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둘이 합쳐 계란 세판' 태그의 글 목록

'둘이 합쳐 계란 세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12.04 태원준 여행 작가 강연-엄마를 여행하다 (103)


지난 11월 16일 토요일 오전 일찍 아내는 갓바위를 나는 동화사를 다녀 오고 다시 오후에 구수산

도서관에서 실시하는 "태원준 여행 작가"의 강연을 듣는 조금은 무리한 일정을 가졌다 생각했는데

강연 내용을 듣고나니 그런 생각을 한것이 조금 계면쩍어졌다.


태원준 여행 작가를 강연에서 처음 듣고 보았는데 나중 알고 보니 책도 여러권 내고 TV,라디오,신문등

많은 매체와 각종 잡지에 여러번 소개 되었으며 강연도 쉴틈 없이 다니는 많이 알려진 사람이었다.

2시간을 꽉 채운 그의 열정적인 여행 이야기를 정말 경이롭게 듣게 되었다.


2012년 30살때 그와 그의 어머니가 처음 배낭 여행을 떠난 이후로 지금까지 여행 기간 600여일 80개국 

250여도시를 어머니와 여행을 한 것은, 우리나라에서 아니 세계에서 전무후무한 사람일것이다.

아무리 어머니와 살가운 사이라 해도 다 성장을 한 적지 않은 나이에 어머니와 단 둘이 세계 여행을

간다는건 보통 사람은 상상도 하기 여려울것이다..그것도 배낭 여행을..

나를 포함해 1박2일 국내 여행을 못해본 사람이 대부분일텐데 말이다,


본인은 여행을 좋아해 학생때부터 해외를 다녔지만 어머니와 세계 여행을 시작한건 계기가 있었다.

어버지의 사업 실패와 타계로 정신적으로 힘드셨던 어머니의 환갑 선물로 시작한 작은 여행이 여행을 

통해 어머니가 적극적으로 변해 활력을 찾게 되고 오히려 여행을 즐기시게 된것이다.


강연 시작전 행복북구 문화재단의 상주 예술 단체인 CM 코리아에서 피아니스트와 남녀 성악가가

나와 30분간 공연 시간이 있었다

소프라노 김은지 

좌측 피아니스트 박낙희

30살때 어머니 환갑 여행 ..그래서 계란 세판..

세계 여행을 가기 위해 가장 먼저 한일은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어머니 식당을 처분하는거였다 

당초는 한달 정도 일정으로 떠났다...

제일 처음 간곳이 중국 .

북경에서 부터 어머니가 조금씩 여행에 적응하기 시작하고

여행을 이제는 즐기게 되었다

오트바이도 타고

태국에 작가의 누나가 휴가를 내고 깜짝 방문

중국서 싱가포르까지육로로 여행을 했다

여행 이동 경로

다음엔 비행기로 이동 섬 나라를 여행

이집트까지

그리고 동유럽

여행 종료후 2권의 책을 출간 베스트 셀러가 되었다

각종 방송에 출연

대만에서도 출간 베스트 셀러가 되고

남미로 2번째 여행

작가와의 대화


그의 이야기는 책을 통해서도 알수가 있고  태원준 작가가 운영하는 블로그 글

"둘이 합쳐 계란 세판,세계 여행을 떠나다"를 통해서도 읽을수가 있다,

그의 블로그에는 1,054개의 글이 사진과 함께 수록되어 있다


그는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전업 여행작가가 되었다.

그리고 발간한 책이 베스트 셀러가 되고 인기있는 강연자가 되었다

좋아하는 일을 하면서 살아 갈수 있다는건 참 행복한 일이다.


그는 강연 말미에 2가지 의미 심장한 말을 남겼다.

여행은 돈과 시간이 필요하기도 하지만 가장 중요한것은 용기이다

엄마와 첫 여행 300일동안 나는 엄마를 여행했다.


나는 아직 용기가 부족한것인지도 모른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방쌤』 2019.12.04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을 좋아하다보니
    다른 사람들의 여행이야기도 가끔은 살짝 들여다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럴 때 좋은 자리가 될 것 같아요.^^

  3. BlogIcon 라디오키즈 2019.12.04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둘이 다니는 건 쉽지 않았을 텐데 대단하네요.
    저도 어미니랑 종종 여행을 가곤 하지만, 저렇게 길게는 엄두가 안 날 것 같아요.

  4. BlogIcon 아이리스. 2019.12.04 17: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한 아들과 엄마네요..
    참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텐데
    아들의 효심이 이뤄낸 결과물이지 싶어요..
    한달 여행이 600일 여행이 될 정도로
    여행의 매력에 푸욱 빠지셨나보네요..
    여행을 즐기시는 모습이 참 보기 좋네요..^^

  5. BlogIcon 로안씨 2019.12.04 1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부러우면서도 멋진 모자인 것 같습니다 ^^
    정말 요즘 여행이야기를 보면 여행 정말 다녀보고 싶어요
    잘만 알아보면 여행경비도 저렴하게 갈 수 있는 곳이 많더라고요
    열심히 살다가 노후에 와이프라 여행일지 한번 써보고 싶네요 흐흐

  6. BlogIcon 까칠양파 2019.12.04 1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에서 가장 중요한 건 역시 용기였네요.ㅎㅎ
    저분들처럼 저도 다 버리고 훨훨 떠나고 싶네요.

  7. BlogIcon onpc 2019.12.04 1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 걸 정리하고 떠난다는 것은 출발까지 큰 용기가 필요할 꺼 같아요.
    어머님 모시고 떠나는 여행이라.. 부럽기도 하고 정말 대단한 분들이시네요.

  8. BlogIcon IT세레스 2019.12.04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부럽습니다.^^
    정말 대단해요.!

  9. BlogIcon Za_ra 2019.12.04 1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분들의 열정과 용기가 무척이나 부럽습니다.
    나이 먹으니깐 뒷일을 생각하다보니 용기가 나질 않네요 ㅠㅠ

  10. BlogIcon 워드프레스, 웹호스팅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 Avada 2019.12.04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하네요.
    정말 여행에 필요한 것은 용기 같습니다.

  11. BlogIcon Deborah 2019.12.04 1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용기가 부족해요. ㅠㅠ 엄청 부럽다눈
    이 생애에선 못할 일인것 같아요 ㅠㅠ

  12. BlogIcon 오렌지훈 2019.12.04 2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하루보내세요~

  13. BlogIcon 열매맺는나무 2019.12.04 2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기가 정말, 무모하리만치 대단하네요.
    엄마와 단둘이 세계여행이라니 그것도 대단하지만, 둘 다 직장과 가게를 처분하다니, 저로서는 엄두도 나지 않는군요.

  14. BlogIcon 파아란기쁨 2019.12.04 2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엇이든 생각만으로 이루어지는 것은 없는것 같아요.
    생각이 이루어 지기 위해서는 무모한 도전은 필수인것 같네요.

  15. BlogIcon 草阿(초아) 2019.12.04 2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겐 꿈같은 일이네요.
    아무나 할 수 없는 용기
    직장에 사표, 식당도 접고
    환갑의 나이인 엄마와의 세계여행
    전 감히 꿈도 못 꿔본 일입니다.

    정말 부럽습니다.
    두분의 용기와 실천 존경합니다.
    다음 강의가 있다면 강의라도 들어보고 싶습니다.
    간접 여행이라도 즐겨보고 싶어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12.05 0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태원준 작가..강의를 많이 다니니 들을실 기회가
      있으실것입니다,
      책을 사서 읽어 보셔도 되실듯 합니다.
      내가 못하는 부분에 대해 대리 만족을 느낄수도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그런 생각을 하시더군요^^

  16. BlogIcon 오달자 2019.12.05 0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원준 작가님 책은 김민식 피디님께서 소개해주셔서 익히 알고는 있었는데요~

    이런 실감나는 여행작가님의 생생한 이야기를 들으셨다니!
    굉장히 신선한 충격이었을듯요~^^

    여행에서 필요한 건 단지
    "용기" 뿐이다!

    이 명언에 힘입어 저도 제주도 당일치기여행을 다녀왔습니다.ㅎㅎ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12.05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참 대단하신분들이 많으시다는걸 다시 한번 느꼈습니다.
      당일로 제주 다녀 오시다니 달자님도 대단하십니다.
      제주는 1박2일로 다녀 온적은 있었는데 말입니다..ㅎ
      참 저는 중국을 당일로 다녀 온적 있습니다.,ㅋ

  17. BlogIcon SCV투 2019.12.05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갈땐 비용문제가 제일크다고 생각했는데 결국은 "용기"가 필요한거군요ㅎ 또 하나 배우고 갑니다.

  18. BlogIcon 앨리Son 2019.12.05 2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워낙 유명한 이야기라 감동적으로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엄마와 첫 여행 300일 동안 나는 엄마를 여행했다."는 말이 참 찡하고 뭉클하네요.
    저도 엄마와 단둘이 해외여행을 한적 있는데, 결코 쉬운 일은 아니죠.
    배낭여행을 하려면 어머니 체력도 따라줘야 하고..
    저도 그걸 보고, 여행 좋아하는 엄마와 함께 배낭여행하는 상상을 해봤어요.
    배낭여행까지는 아니라도 조금이라도 더 건강하고 젊으실 때,
    부모님과 여행 많이 해야겠다고 결심했답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12.06 0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책을 읽어 보셨었군요
      어머니와 단둘이 해외 여행을 하신 드믄 분중의 한분이십니다.^^
      어머님이 여행을 좋아 하신다니 또 기회가 있으실것이라 생각을 합니다.
      건강하고 젊으실때 다녀 오시기 바랍니다.

  19. BlogIcon sotori 2019.12.06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회사를 그만두고 여행작가가 된것도 신기한데
    어머니와 함께 하셨다니 더욱 대단하네요 ..!!
    체력적으로도 힘들었을텐데..

  20. BlogIcon 시크릿리치 2019.12.08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한 번 용기를 내어 보고 싶네요 ㅋ

  21. BlogIcon 내로라하다 2019.12.09 1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대단한 분이시죠. 저도 7년 뒤에는 저 모습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