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김영갑 병명' 태그의 글 목록

'김영갑 병명'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5.01 (제주여행 ) 김영갑 갤러리 두모악 (100)


야속하게도 이틀째 비가 그치지 않고 계속 내린다.

비가 오지 않거나 조금 내린다면 오늘 사려니 숲길을 걷고 오름을 하나 오르기로 했는데.

생각보다 비가 많이 와서 계획을 대폭 수정해 실내 활동을 하기로 ..


그래서 올레길 3-A 코스 중간에 있는 김영갑 갤러리를 가기로 했다.

어차피 3-A 코스를 걷는다면 들러야 할곳이었지만 올레길 걷는 중에 들렀다면 넉넉하게 보지는 못했을 것이다


소개         제주도를 사랑하고 열망했던 김영갑의 발자취

상세 정보 매주 수요일 / 신정 (1월1일) / 설날, 추석 당일 

                이용시간: 3~6월 18시까지, 7~8월 19시까지, 9~10월 18시까지, 11~2월 17시까지

이용 시간 평일 : 09:30 ~ 18:00 , 주말 : 09:30 ~ 18:00

요금 정보 유료,일반입장료 ; 4.000원 / 장애인입장료 : 무료 (1-3급 본인만)

장소 특성 실내

주요목적 공연/전시

평균 소요 시간 1시간 미만

경사도(난이도)

편의시설 공용주차장,현금결제,카드결제,화장실,편의점,음료대,

언어 서비스 영어,중국어_간체

김영갑은 1957년 충남 부여에서 태어났지만 20여 년 동안 고향을 밟지 못 했을 정도로

제주의 매력에 흠뻑 빠져 남은 일생동안 제주를 사랑했다.

밥 먹을 돈까지 아껴서 필름을 사 사진 작업에 모든 열정을 바쳤다.

이후 전시관을 마련하기 위해 폐허가 된 초등학교를 구하며 초석을 다질 즘 손이 떨리기 시작하고 허리에 통증이 

왔으며 ​​​​​​​나중에는 카메라를 들지도 못하고 제대로 걷지 못하는 지경이 되어 병원에 갔더니 루게릭병이라는 

진단을 받았다.


​​​​​​​병원에서는 3년을 넘기기도 힘들 거라고 했지만 그는 포기하지 않고 손수 몸을 움직여 전시관을 만들기에 열중하였고

2002년 여름 ‘김영갑 갤러리 두모악’ 미술관의 문을 열었다.

이후 그는 2005년 5월 29일 그가 직접 만든 두모악에서 잠들었으며 그의 뼈는 두모악 마당에 뿌려져있다.


두모악에는 제주를 매우 사랑하며 두모악에 잠든 김영갑 선생의 20여 년간의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내부 전시관은 두모악관, 하날오름관이 있는데 지금은 사라진 제주의 옛 모습과 쉽게 드러나지 않는 속살을 볼 수 

있다. 

​​​​​​​용눈이 오름, 눈·비·안개 그리고 바람 환상곡, 구름이 내게 가져다준 행복, 지평선 너머의 꿈, 바람, 숲 속의 사랑, 

오름, 마라도라는 작품이 있다.​​​​

​​​​​​​유품전시실에는 김영갑 선생의 유품들이 전시되어있는데

평소 그가 보던 책, 카메라 등이 전시되어 있고 영상실에서는 왕성한 활동을 하던 젊은 시절의 그와 루게릭병으로 

투병하던 사진과 영상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야외정원은 미술관을 찾는 분들이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만들어져 있다.   ( Visit 제주에서 가져 옴 )


페교였던 삼달 분교를 개조하여만든 갤러리 .2002년 여름에 문을 열었다

두모악은 한라산의 옛이름이다

평소에 보던 책, 평생을 함께 한 카메라가 전시 되어 있다

그는 루게릭병을 진단 받은후 이 미술관을 만들었다

아래 포스터는 판매용이다 액자 제외 \25,000

그 섬에 내가 있었네 \15,000

김영갑 선생

<오름, 바다 그리고 바람이 어우러진 유혹의 섬>

2019년 2월 28일 - 2020년 4월

갤러리 무인 카페에서 커피도 한잔 마시고..

마시고 설겆이도 해야 한다

동백이 땅에서 피어 나고 있다


비가 오는 바람에 뜻하지 않게 여유로운 갤러리 감상이 되었다


☞ 3월 10일 비 오는날 친구들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성산읍 삼달리 437-5 | 김영갑갤러리두모악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선연(善緣) 2019.05.01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가와서 잠시 들린 곳이군요.
    고향보다 더 제주도를 사랑했던 분의 갤러리네요.

  3. BlogIcon 비키니짐(VKNY GYM) 2019.05.01 1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갤러리가 아주 좋아 보입니다.^^

  4. BlogIcon 시크릿리치 2019.05.01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몰랐던 곳~
    이쁜 사진과 함께 잘 보고 갑니다 ^^

  5. BlogIcon 『방쌤』 2019.05.01 1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1년에 한 번은 가게되는 곳 같습니다.
    괜히 정감이 가는 그런 장소입니다.
    사진들도 너무 좋구요.^^ 비오는 날 사려니숲길도 참 매력적입니다. 저는 항상 비올 때 찾아가거든요.^^

  6. BlogIcon 꿈꾸는 에카 2019.05.01 2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위기 진짜 좋네요~~ 비가 와서 인지 더욱 감성적인듯 싶습니다. 차를 마시고 설거지를 해야한다니 독특하네요~~^^

  7. BlogIcon luvholic 2019.05.01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오는 날의 운치가 사진에도 멋들어지게 담겨 있네요.^^
    제주도의 조용한 갤러리 산책을 하고 싶어요!

  8. BlogIcon 草阿(초아) 2019.05.01 2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라산의 옛 이름이 '두모악' 배웁니다.
    올레길 걷는 중에 들렸다면 이렇게 자세히 둘러볼 수 없었겠지요.
    야속한 비가 아니라 고마운 비가 되어주었다 생각하셔요.
    떨어진 동백이 아름답습니다.
    장독대에 눈길이 오래 머물다 갑니다.

    푸른 오월 푸르게 푸르게
    오월 열어가시기 바랍니다.^^

  9. BlogIcon peterjun 2019.05.01 22: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게릭병에 걸려 엄청나게 힘든 와중에도
    마지막까지 예술의혼을 불태우신 분.
    정말 대단하십니다...

  10. BlogIcon M84 2019.05.01 2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대단하신 예술가이신것같아요.
    기회가 된다면 꼭 가보겠습니다.

  11. BlogIcon 방구석미슐랭 2019.05.01 2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모악이 그런 의미군요~ 비가 와서 색감이 더 찐한 것이 운치도 있구요~! 잘 봤습니다~!

  12. BlogIcon mooncake 2019.05.01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백이 땅에서 피어나고 있다

    - 인상적인 문장이에요.
    시인이 되신듯...^^

  13. BlogIcon 원당컴 2019.05.01 2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모악의 갤러리에서 마음의 여유를 찾을 수 있을것 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14. BlogIcon Raycat 2019.05.02 0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도 한번 가보고 싶은 곳중 하나인데 :)

  15. BlogIcon IT세레스 2019.05.02 0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아름다운 갤러리네요.^^

  16. BlogIcon 오달자 2019.05.02 05: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으로부터 4년전~~
    제주도 한 달살이때부터 들르던 곳입니다.
    한 번 가게 되면 자꾸 가게 되는 곳이지요.
    김영감 선생님의 스토리를 알고 그의 사진을 보다보면 제주도의 오름은 그져 한낱 오름에 불과하지 않다는 것을 그의 사진에서 느낄 수 있습니다.

    다음주 제주 여행 때 꼭 다시 들르고 싶은 곳이기도 하네요.
    무인카페의 장독대며...기억이 새록새록합니다.^^
    잊혀졌었던 제주에서의 기억을 떠올리게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17. BlogIcon jshin86 2019.05.02 0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하신 분이네요.
    루게릭병 판정을 받고 미술관을 지으셨다니....

    무인 커피샵이 아주 운치있어 보입니다.
    아주 관리가 잘 되어 있는거 같아요.

  18. BlogIcon 라디오키즈 2019.05.02 0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 들르시는 분들이 많이 찾으시던데 아직 저는 가본 적이 없네요. 다음엔 제주의 자연을 담은 사진들 좀 구경하고 올까봐요.^^

  19. BlogIcon 로안씨 2019.05.02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작품이 정말로 아름답습니다 ^^
    사진으로 모든 것을 담기란 정말로 쉽지 않은 일이지만
    정말로 대단하신분 같아요 ^^
    제주도를 가게 되면 들어봐야겠습니다 ㅎ

  20. BlogIcon 시크릿리치 2019.05.04 2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거리도 많고 힐링이 될 것 만 같네요 ^^ㅋ

  21. BlogIcon 담덕01 2019.05.06 0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여기 다녀왔었어요.
    여기 다녀 온 후에 제주도 가는 사람들에게 꼭 한번 보고 오라고 추천하는 곳입니다.
    너무 좋았던 기억으로 남아 있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