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 (청도 여행 ) 임당리 김씨 고택 ( 내시 가계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올초 청도 운문사 사리암을

다녀 오고 나서 청도쪽 여기 저기를

둘러볼 마음이 생겼다

연휴가 끝난 일요일

고르지 못한 날씨이긴 했지만

일기 예보를 믿고 청도쪽으로 향했다

 

청도 지자체 사이트를 한번 훑어 보고

예전에 받은 지도를 들고 가야할 행선지를

정했다

청도 지역은 예상외로 지역이 넓고 산들이 많아 하룻만에 다 돌아 보기는 무리인것 같아 보고

와야 할곳을 나누었다

 

제일 먼저 향한곳은 운문호 아래임당리의 김씨 고택이다

( 청도 임당리 김씨고택) 

조선 후기의 궁중 내시였던 김일준이 낙향하여 19세기 후반에 건립한 주택으로 
임진왜란 전부터 400여 년 동안 16대에 이르는 내시 가계(內侍 家系)가 이어져온 곳이다. 1988년에 경상북도 민속 자료로 지정되었다가, 2005년 1월 31일에 중요 민속 문화재 제245호로 승격되었다.

전면에 세운 5칸 규모의 솟을대문을 들어서면 마당을 사이에 두고 사랑채, 안채, 고방채로 이루어진 정침이 튼 ‘ㅁ’자형의 배치를 이루며 자리 잡고 있다. 사랑 마당의 좌우측에는 큰사랑채와 사당을 각각 배치하였다.

안채는 정면 6칸 측면 1칸 규모의 맞배 기와집으로 우로부터 건넌방, 대청, 안방, 부엌 순으로 연접되어 있다. 큰 고방채와 작은 고방채는 수장 전용 공간이다. 작은 고방 한쪽 끝에 디딜방아를 설치했으며, 큰 고방 북쪽 끝에 내측이 있다. 사당은 정면 3칸 측면 간 반통으로 앞퇴가 열린 맞배지붕의 통상적 구조이다. 원래 큰사랑 뒤쪽의 광과 사당 동쪽에 행랑채가 있었다 하나 지금은 없어졌다.                                  ( 디지털 청도 문화대전에서 인용)

김일준은 고종을 모셨던 내시다

내시의 최고 품계는 종2품인데 그 바로 아래 품계인 정3품 통정대부 칙첩을 받았다

통정대부는 요즘 말하면 민정비서관쯤 되는 자리이리라

이곳을 찾기는 쉽지 않다..이정표가 멀찌 감치 있어 마을로 들어서 작은 다리를 건너야만

벽에 커다랗게 씌여진 안내를 볼수가 있

 

고택은 활짝 열려 있었고 깨끗한 모습이었다

지금껏 보아 왔던 양반집 고택과는 구조와 배치가 다르다는걸 한눈에 알수 있었다

 

마을 안쪽으로 들어 가면 이런 안내표시를 볼수 있다

김씨 고택 전경

국가 중요 민속 문화재다

김씨 고택 배치도 ( 청도 임당동 내관가에 대한 연구에서 가져옴)

s청도 임당동고택.jpg

건물은 5칸의 대문채가 마을 전체의 지세에 어울리게 서남향으로 자리 잡았고 대문간과 사랑 마당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해 놓았다. 안채는 북서향으로 서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일준이 머물렀을 사랑채는 대문을 들어서면 왼편에 있는데 규모가 큰 것은 물론이고 건물 자체가 대단히 안정적이다. 이 건물은 정면 4칸 중 좌측 2칸은 사랑대청이고 우측 2칸은 앞줄 2칸이 마루고 뒷줄은 온돌방으로 쓰고 있다. 
  대청에는 통풍을 위한 창문이 북서쪽에 있는데 창의 무늬가 아름답다.
  대문 오른편에는 자그마한 연당이 있고 연당 남쪽에는 널찍한 빈터가 있다. 원래 이 빈터에는 큰 건물이 있었는데 이 건물에는 종들이 기거했다고 한다. 그런데 이 건물은 종들이 이 집을 떠나가면서 쓸모가 없어졌고 자연 건물도 훼손되어 지금은 흔적을 찾을 길이 없다. 빈터 동쪽으로는 재실이 있다. 
  안채는 ㅁ 자형 마당을 중간에 두고 사방으로 건물이 있다. 남쪽은 안채로 들어가는 문이 있고 이 문을 들어서면 왼편으로는 건물이 줄지어 있고 끝에는 화장실이 있다. 오른편으로는 마루가 있고 마루 뒤로 방이 있다. 이 건물 맨 끝에는 있는 부엌이 커 한창 시절 이 집에 기거하는 사람들이 많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안채의 특징은 토담으로 철저히 폐쇄되어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내시 가계 부인들은 친정 부모의 사망 때만 바깥출입이 허용될 정도로 폐쇄적인 생활을 했다고 한다.
  빈 공간은 사랑채 주위에도 많이 있어 옛날에는 현존 하는 건물 외에도 다른 건물들이 많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실제로 이 집은 해방 후에도 지금 보다는 훨씬 집터가 넓고 건물도 많았다고 하는데 그동안 후손들이 땅을 많이 팔아 지금의 형상이 되었다고 한다. 

큰 사랑채

대문채

작은 사랑채

안채

작은 사랑채

곳간

곳간안의 모습

사당

디딜 방앗간

도시 사람인 나는 보지 못한걸 시골 출신인 아내가 알려 주었다

안채가 깊숙이 들어가 있고 작은 담장이 둘러져 있다

사랑채에서는 안채로 드나 드는 사람들을 잘 볼수 있게끔 만든 구조가 그 이유를 추정해 보니

약간은 씁쓸해진다

후손들의 마음은 어떠 할까?

 

지금까지 봐왔던 고택 구조와는 달라 흥미가 있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tokyobreaknews.tistory.com BlogIcon T. Juli 2017.02.09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씨 고택 매우 좋은데요

  3. Favicon of http://100mountain.tistory.com BlogIcon 선연(善緣) 2017.02.09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후기에 건립된 고택이 아직도 잘 보전되어 있군요.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4. Favicon of http://thenorablog.tistory.com BlogIcon 애리놀다~ 2017.02.09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럼 은퇴한 내관이 낙향해서 지은 주택이군요. 규모가 대단하네요! 사랑채의 규모만 봐도 고위 내관이셨던 걸 알겠어요. 사랑채에는 손님들이 끊임없이 드나들고 그랬겠네요. 내시 집안이 오히려 아내들에게 상당히 폐쇄적이였다는 게 더 신기하기도 하고, 한편 이해가 되기도 하고 그래요. ^^*

  5. Favicon of http://traveldd8.tistory.com BlogIcon CreativeDD 2017.02.09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관의 주택은 처음 봤어요...
    확실히 일반적인 주택의 구조와는 많이 다른 것 같네요..
    그런데 내관들에게도 부인이 존재할 수 있나요..?
    언뜻 생각했을 때는.. 잘 이해가 되지 않아서..^^;;;

  6. Favicon of http://unzengan.com BlogIcon 언젠간. 2017.02.09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밀양과 청도는 오랜 추억이 많아 저도 언젠간 한번 싹싹 둘러보고 싶네요 ^^*

  7. Favicon of http://yellowzebra.tistory.com BlogIcon yellowzebra 2017.02.09 14: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하고 재밌네요 우리 가옥은 오래되도 좋아보입니다^^
    저도 한번 방문해보고 싶은 곳이네요

  8. Favicon of http://hunslog.tistory.com BlogIcon 훈수(훈수두는훈) 2017.02.09 1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좋은 곳들을 많이 가시는것 같아 부럽습니다 ㅠㅠ 잘보고갑니다!

  9. Favicon of http://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7.02.09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오래전... 청도를 방문했던 적이 있긴 한데...

    이곳은 처음 들어보는 곳이네요... 잘 기억해둬야 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0. Favicon of http://gimpoman.tistory.com BlogIcon 심종열 2017.02.09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씀대로 일반적인 고택과는 차이가 느껴집니다. 아무래도 특수한 신분이었다는 점이 크게 작용한 것 같습니다.

  11. Favicon of http://peterjun.tistory.com BlogIcon peterjun 2017.02.09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도면... 소싸움 유명한 그곳이지요?
    옛날 집의 그 분위기가 고스란히 남아 있네요.
    이 집이 이어져 오는 동안 우리가 모르는 수많은 이야기들이 숨어 있겠지요.
    내시 가계의 집...생소해서 그런지 독특하다는 느낌이 드네요.

  12. Favicon of http://overniceonion.com BlogIcon 까칠양파 2017.02.09 1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가 잘 되어 있는 고택이네요.
    청도에 친척이 있어서, 몇번 갔었는데, 이런 곳이 있는지 몰랐네요.
    늘 운문사와 운문댐만 갔거든요.ㅎㅎ

  13. Favicon of http://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7.02.09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관리가 잘된고택이네요. 한번씩 지나쳐가는 역사를 한번 보고 가게 됩니다. 가보고 싶어지네요

  14.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7.02.09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길이 멀어 청도 갈때마다 운문사만 들르고 그냥 오게 되네요.
    담에 가면 이곳에 꼭 가봐야겠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

  15.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7.02.10 0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도에도 이런 고택이 있었군요.
    ㅎㅎ
    잘 알고 가요.
    나이들수록 이런 고택이 맘에 듭니다.

  16. Favicon of http://grandflying.tistory.com BlogIcon 문득묻다 2017.02.10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르고 있었던 내관 주택에 대해 자세히 알게 되었습니다.
    늘 건강과 행복이 함께 하는 시간 되세요^^

  17. Favicon of http://jejucoming.tistory.com BlogIcon 강봥옵써 2017.02.10 1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혀 모르던 곳이네요..
    전 모르는게 너무 많습니다. ㅎ

  18. Favicon of http://paran2020.tistory.com BlogIcon H_A_N_S 2017.02.10 2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고택, 사진으로 구경 잘 했습니다. 그냥 멋진 집이려니 했는데 어느 다큐에서 나이 드신 장손분이 집안 고택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 하시는 모습을 보고 야..정말 장난이 아니다 싶었는데 그 다큐를 보고 나니 어느 고택을 보던 새로운 감동이 일어나네요ㅎㅎ 잘 구경하고 갑니다ㅎㅎ

    •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2.11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택을 지키고 유지하고 관리하기 위해서는 많은 노력이 잇어야 할것입니다
      특히 문화재로 등록되면 보수도 마음대로 못합니다
      그 노고도 잊지 말아야겠습니다

  19. Favicon of http://buya1.tistory.com BlogIcon 몸과 마음이 춤추는 태양인이제마한의원&부야한의원입니다. 2017.02.11 1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고 아름다워요 ㅎㅎ 잘 보고 가겠습니다 ^^

  20. Favicon of http://philos84.tistory.com BlogIcon 아톱 2017.02.11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마어마하군요..
    내시라고 한쪽의 편견이 있었던 모양입니다. 이렇게 지내는 분이 있는줄은 몰랐네요

  21. Favicon of http://kimchicheese2016.tistory.com BlogIcon 김치앤치즈 2017.02.12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시대의 집구조가 한 눈에 보입니다.
    내관이면 내시를 말하는 것 같은데, 보통 생각과는 달리 출퇴근 내관들은 결혼이 가능햇다니 놀라운 사실이군요. 그럼 내관 부인들은 결혼만 했지, 평생 독수공방 신세였군요. 공공님의 마지막 코멘트에서 씁쓸하다는 말이 무슨 뜻인지 좀 알 것 같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