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 영화 보통 사람-그땐 그랬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그땐 그랬었다

사무실에서 담배를 피고

조작과 폭력이 난무해도

아무말도 못하던

그런 시절들이 있었다

 

지금도 별로 나이진것은 없지만

안보를 볼모로 "평화의 댐"

건설이라는 대국민 사기극을 벌여

많은 국민들이 깜빡 속아 넘어

가기도 한 그런 시절이 있었다

 

이 영화 "보통 사람"은 1980년대 후반 젊은 시절을 보낸 지금의 40대및 50대 되는 사람들이 보면

그 무렵의 추억을 떠 올리며 "그땐 그랬었지"하는 생각을 하게 만들것이다

 

안기부 실장역으로 나온 장혁은 전작인 TV OCN에서 "보이스" 라는 드라마에서 아내를 살인자의

손에 희생당한 형사의 모습과 민완 기자로 나온 김 상호는 전작 조작된 도시에서 범뵈 집단의

두목으로 나온 역할과 정 반대의 모습을 보여 주오 역시 배우는 배우다란 생긱이 든다

특히 이 영화에서 범인으로 나오는 조달환의 명연기는 그를 다시금 생각하게 만든다

                                         ( 이미지 :네이버 영화 스틸컷 )

 

이 영화에는 2개의 OST가 사용되었다

한 대수의 "행복의 나라로"와 최헌의 "오동잎"이다

그 시절이 생각나게 하는 추억의 노래들이고 인트로에 들려 오는 행복의 나라 노래는 곧 행복의

나라가 될것 같은 생각이 들게도 하였다

 

이제 작은 사건으로 큰 사건을 덮어 버리고 조작과 은페가 권력에 의해 빈번히 일어나는

그러한 일들은 없어져야 한다

당연히 없어져야 할일인데 아직도 그런일들이 벌어 지고 있다

이젠 정말 종식되어야 할 일이다

( 한줄 줄거리 )

성진(손현주)은 청량리경찰서 강력계 형사다. 열심히 수사해 범인을 잡아서 말 못하는 아내(라미란)와 한쪽 다리가 불편한 아들과 함께 2층 양옥집에서 살아보는 것이 그의 소박한 꿈이다.

장관 집, 국회의원 집만 골라서 터는 ‘발바리’를 잡아오라는 양 반장의 닦달 때문에 발바리를 잡으러 갔다가 우연히 수상한 용의자 태성(조달환)을 잡는다.

마침 안기부 실장 규남(장혁)은 성진을 ‘남산’에 불러 자신이 기획한 공작을 맡을 것을 명령한다.

찝찝한 구석이 없지 않은데 주머니에 용돈이 들어오고, 아들 다리도 고쳐준다고 하니 성진 또한 규남의 제안이 아주 싫지만은 않다.

성진의 친한 형이자 <자유일보> 기자 주재진(김상호)은 안기부가 제안한 사건에 이상한 구석이 있으니 성진에게 그만 손 떼는 게 좋겠다고 충고한다.                               ( 씨네 21에서 인용함 )

 

우리는 상식이 통하는 시대에 살고 싶은 보통 사람이다

세상을 바꾸는것은 촛불을 든 보통 사람들이다

 

★★★  80년대 후반이 생각나게 하는 영화

 

덧 1, 라미란의 농아 연기가 또한 인상적이다

    2, 애국과 국가를 위한 일? 유시민의 차이나는 클래스 강의를 들어 보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hinesisy.tistory.com BlogIcon 미움이 2017.03.28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30대라서 막 와닿거나 하진 않지만, 아버지또래에는 참 재밌게 보시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 부모님에게 영화티켓 선물할까해요,

  3. Favicon of http://tokyobreaknews.tistory.com BlogIcon T. Juli 2017.03.28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속에서 과거를 재현하고 간접 공감을 느낄 수 있지요.

  4. Favicon of http://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7.03.28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시절이,, 있었죠.
    불과 그리 멀지 않았던 과거의 어느 날에.
    조달환씨의 연기는 저도 기대가 됩니다.^^

  5. Favicon of http://thenorablog.tistory.com BlogIcon 애리놀다~ 2017.03.28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두환 정권때의 이야기인 거죠? 평화의 댐 생각납니다. 진짜 코뭍은 초등학생 돈까지 (간접적으로 부모한테 뜯는 것이지만) 뜯어갔던 그 일. 나중에 그늠의 시키들 사기라는 걸 알고 얼마나 분통이 터지든지. 그때 진짜 상식이 통하는 세상에 살고 싶었어요. ㅡ.ㅡ;;

  6.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7.03.28 14: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예고편을 보면 결말이 무척 궁금했습니다 ..
    보통사람이라는 제목에서 오는 메세지도 있는 것 같고요 ..

  7. Favicon of http://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7.03.28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가 한 시대를 대변 해주고 있군요. 좋은 영화 소개 해주셨네요. 오늘도 멋진 하루 되세요

  8. Favicon of http://doitnow61.tistory.com BlogIcon 늙은도령 2017.03.28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으로는 이런 영화가 더욱 많이 나올 것입니다.
    충무로의 특성상 국민이 좋아하는 것에 집중하게 돼 있지요.
    영화가 정권교체에 한몫할 것이며, 적폐청산에도 도움을 줄 것입니다.

  9. Favicon of http://doitnow61.tistory.com BlogIcon 늙은도령 2017.03.28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으로는 이런 영화가 더욱 많이 나올 것입니다.
    충무로의 특성상 국민이 좋아하는 것에 집중하게 돼 있지요.
    영화가 정권교체에 한몫할 것이며, 적폐청산에도 도움을 줄 것입니다.

  10. Favicon of http://annawise1.tistory.com BlogIcon AnnaWise 2017.03.28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한시대를 잘 보여주는 영화같네요!!
    저는 나이가 어려서 생각나는 대통령이 김대중 전 대통령님부터지만요ㅎㅎ..

  11. Favicon of http://ehanwharesort.tistory.com BlogIcon 양정석 2017.03.28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탁구 잘치시는 분 아닌가요??^^

  12.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7.03.28 1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식에 부합하지 못하는 사람이 한 사람이 있네요.
    잘 보고 갑니다. ^^

  13. Favicon of http://unzengan.com BlogIcon 언젠간. 2017.03.28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처음 취직했을 때만 해도, 사무실에선 당연히 담배 피웠죠.
    심지어 버스, 기차, 비행기에서도 금연이 아니었으니까요 ㅎㅎㅎ

  14. Favicon of http://doolytubbies.tistory.com BlogIcon 둘리토비 2017.03.28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디오광고에서 손현주씨가 이 영화 광고를 하더군요
    연기야 뭐 검증된 연기자이니 굉장할 것 같습니다만,
    전 이런 영화에 도무지 관심이 없으니 말입니다....^^

  15. Favicon of http://blissinottawa.tistory.com BlogIcon Bliss :) 2017.03.29 0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출연 배우들이 다들 연기를 매우 잘하시는 분들이네요. 처음에는 자신의 소박한 꿈을 이루고 싶었다고 하지만, 그게 야망으로 이어지고 그것을 이루기 위해 불법도 마다하지 않은 사람들이 많지요. 이 영화의 끝부분 내용이 궁금해지네요. 사리사욕을 채우기 위해 수단도 가리지 않는데다가 분별력 없이 고집만 피우는 정치인들과 달리 유시민 작가는 세월과 함께 사리 분별 능력과 포용력의 깊이가 깊어져가는 걸 보면서 나도 그렇게 나이들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주름 가득한 웃음지으면서 사이다 같은 발언 잘 하시지요. 이번 대선에는 반듯하고 정직한 국민 일꾼이 나와줬으면 좋겠네요.보통 사람들이 상식이 통하는 보통의 삶을 살 수 있게 말이지요. 오늘도 따스한 하루 보내시길요^^

    •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3.29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 영화의 명품배우들중 저는 특히 조달환씨의 이번 연기를 보고 놀랐습니다
      앞으로도 영화에서 훌륭한 조연을 소화해낼수 있을것 같습니다
      나쁜 일을 저지른 권력층은 자기들이 하는짓이 나쁜짓인줄 정말 모르는것인지 궁금합니다
      알고도 그러는건지..
      요즘도 과거와 별반 다르지 않다는것에 놀랍니다

      편한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16. Favicon of http://swajae.tistory.com BlogIcon 수원아재 2017.03.29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기로는 절대 흠 잡을 수 없는 배우들이 출연하고...소재 도한 훌륭하고...연출이 문제 일것 같은데요. 한번 믿고 관람 할 예정 입니다.
    포스팅 발 봤습니다.

  17. Favicon of http://overniceonion.com BlogIcon 까칠양파 2017.03.29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 오랜된 과거도 아닌데, 1980년대는 지금과 너무 다른 거 같지만, 어찌보면 그떄와 비슷한 거 같기도 해요.
    이번에야말로 제대로된 적폐청산이 있었으면 좋겠어요.
    80년대 사람들이 지금도 여전히 높은 자리에 있으니, 자꾸만 같은 역사가 반복되네요.

  18. Favicon of http://peterjun.tistory.com BlogIcon peterjun 2017.03.29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심이 가네요.
    요새 영화 볼 시간이 없어 너무 안타깝네요.
    꽤 챙겨보는 편인데, 몇달째 그러지 못하고 있어요. ㅎㅎ
    그러고보니....사회 초년생 때 사무실에서 담배태우던 풍경이 생각납니다. ㅋ

  19. Favicon of http://iamnot1ant.tistory.com BlogIcon 베짱이 2017.03.30 0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오래된 과거도 아닌데...
    이런저런 관습들이 많이 변했음을 느끼네요

  20. Favicon of http://lara.tistory.com BlogIcon 4월의라라 2017.03.31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80년대나 지금이나 상식이 안 통하는건 여전한 것 같아서 답답하네요. ㅜㅜ

  21. Favicon of http://kimchicheese2016.tistory.com BlogIcon 김치앤치즈 2017.04.08 0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 곡의 OST가 낯설지 않군요.^^
    상식이 통하는 보통사회에 살고 싶다는 우리 모두의 바람이 이번에는 꼭 이루어지기를 진심 바랍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