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최고의 결과는 과정이 더 중요하다-영화 위플래쉬

이 영화는 꼭 봐야겠다는 조급증이 생겼더랬다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남우 조연상을 비롯,음향상,편집상을 수상했고 지난해 부산 국제 영화제에 초청되어

오픈 시네마로 상영이 되었었고 지난해 각종 영화제에서 J.K시몬즈가 남우 조연상을 휩쓸다시피하였한 영화였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많은 분들의 감상평이나 리뷰가 좀 상반되어 흥미가 일었다

 

이 영화는 촬영 19일만에 제작된것 치고는 영화적으로는 대단히 훌륭하고

플랫처 교수역의 J.K 시몬즈의 열연 그리고 엔드류역의 마일즈 텔러의 연기는 흠잡을데가 없다

특히 마일즈 텔러는 영화속의 드럼 연주를 실제 80% 이상 연주 하는등 드럼 연주를 실제 함으로써 정말 사실감 나는

영화를 만든데 대해서는 경외로움을 느낀다

 

그러나 영화속의 내용이 실제였다면 최고의 드러머가 되기 위한 앤드류의 사고나

그런 드러머를 만들기 위한 플랫처 교수의 교육 방식이 전근대적이라는 느낌과 함께

내면에 숨어 있는 그들의 인간성에는 조금도 동의를 못 느낀다

오히려 불편한 마음을 안고 영화를 보았다

 

 

플랫처 교수의 지도 방식은 얼마전까지 우리에게도 전근대적인 방법으로 익숙하기도 하고

지금 회자되고 있는 한화 야구 감독인 김성근 감독의 지도 방법과도 일견 비슷해 보이기도 한다

문제는 본성마저 그런것인가 할때 플랫처 교수는 그런것 같고 김 성근 감독은 아니다라는데

차이가 있고 플랫처의 방식을 인정하기 싫은 이유이기도 하다

 

또 최고가 되기 위해 인간의 한계를 뛰어 넘어야 한다는건 충분히 납득이 가지만

피나는 노력에 더해 꿈을 향해 가는 병적인 집착과 발악은 절대 있어서는 안될 일이다

 

34살에 마약과 술에 쩔어 자살해 인구에 회자되는 천재 보다는

아흔살 넘어 친구와 더불어 살아가는것이 내게는 더 가치 있는 일이기도 하다

 

이 영화는 점점 빨라지는 드럼소리로 시작해

마지막 10분여 분노의 연주로 끝을 맺는다

더블 타임 스윙이 얼마나 어려운 기법임을 얼마전 드러머가 TV에 나와 이야기 했지만 마일즈 텔러의 드럼 연주는

음악을 모르는 사람조차 빨려 들어가게 만든다

 

다 사는게 그래

내 나이 되면 깨닫게 될걸

라는 앤드류 아버지의 말이 가슴에 남는다

 

PS. 영화에 언급 되는  버나드 버디 리치 (Bernard "Buddy" Rich, 1917년 9월 30일 ~ 1987년 4월 2일) 는 미국의 재즈 드러머이며 밴드 리더였다. 그는 "세계 최고의 드러머" 로 묘사되는 인물로, 훌륭한 테크닉, 파워, 그루브와 스피드로 유명하였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뉴론♥ 2015.04.10 07: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을 내서 한번 꼭 보아야 할거 같네요 잘보고 갑니다.

  2. BlogIcon 봉리브르 2015.04.10 0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봉 후 바로 보겠다고 생각했다가 놓쳐버려서
    미루고 있는 영화 중 하나네요.
    대체적으로 호평이어서 더 보고 싶다는 생각도 들지만,
    말씀처럼 불편한 느낌이 들었다는 이야기도 있어서 어떨까 싶습니다.
    그래도 일단 봐야 할 것 같아서
    꼭 봐야 하는 영화 목록에 담아놓았습니다.
    다른 사람보다 나은 사람이 되는 것이 성공이 아니라
    어제의 나보다 나은 오늘의 내가 되는 것이 성공이라는
    말이 생각날 것 같은 영화입니다..

  3. BlogIcon 耽讀 2015.04.10 0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사는게 그래"

    나이들면 다 안 다지만, 나이 들어도 어린아이보다 못한 사람들 참 많습니다.

  4. BlogIcon 참교육 2015.04.10 0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철학이지요.
    영화를 종합예술이라고 하는 이유는 다양한 장르가 포함하고 있다는 뜻보다 고매한 철학을 담고 있을 때 진짜 예술로서 가치가 있는 게 아닐까요?

  5. BlogIcon The 노라 2015.04.10 0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사진은 드럼을 너무 강렬하게 쳐서 손에서 피가 난 것?!?!
    저는 이런 교육방법은 별로예요.
    물론 이 영화를 보고 공감하는 분들도 많을 것 같겠지만요.

  6. BlogIcon 명가공인 2015.04.10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보고나니 뭔가 마음속에서 끓어 오르는게 있더군요.
    저런 열정...
    저도 한번 내가 좋아하는 무언가를 위해서 저런 열정을 쏟아 내고 싶네요.

  7. BlogIcon 메리. 2015.04.10 1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호불호가 갈린다고해서 조금 고민 중이예요

  8. BlogIcon 바람 언덕 2015.04.10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과보다 과정을 더 소중하게 생각하는 사회가 어서 도래하기를 꿈꿔 봅니다.

  9. BlogIcon 지후니74 2015.04.10 1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 곳에서 영화를 소개하는 글을 본 적이 있는데.... 재미보다는 그 안에 의미를 찾아야 하는 영화같습니다.~~ ^^

  10. BlogIcon *저녁노을* 2015.04.10 1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로 대신합니다^^

  11. BlogIcon 새 날 2015.04.10 1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만들어진 영화는 분명하더군요. 선생과 교사 중 누가 더 잘했느냐 못했느냐를 따지기보다는 그냥 영화로만 바라보았으면 하는 소박한 바람도 가져봅니다.

  12. BlogIcon 박군.. 2015.04.10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소름돋는 영화였지요

  13. BlogIcon 『방쌤』 2015.04.10 14: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본 영화네요
    괜히 이 영화는 꼭 보고 싶었거든요
    저는 은근 짠..한 순간들이 많더라구요
    꼭 저렇게까지...라는 생각도 들구요
    마지막 연주는 정말 대박이었구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5.04.10 1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보셨군요..
      영화만 놓고 본다면 훌륭한 영화였다고 생각합니다
      특하 드럼을 직접 연주한 마일즈 텔러..대단하다고 할밖에요
      이 영화를 19일만에 만들었다는것도 놀랍습니다

  14. BlogIcon 개인이 2015.04.10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19일만에 제작한 영화라니 믿기지 않네요; 댓글을 보니 인상 깊은 영화인것 같네요. 다른 후기도 조금 찾아봐야겠습니다 ^^ 잘 보고 갑니다 ~

  15. BlogIcon 늙은도령 2015.04.10 16: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드 제플린의 <모비딕>이라는 노래가 있습니다.
    모디빅을 드럼으로만 표현한 것입니다.
    제프 백, 세계 최고의 팝 드러머가 혼신을 다한 연주곡입니다.

  16.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5.04.10 1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친것 같은 광기에 저 또한 미쳐버릴 것 같았어요.
    저도 리뷰를 했듯이, 좋은 스승이었다고 말할 수는 결코 없지만
    영화만 놓고 보면 개인적으로 아주 훌륭한 영화였어요~

  17. BlogIcon 유라준 2015.04.10 2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를 보니 꼭 한번 보고 싶네요.
    전근대적인 방법으로 지도한다라... 설마 제자를 마구 때리고 그런 건가요?
    아무튼 한번 꼭 봐야겠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18. BlogIcon 랩소디블루 2015.04.11 0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말에 벚꽃놀이 하러가기 좋은날이네요 좋은 주말연휴 보내세요

  19. BlogIcon 소피스트 지니 2015.04.13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밤에 이 영화보고 잠을 잘 수가 없었어요..
    계속 드럼소리가 머릿속을 떠나지 않아서... 정말 강추할 만한 영화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