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2020/11/04 글 목록

728x90


매일 저녁을 먹고 아내와 운동하러 가면서 밤 하늘을 쳐다 보게 된다

별이 많이 보이는 날도 있고 하나도 보이지 않는 날도 있다.

지난 10월 24일 대구 구수산 도서관의 김상철 천문학 박사의 강연을 듣고는 더욱더 별을 바라 보게 되고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게 된다.


그간 막연하게 생각했었던 "별,우주"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면서 며칠동안 그것에 빠지게 되었다


우리는 "천문학적"이란 표현을 가끔 사용하기도 하고 또 일상에서 많이 그런 표현을 접한다

일례로 10월 27일 헤럴드 경제는 "세계최고 수준 천문학적 세금 '폭탄'..세금 때문에 기업 판다"는

제목으로 기사를 썼고 그 기사 내용중에는 이건희 회장 타계이후 "천문학적인 상속세 논란이 ~"라는

내용이 있었다 

숫자가 아주 많을때 이런 "천문학적인" 표현을 사용을 한다

그런데 실상은 그 "천문학적"인게 상상을 초월한다


우주의 크기에 대해서는 아래와 같은말로 그 크기를 설명할수 있다

  • 태양이 우산 정도의 크기라면 지구는 손톱만 하다
  • 태양이 1m/m의 크기라 가정할때 다른 별까지의 거리는 60KM이다
  • 우주에는 천억개의 은하가 있고 1개 은하에는 천억개의 별이 있다

그리고 지구와 별들의 거리도 가히 상상을 초월한다

우리 육안으로 확인할수 있는 북극성과 북두 칠성만 해도 그렇다


북극성은 지구에서 약 430광년(光年·1광년은 빛이 1년간 달린 거리=약 9조4600억㎞) 떨어져 있다.

북두칠성을 보면 일곱 개의 별이 하나의 평면에 놓인 것 같지만, 실제 일곱 개의 별이 지구에서 떨어진 거리는 

각기 다르다 한다

북두칠성 중에서 지구와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별은 삼중성인 미자르인데  지구에서 78광년 떨어져 있다. 

북두칠성 중에 가장 멀리 있는 별은 두브헤로 124광년 떨어져 있다.


북두칠성을 구성하는 일곱 별끼리 떨어져 있는 거리도 아주 멀다 한다. 

지구에서 보면 두브헤와 메라크가 매우 근접해 보이지만 실은 45광년이나 떨어져 있다. 


지구에서 관측되는 별 중에 지구에서 가장 가까운 별은 센타우루스 자리에 있는 프록시마 센타우리 라고 한다

4.24광년 떨어져 있고 너무 어두워서 육안으로는 볼 수 없다고 한다 ( 2010.3.1 조선일보 기사에서 인용 )



천문연구원 김상철 박사

태양계 행성 크기

태양과 별과의 거리

김상철 박사는 가장 먼 거리의 "왜소신성"을 발견했다 한다

지구로부터 2만 4천광년거리..

우리나라의 망원경은 영천 보현산의 1.8M가 가장 크다

하와이와 칠레에 10M 망원경이 있다


빛의 속도는 초속 30만 킬로미터(km)로 달리고, 한 시간에 10억 킬로미터(km)를 진행한다.

1년을 가는 거리 ( 9조 4,600억 Km )가 1광년이다

빛은 1초에 지구의 둘레를 7바퀴 반을 돌 수 있는 속도이고 지구로부터 달까지는 빛의 속력으로 1.3초가 걸린다.


현재 인간이 개발한 가장 빠른 속도는 보이저 1호가 기록한 1초에 17Km를 가는것이다 한다


정말 무한한 우주다..

"천문학적인" 용어를 함부로 사용하기가 어렵지 싶다


별 보는데 가장 방해가 되는것이 도시의 가로등 불빛이라 한다

깜깜한 시골로 밤하늘의 별 보러 가고 싶다^^


☞ 10월 24일 아내와


728x90
반응형
Posted by 空空(공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sJSfam 2020.11.04 1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알수록 신비한 세계에도 관심 갖기 시작하면 빨려들어가는 분야인것 같습니다~~~ ^^

  3. BlogIcon 언더워터 2020.11.04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을 본지가 언제인지 기억조차 나지 않네요! 좋은 정보 공유 감사드립니다! 별을 무지 좋아했던 소년 시절이 생각납니다 ㅜㅜ

    • BlogIcon 空空(공공) 2020.11.05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별을 좋아 하셨군요,
      아이들때면 대부분 좋아하는데 전 그렇게
      별을 보며 자라지는 않아 추억은 없는편입니다
      요즘 아주 신비하게 여겨지는 중입니다.

  4. BlogIcon 유량자 2020.11.04 2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몰라서인지 어렵지만 공부 해 볼만 하네요

  5. BlogIcon 밥짓는사나이 2020.11.04 2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려운학문인것 같아요 ㅋ 별보러가고 싶네요.ㅎ 은하수도 보고

  6. BlogIcon 상식체온 2020.11.04 2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관심 있는 분야 관련 강의를 들으셨네요. 지구에 있는 모든 모레의 숫자보다 별의 숫자가 많다고 하는데 그 중에서 지구와 같은 행성을 거니르고 있는 별은 하나 이상은 있지않을까 싶습니다. 지구의 인간이 그래서 보잘 것없을 것이고 그만끔 소중한 존재이기도 할 것입니다.

    • BlogIcon 空空(공공) 2020.11.05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심이 있으신 분야로군요.
      지구의 모래 숫자보다 더 많은게 별의 숫자
      아마 그럴것입니다 ㅎ
      분명 생명체 있는 행성이 있을겁니다
      저도 그렇게 믿습니다,

  7. BlogIcon 피터팬의 소풍 2020.11.04 2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북콘서트 다녀오셨네요.
    천문학적이라는 말도 그렇고 까마득하다는 말도 우주에 비하면 점에 불과하다는 생각이 드네요.ㅎㅎㅎ
    재미있는 비유십니다.

    • BlogIcon 空空(공공) 2020.11.05 0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북 콘서트라기 보다는 강연회였는데요
      흥미롭고 재미가 있었습니다
      코로나 상황에 도 방역하면서 강연을 들을수 있어 좋았습니다
      앞으로는 "천문학적"인 말이 나오면 분명 생각날듯 합니다.

  8. BlogIcon 야리짠 2020.11.04 2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나혼자산다에서 화사씨가 별 보러 가던게 생각이 나네요
    눈으로 쏟아질 것만 같은 수많은 별들에 티비를 보던 저도 마음이 뺏겼었어요^^

  9. BlogIcon 草阿(초아) 2020.11.04 2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사에 열심이신 모습 닮고 싶습니다.
    요즘은 자꾸 모든게 시들해지려해서
    안그러려고 애 쓰고 있습니다.
    오늘은 밤 하늘을 우러러 보고 싶어집니다.

  10. BlogIcon 예쁜엄마♡ 2020.11.04 2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엇보다
    매일저녁 식사후 부부의 산책,
    너무나 빤따스틱 로맨틱
    제가 꿈꾸는 일상이예요^~^

    진심으로 따봉👍

  11. BlogIcon 드래곤포토 2020.11.04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시간을 가지셨네요
    별은 신비한 세계이기도합니다. ^^

  12. BlogIcon 방구석포스트 2020.11.04 2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저런 컨셉의 도서관도 있네요 신기합니다 ㅎㅎ

  13. BlogIcon 신입사원다람쥐 2020.11.05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활은 우주의 신비스러움을 우리 인간이 얼마나 헤아릴 수 있을까요
    우주도 하나의 커다란 집이라고 하는데 질서정연하게 움직이는 우주를
    다스리는분은 누구일까요

  14. BlogIcon 케빈ok 2020.11.05 0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주의 세 개를 잘 구경했네요

  15. BlogIcon peterjun 2020.11.05 1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지만, 실상은 가늠하기 힘든 수치들...
    홍천에 있을 땐 밤에도 하늘을 자주 올려다봤어요.
    별이 참 많이 보여서 좋았는데...
    서울에서는 아무것도 보이지 않네요. ㅠㅠ

  16. BlogIcon 담덕01 2020.11.05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의도 엄청 다양한 주제를 들으시는 거 같아요.
    박학다식하실 거 같아요. ^^

  17. BlogIcon 호기심심풀이 2020.11.05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제가 간단한거같으면서도 어렵네요 ㅎㅎ

  18. BlogIcon 갬성미미 2020.11.05 15: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주는 언제나 신비하지요.
    공수래님 블로그에는 신기한 정보가 참 많은 것 같아서 좋아요!
    늘 다양한 정보 주심에 감사합니다^^

  19. BlogIcon 까칠양파 2020.11.05 16: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때는 계절별로 별자리도 다 알고 그랬는데, 지금은 생일 별자리밖에 모르네요. ㅎㅎ

  20. BlogIcon 아이리스. 2020.11.05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무한한 우주네요
    지구에서 가장 가까운별이
    너무 어두워서 관측이 안된다니 안타깝기는 하지만
    그런 별을 찾아내신분도 대단하네요
    가장 먼별을 찾아내신 연구진도 대단하시구요
    큰 금액이라도 환산할 수 있는 수에는
    천문학적이라 말을 감히 사용하면 안될 것 같네요..

    • BlogIcon 空空(공공) 2020.11.06 0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천체 망원경 가격이 조가 넘는다 합니다 ㅎㅎ
      천문학적,..정말 상상할수 없는 그런 숫자입니다
      댓글에서 어느분이 말씀하신 지구에 있는 모래 보다 많은게 별입니다

  21. BlogIcon 파아란기쁨 2020.11.06 0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렸을때 우주의 끝은 어떻게 생겼을까로 많이 고민했던 적이 떠오르네요.^^
    우주의 끝이 둥근 공 같다면 그 밖은 어떻게 생겼을까 하고요...ㅎ
    이제는 먹고 사는일에 집중을 하다 보니 우주에 대한 관심은 끊은지 오래 되었네요.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