋은 말을 못 들었다는
    글에서 저도 모르게 쿡! 웃음이 터져나왔습니다.
    러닝타임을 돈 아깝다는 생각 없이
    충분히 즐길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드네요.

    새로운 한 주도 활기차게 시작하세요^^

  6. BlogIcon 포장지기 2015.02.09 0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엔 첩보물이나 액션물이 좋았는데..
    요즘은 나이가 들어서인지 드라마쪽이..

  7. BlogIcon 꼬장닷컴 2015.02.09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개인적으로 액션을 선호하지만
    두뇌싸움을 하는 첩보영화도 좋아라 합니다.
    예전 시드니셀던의 법정공방이 전혀 지루하지 않더라구요.
    많이 춥습니다.. 건겅 유의하세요..^^

  8. BlogIcon 새 날 2015.02.09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보았습니다. 기존 스파이물과는 달리 독특하더군요. 왠지 흥행하지 않을까 싶어요.

  9. BlogIcon 참교육 2015.02.09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실은 영화와 다르다'
    그런데 착각하는 사람들이 가끔 있더군요. 예술은 완전히 딴나라일 수가 없는 모양입니다.

  10. BlogIcon 정감이 2015.02.09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한주 되세요.

  11. BlogIcon 지후니74 2015.02.09 1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보는 정통 첩보영화네요... ^^

  12. BlogIcon 릴리밸리 2015.02.09 1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통쾌한 불꽃 놀이가 보고 싶네요.
    첩보 영화라니 흥미가 느껴집니다.^^

  13. BlogIcon 『방쌤』 2015.02.09 14: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액션은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사랑하는 입장이라 보면 좋아할 것 같아요
    요즘에는 액션도 너무 발전해서
    완만하게 찍어서는 명함도 내밀기 힘들어졌죠

  14. BlogIcon 나이스블루 2015.02.09 15: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떤 영화일지 실제로 보고 싶은 느낌이 나네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5. BlogIcon 늙은도령 2015.02.09 15: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대처를 살려서 세상을 이꼴로 만드는데 일조했다냐!!!!
    맡은 일이 그거라서 어쩔 수 없었겠지만 아쉽기만 하네요.

  16. BlogIcon singenv 2015.02.09 2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기대하고 있습니다ㅋㅋ
    아카데미 시즌이 되니까, 좋은 영화가 쭉쭉 나오는듯요~

  17.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5.02.09 2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는 첩보영화는.관심이 잘 안가요..
    아무튼 통쾌하기 보셨다니 기쁘네요.

  18.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5.02.09 2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처 수상 구해서 욕먹었다는 말에 빵터졌어요 ㅎㅎㅎㅎㅎㅎ

  19. BlogIcon 개인이 2015.02.10 0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첩보 영화는 좋아하는 편인데, 평점이 궁금해지네요. 나름 스토리가 있는 영화를 좋아하는데, 궁금해지네요 ㅎㅎ

  20. BlogIcon 랩소디블루 2015.02.10 0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는 영화 잘보고 갑니다.

  21. BlogIcon 소피스트 지니 2015.03.21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정말 재밌게 봤어요 ㅎㅎ
    오랜만에 유쾌하면서도 액션 넘치는 제 스타일의 영화였던거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