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칠곡 여행' 태그의 글 목록

'칠곡 여행'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10.30 ( 경북 칠곡 ) 구상문학관 (35)

( 이 글은 지난 7월에 다녀 와서 썼던 글입니다)

 

프랑스에서 세계 200대 문인의 한 사람으로 뽑힌 구상 시인의 문학관을 찾았다

2008년 방문한적이 있으니 근 7년만에 다시 찾은것이다

그때 보다는 리모델링이 되고 문학관다워졌다

 

구상 시인은 서울에서 출생하였으나 본적이 이곳 칠곡군 왜관읍이고

1953년 베네딕도 수도원이 있는 왜관으로 내려와 1974년까지 기거하며 작품 활동을 했다.

왜관과 시인의 인연은 아주 각별하다. 본적지라는 것 말고도 유일한 가족사진을 발견한 곳이기도 하고,

아내 서영옥 여사가 병원 개업을 한 곳이기도 하다.

또한 낙동강이 바라다 보이는 왜관은 퍼내도 퍼내도 마르지 않고 끊임없이 솟아나는

구상시인의 시의 원천이기도 했다. 게다가 2002년에는 구상문학관이 그곳에 세워졌다

                                             ( 구상 문학관 홈페이지에서 일부 인용)

 

선생은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으며 독재에 항거하기도 했다

 

내가 만일 조국을 팔았다면 그 앞잡이가 되었다면 또 그 손에 놀아났다면 재판장님! 징역이 아닐라 
사형을 주십시오. 조국을 모반한 치욕을 쓰고 15년이 아니라 단 하루라도 목숨을 구차히 이어 가느니 보다 죽음이 차라리 편합니다. 저기 창밖에 일진광풍이 채 물들지도 못한 낙엽을 지움을 좀 보아 주십시오.
재판장님! 무죄가 아니면 진전, 사형을 내려 주십시오.(1959년 10월 21일, 모과웅두리에도 사연이 47)

 

 

  (이미지 : 구상 문학관 )

 

구상 문학관 전경

 

입구 책을 읽을수 있게도 되어 있다

 

천천히 실컷 보고 방명록에 기재만 해달랜다 ㅎ

 

최다 서명본 도서 소장 인증서

 

 

 

 

구상 선생의 삶에 지대한 영형을 미친 아바지와 형

 

수호천사같은 부인

 

구상 선생의 유품

 

 

 

 

 

 

 

 

 

 

 

 

 

 

 

 

 

 

관수제.구상시인이 시를 쓰던곳

 

 

 

구상문학관 좌측은 낙동강이 흐르고 있다

 

 

 

감성일푼편초탈일푼(感省一分便超脫一分)

"조금 줄여서 사는 것이 조금 초탈해 사는 것이니라". 

 

나의 좌우명과도 일맥상통하다

새기고 또 새긴디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pennpenn 2015.10.30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인 구상이 칠곡 출신임을 처음 알고 갑니다.
    쌀쌀한 주말을 잘 보내세요~

  2. BlogIcon 봉리브르 2015.10.30 0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잘 조성해 놓았으니
    많은 사람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졌으면 좋겠습니다.
    무죄가 아니면 사형을 달라는 말에
    가슴을 때리는 큰 울림이 가득 깃들어 있네요.
    옛분들은 이런 기개가 넘쳤는데
    요즘은 점점 더 이런 의연함과 당당함을 보기가 힘든 것 같습니다.

  3. BlogIcon 참교육 2015.10.30 0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끄럽습니다.
    저는 왜관에서 몇년간 살았는데...
    그 때는 역사의식도 없이 생각없이 살다보니 구상선생님이 칠곡분이라는 걸 몰랐습니다.
    다음 다시 찾아가 봐야겠습니다.

  4. BlogIcon 죽풍 2015.10.30 0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분의 후예가 경북지방의 리더로서 있어야 할텐데,,,
    작금와 형태와 비교해 참 부끄러운 대구경북 현실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

  5. BlogIcon 청춘햇살 2015.10.30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이런분이 계신걸 처음 알았네요..
    역사에 너무 관심이 없었던터라..조금은 부끄러워지네요ㅠㅠㅠㅠ

  6. BlogIcon The 노라 2015.10.30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상 시인께서 왜관 출신이 본관인 줄은 몰랐어요. 서울 태생이지만 본관인 왜관의 영향을 삶에 많이 받으신 분이시군요.
    저번에 공수래공수거님께서 소개해주신 대구의 여러 인물들도 그렇고, 왜관의 구상시인님도 그렇고 참으로 의기가 당당한 분들인데 현재의 이 지역과는 사뭇 달라 보여요. ㅡ.ㅡ;;

  7. BlogIcon 박군.. 2015.10.30 1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한주의 마무리되세요.

  8. BlogIcon 바람 언덕 2015.10.30 1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문이이셨죠.
    우리 시대에 '참'이라는 수사가 붙을 위인이 얼마나 될까요?
    갑자기 숙연해집니다.

  9. BlogIcon 뉴론♥ 2015.10.30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관 나누터가 조금 인상적이네요
    여기는 가본적이 없긴 하지만 사진으로만 보고 갑니다.

  10. BlogIcon 뉴론♥ 2015.10.30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관 나누터가 조금 인상적이네요
    여기는 가본적이 없긴 하지만 사진으로만 보고 갑니다.

  11. BlogIcon 『방쌤』 2015.10.30 1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렴풋하게만 알고있던 구상선생에 대해 많이 알아갑니다
    강을 참 좋아하시던 분이셨는데
    문학관 바로 옆에 낙동강이 흘러 적적하지는 않으시겠어요^^

  12. BlogIcon 까칠양파 2015.10.30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생의 말씀... 오늘따라 가슴 깊이 박히네요.
    우리에게는 이렇게 좋은 분들이 참 많은데, 세상은 자꾸만 이상하게 변해가네요.
    쌀쌀한 오늘, 몸도 맘도 엄청 춥네요.

  13. BlogIcon 새 날 2015.10.30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로그인을 했는데 로그인해야 공감 버튼이 눌린다네요. 무언가 또 오류 발생..ㅠㅠ
    역시 훌륭한 인물은 혼자 되는 게 아니라 그 주변에 좋은 분들이 있기 때문이란 점을 다시 한 번 배우고 갑니다.

  14. BlogIcon 유라준 2015.10.30 2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성 선생께서 칠곡 출신이군요.
    선생의 생애와 작품이 잘 보존된 박물관은 꼭 한번 가보고 싶네요.
    좋은 추천 감사합니다. 좋은 밤 되세요.

  15.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5.10.31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한권 선택해서 하루 읽다 오고 싶네요. 캬~

  16. BlogIcon 늙은도령 2015.10.31 0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상 시인은 참 오랜만에 떠올려 보네요.
    강을 다시 읽어보게 되고요.
    구상 시인의 시에서 모티브를 얻어 쓴 시도 있었는데... 옛날 생각납니다.

  17. BlogIcon 훈잉 2015.10.31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곳에 꼭 방문해보고 싶어요.
    좋은 하루되세요!

  18. BlogIcon 라오니스 2015.10.31 1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문학의 큰 거목이신 구상 선생님을
    만나볼 수 있는 .. 소중한 곳입니다 ..
    선생님의 이력을 다시금 볼 수 있어서 좋습니다 ..
    강 풍경도 좋고 ..
    마지막 명구는 저의 마음과도 비슷합니다 ..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