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영산홍 꽃길을 보다-대구 신천 하수 처리장

벚꽃 엔딩 노래가 울려 나오고

벚꽃이 다질때면 이어서 나도

있다 하고 붉게,분홍색의,흰색으로

화사하게 모습을 보여주는 꽃이 있다

 

진달래,철쭉과 닮은 영산홍이다

작년 이맘때도 한번 소개한적이

있었다

( 대구신천하수 처리장_영산홍꽃길)

올해도 작년과 마찬가지로 영산홍 꽃길이 아름다운 대구 신천 하수 처리장에서

평일 4일간( 4.17~4.20)만 공개를 한다 해서 점심 시간에 잠시 다녀 왔다

장소의 특성이 있는것을 감안해도 짧은 시간 ,평일에만 공개하는것은 조금 아쉽게 느껴졌다

알아도 찾아 가기 쉽지 않은곳인데 말이다

 

영산홍은 연산군이 좋아했다 해서 연산홍으로 알려지는꽃이기도 하다

연산군은 재위 11년째인 1505년 1월 후원에 영산홍 1만 그루를 심으라고 명했다 한다

다음해는 영산홍 재배 숫자를 관리에게 보고하도록 하는등 영산홍에 대한 사랑과 애착이 있었던

것만은 분명한것 같다

 

더 맑고 깨끗하게..

실내에는 사진전이 열리고 있었다

신천하수 처리장에 들어 서자 말자 붉은 꽃이 반겨 준다

포토존

영산홍과 철쭉은 얼핏 구별이 어렵다

수술로 구별을 한다

꽃길이 100m이상 이어진다

토끼 사육장도 있다

 

이젠 일년에 한번씩 정레적 행사가 될듯 하다^^

( 기념일과 시일이 같아 잊어 먹진 않겠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제이(J.) 2017.04.24 1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 꽃이 연산홍이었군요 +_+ 산책하다 보면 조경으로 잘 심어놓았길래 무슨 꽃일까? 했었는데! 공수래님 덕분에 이름을 알아갑니다. ㅎㅎ 공수래님 블로그를 자주 오가다보니
    박학다식 해지는 기분이에요 +_+

  3. BlogIcon 지후니74 2017.04.24 1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철쭉으로 알고 있던 꽃의 상당수가 연산홍이었네요~~ ^^ 이런 역사적 사실이 숨겨져 있었던 것도 처음 알았습니다.

  4. BlogIcon 꿈의벨벳 2017.04.24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꽃길만 걷는 느낌이 들겠어요ㅎㅎ
    참 아름답습니다.

  5. BlogIcon 『방쌤』 2017.04.24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아침에 마당에 핀 영산홍을 한참이나 들여다 보고 있었어요.
    색도 모양도 너무 곱잖아요^^

  6. BlogIcon 미움이 2017.04.24 15: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저도 구별을 못함. ㅎㅎㅎ 그나마 조금 알겠네요 ㅎㅎ

  7. BlogIcon 비키니짐(VKNY GYM) 2017.04.24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정말 이쁘네요 ^^

  8. BlogIcon peterjun 2017.04.24 1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예쁘네요.
    영산홍 이라는 이름을 처음 접하게 되었어요.
    모르고 보면 그냥 철쭉이라고 생각할 것 같아요.
    무지했던 몇 년 전만 해도 전 진달래와 철쭉도 구분할 줄 몰랐어요. ㅋ

  9. BlogIcon 청결원 2017.04.24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풍경 넘 잘 보고 가네요

  10. BlogIcon 까칠양파 2017.04.24 1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꽃은 라일락 맞죠.
    강한 라일락향이 여기서도 느껴지는 거 같네요.
    가까운 곳이라면 저도 봄마다 찾아 갈 거 같아요.
    꽃길이 진짜 레드카펫이네요. 그렇다고 꽃길로 걸으면 안되지만요.ㅎㅎ

  11. BlogIcon 탈리타쿰 2017.04.24 2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철쭉이 벌써 아름답게 많이도 피었네요^^
    봄기운이 느껴지는게 좋습니다

  12. BlogIcon 새 날 2017.04.24 2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벚꽃엔딩과 함께 오는 진달래과.. 얘들도 너무 예쁜 것 같아요.

  13. BlogIcon 죽풍 2017.04.24 2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려한 영산홍이 봄의 색깔을 분명히 하는 것 같습니다.
    대구 며칠전에 다녀왔는데 요즘 대구를 자주 가게 되는군요.
    잘 보고 갑니다. ^^

  14. BlogIcon 4월의라라 2017.04.24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이쁘네요. 저희 동네에도 어지러울 정도로 라일락 향기가 좋은 계절입니다.
    철쭉이 화려하니 넘 아름답습니다. ^^

  15. BlogIcon 코코 언니 2017.04.24 2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산홍은 이름만 들어보고 실제로 처음 보는것 같아요.
    근데 저는 실제로 봐도 진달래나 철쭉과 헷갈렸겠네요^^;

  16. BlogIcon 둘리토비 2017.04.24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우와~~ 넘 멋집니다!!
    꽃을 보고 있으니 하루의 노곤함이 스르르~ 풀리네요~^^

  17. BlogIcon Bliss :) 2017.04.25 1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철쭉과 비슷하게 생겼네요. 색깔은 제가 좋아하는 색이라 그런지 더 이뻐보이네요^^ 연산군이 좋아했던 꽃이라 연산홍이라 부른 줄 몰랐네요. 꽃이름 잘 잊는데, 기억에 남을 것 같아요. 평일 4일만 공개하는 곳이라 아쉽지만, 한시성때문인지 더 특별한 추억이 될 것 같기도 해요. 연례 이벤트로 연다면, 아쉬움을 달랠 사람들이 점점 많아지겠네요. 오후 시간도 파이팅! 입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7.04.26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철쭉과 구분이 진짜 안 갑니다
      멀리서 봐도 발간 모습이 강렬하게 사람을 끌어 당기고 볕이 좋으면 더욱 눈부시기도 합니다
      여긴 정말 연례 행사로 찾아봐야 할것 같습니다
      집에서 아주 가깝거든요^^

  18. BlogIcon 라오니스 2017.04.25 1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곳은 주말까지 길게하면 좋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드는군요 ..
    영산홍과 연산군 이야기는 처음 접합니다 .. 흥미롭습니다 ..

  19. BlogIcon 애리놀다~♡ 2017.04.26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처리장에 이렇게 곱디 고운 영산홍이 아름답게 조성되어 있으니까 하수처리가 제대로 되고 있다는 그런 느낌을 상징적으로 우선 전하고 있는 듯 해요.
    그런데 영산홍이 진짜 아주아주 곱네요. 색도 다양하고 철쭉하고 많이 비슷해서 분홍빛 도는 건 철쭉인가 했어요. 연산군이 폭군이면서도 엄청 감수성이 예민하고 시적인 사람이라고 읽었는데 영산홍을 좋아할 만 하네요. 꽃이 너무나 이뻐요! ^^*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7.04.26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수처리장이라고 해서 약간 냄새가 나는줄 알았는데 전혀 그렇지 않더군요
      역시 선입견..ㅋ
      여기 정말 고와요
      유치원 아이들이 견학을 오던데 아주 좋아라 하더군요^^
      이제 내년에 또~~~

  20. BlogIcon 슬_ 2017.04.28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나! 벌사진까지 찍으셨네요ㅎㅎㅎ
    토끼도 귀엽고ㅎㅎ 닭도 있고...
    하수처리장이 너무 화사하고 예뻐요 :)

  21. BlogIcon 김치앤치즈 2017.05.04 0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칫하면 좋지못한 냄새가 진동할 수 있는 하수처리장을 잘 꾸며놓은 곳입니다.
    아, 연산군이 좋아한 꽃이 이 꽃이군요.
    연산군이 첨부터 폭군은 아니었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도 한때는 영산홍을 좋아했던 평범한 청년이었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