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2019/09/02 글 목록

'2019/09/02'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9.02 한국의 중국 동포(조선족)에 대한 여러가지 생각 (119)


지난 8월달 서울에서 지인 자녀의 결혼식이 있어 축하해 주러 다녀 었다.

지인은 한국에 온지 꽤 오래된 중국 동포.소위 말하는 조선족이다.

이번에 보는 며느리도 한국에 온지 7년째 되는 교포 처녀다..


주례를 보는 분과 나를 비롯한 몇 사람을 제외하고는 하객들이 전부 중국 동포인것 같았다.

그러고 보니 이 옆의 예식도 중국 동포인것 같고 예식이 끝난뒤 시간이 남아 잠시 돌아본 이 근처도 정말 많은 중국

동포들이 다니는것 같았다.

난 중국 동포들과 오래 같이 일을 해 그들의 모습,언어를 좀 아는편이다.


2017년 인구주택총조사에 따르면 한국계 중국인수가 49만 8천명으로 우리나라에 거주하는 외국인중 가장 

많은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체류 3개월 미만은 제외되었고  한국국적을 회복하였거나 취득한이를 포함하면 실제 인원은 훨씬 많을것이다.

보도매체에 따라 좀 차이가 나지만 75만~85만 사이가 될것이다.


2010년 중국인구 통계수치에 의하면 중국내 조선족 인구는 183만명에 다다르나 예전의 터전이었던 동북 3성의 

주거 인구는 급격하게 줄어 들었다.

지금은 1/3이 동북3성에, 1/3이 북경,상해,광주등 대도시에, 1/3이 한국에 있다고 생각하면 맞을듯 싶다.



조선족은 2차세계대전 직전과 직후(약 19세기 말, 20세기 초반) 조선반도(한반도)로부터 중국에 이주하여 

오늘날까지 중국에 적을 둔 사람들을 가리킨다

19세기말 한반도 북부에 대규모 기근이 발생하자  굶주림을 피한 북부  출신들의 조선인들이 중국으로 건너오게 

되었고 이로 인해 조선과 청나라 사이에 국경 분쟁이 자주 발생하기도 하였다. 

조선에서는 만강 건너편의 조선인 거주지를 북간도라고 불렀으며 압록강 건너편의 조선인 거주지를 서간도라고 

불렀다. 그때 이주한 인구가 약 26만명에 달한다.


또한 일본이 청나라를 침략해 만주국을 세우고 ‘만주개척운동’이라는 정책으로 조선인 출신 군인과 사업가, 지주, 

학교 교장, 교사 등을 만주로 이주시켰는데 그리하여 만주에 살던 조선인의 수는 1945년에 216만 명까지 급증하였다.

 이 시기에는 간도 지역 뿐 아니라 만주 전역에 다양한 직업의 조선인이 흩어졌으며 만주국 내에 거주하던 조선인 

인구가 3백만이 되었다는 기록이 전해진다.

1945년에 일제가 패망하자 216만 명 중 약 절반인 100만 여명 즉 31년 만주 개척으로 파견된 조선인들은 한반도로

의 귀국이 가능하였지만 1869년부터 가난을 피해 이주한 조선족들과 강제징용 등으로 끌려간 조선족들은 자본이 

없어 돌아가지 못하거나 중국에 그대로 머무는 것을 선택하였다. 


중국은 중국에 남은 조선족들을 중국 내 소수민족으로 규정하고, ‘조선족’(朝鮮族)이라는 명칭을 붙였던것이다.



조선족의 뿌리는 한국이 틀림없을지인데 한국에서의 조선족에 대한 인식은 그리 곱지가 않다.

와 있는 사람들이 많다 보니 그런것이기도 한데 살인범 오원춘을 비록 흉악 범죄가 심심찮게 일어나고 있고

영화의 소재로  폭력적이고 대부분 범죄 집단으로 비쳐지기 때문이다.


688만명의관객을 동원한 "범죄 도시"가 실제 조선족 폭력조직을 모티브로 해서 만들어졌으며 565만명의 "청년경찰"도

조선족의 인신매매가 영화속에 등장 실제로 한국 거주 동포들의 강렬한 항의를 받기도 햇다.

또 하정우,김윤석의 연기가 돋보였던 226만명의 "황해" 147만명의 "해무"도 조선족 관련 영화다.

여성 조선족에 관한 영화도 있다 115만명의 공효진이 연기한 "미씽..사라진 여자" 김옥빈의 액션 연기가 빛났던

120만명의 "악녀"도 있었다.

이런 흥행 영화들이 모두 조선족을 불편하게 묘사했던것이다,,


그러나 성공한 조선족도 상당수다.대부분이 한국이 아닌 중국을 택하긴 하지만 말이다.

현재 한국에 유학와 있는 석.박사 인원만 2천 5백명에 달한다 한다.


80만명에달하는 한국내 중국 동포(조선족)들 ,어떻게 하는것이 서로를 위하는일인지 정부에서도 고민을 많이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 8월 결혼식에 다녀오면서 든 생각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까칠양파 2019.09.02 1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정적으로 다룬 영화나 드라마가 많다보니, 더 그런 거 같아요.
    이럴때보면 미디어의 영향은 참 무서운 거 같습니다.

  3. BlogIcon 담덕01 2019.09.02 1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족에 대한 우리나라 국민의 인식도 바뀌어야겠지만
    조선족 스스로도 뭔가 정체성이 혼란스러운 거 같아요.

    물론 제가 조선족과 교류가 있었던 적이 없어서 저도 편견을 가지고 있는 걸수도 있지만 조선족은 스스로를 중국인이라고 생각한다는 이야기를 전해 들은 적이 있어서요. ^^;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09.03 0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생각은 연령별로 조금 틀린듯 합니다.
      좀 나이 드신분들은 한국쪽과 가깝고
      비교적 젊은 세대는 중국인이라
      생각하는것 같습니다..
      그래서 생기는 괴리도 분명히 있습니다.

  4. BlogIcon 방송/인터넷/전화 가입! 2019.09.02 2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족은 음.. 사고가 한국인이 아니죠. 중국인입니다.

  5. BlogIcon 草阿(초아) 2019.09.02 2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들이 이 나라를 떠나고 싶어 떠났겠어요.
    거의는 일제시대에 나라의 독립을 위해 떠났기도하였으며
    또는 살기가 힘들어 떠난 사람들도 있지요.
    그들을 무조건 배척하면 안되죠.
    나쁜 사람도 있겠지만, 좋은 사람도 있지요.
    우리나라에도 좋은 사람 나쁜 사람 있듯이...
    그들을 향한 편견이 없어졌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09.03 0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색안경을 쓰고 바라 보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그게 가장 기본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그들이 다시 이땅에서 발 붙이고 살아가는데 차별로 다시 떠나는 일이 없었으면 합니다,

  6. BlogIcon Raycat 2019.09.02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뿌리는 한국일지라도 그 정체성은 지금 좀 모호하죠.

  7. BlogIcon 쏙앤필 2019.09.02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미지라는게 참 무서운게 영화에서 특히 안좋게 나와서 더 그런거 같네요 ㅎㅎ 모든 조선족들이 다 그런건 아닐텐데 말이죠

  8. BlogIcon 유하v 2019.09.02 2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족에 대한 저의 생각은 한국인이지만 한국인이 아닌 사람들...입니다. 조금만 관심을 가지고 보면 우리 주변에 정말 많이 살고 있는데 인식이 좋지 않다보니 편견이 생긴것 같습니다.

  9. BlogIcon 아이리스. 2019.09.02 2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또한 조선족과 생활해 본적이 없으면서도
    영화나 흉악범죄로 인해 조선족에 대한 인식이 좋지는 않았는데
    이분들 또한 우리가 지키지 못한 우리민족이란걸 잊지 말아야겠네요...^^

  10. BlogIcon soo0100 2019.09.02 2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족을 다른 기준에서 보게되는 글이네요. 항상 좋은 글에서 많이 배우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

  11. BlogIcon H_A_N_S 2019.09.02 2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일로 접해 본 분들이 있는데 한국에 오신지 얼마 안 되는 분들은 너무 순하셨고 오래 된 분은 너무 이재에 밝은 분이셔서 역시 케바케구나 그런 생각을 가졌습니다. 한국에서 살면서 우리가 그분들을 억세게 만든 건 아닌가.. 그런 생각도 드네요ㅎ.

  12. BlogIcon 후미카와 2019.09.02 2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일로 조선족을 자주 만나게 되는데 선한 사람도 있고 사기치고 도망다니는 사람도 있고 그러네요. 근데 횡령사기액이 좀 커서 인식은 안좋긴 해요

  13. BlogIcon winnie.yun 2019.09.03 0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려운 일이죠
    저도 막연한 선입견이 있기도 하고요..
    저번에 상하이 여행 가이드로 갔는데 끝날 때 마지막으로 정리하면서 가이드 분이 앞으로는 조선족 말고 중국동포로 불러달라고 했던 기억이 나네요.. ㅎ

  14. BlogIcon peterjun 2019.09.03 0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주제로 예전에 생각했던 적이 여러번 있어요.
    그들의 뿌리는 결국 이곳인데, 왜... 어째서... 이토록 그들을 불편하게 바라보고 있는지,
    그런 시선들이 결국 불편한 사건들로 또 이어지는 건 아닐까? 라는 생각을 하곤 했었어요.
    그러니 잘 된 사람들은 한국보다는 중국은 택하는 게 아닐까 싶기도 해요.

  15. BlogIcon 널알려줘 2019.09.03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족과 북한인민들과 비교했을때
    왠지 북한사람들은 동일민족같은데요
    조선족분들은 ㅠ 중국사람같아요.
    스티브유가 미국사람인것처럼요

  16. BlogIcon 라오니스 2019.09.03 16: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모습은 잘 보이지 않고,
    좋지 않은 모습은 더 잘 보이고 기억에 남습니다.
    그래서 영화 속에서도 그렇고요.
    중국동포와 아름다운 공존하는 모습을 만들어가야겠습니다.

  17. BlogIcon Lady Expat : 어쩌다 영국 2019.09.03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족(?) 뿐 아니라 우리의 아픈 역사 때문에 전 세계 곳곳에서 강제 이주나 이민 생활을 해야했던 한국인들과 그 후손들을 좀 더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볼 수 있는 성숙한 사회가 언젠가는 오겠지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09.04 0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금이 딱 애매한 시기인것 같습니다.
      다음 세대가 되면 또 달라질것 같넹.
      물론 그때는 또 다른 묹제가 불거져 있겟지만..
      같이 더불어 사는 사회가 되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18. BlogIcon OakSup 2019.09.03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체에서 조선족에 대해 좋지 않은 이미지를 심어준 것도 있죠. 조선족도 한국의 일부라는 생각이 들어요. 하지만 막상 조선족과 함께 일한다면 외국인과 일하는 기분일 것 같아요.

  19. BlogIcon mooncake 2019.09.05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그러려고 하지만 저도 어느 정도의 선입견을 갖고 있어서...
    인식을 바꾸기 위해 노력해야 할 것 같아요.

  20. BlogIcon 푸우시로 2019.09.06 0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한국내 조선족이 이렇게 많은줄 몰랐습니다.
    조선족은 중국내에서도 은근히 차별받고 살아가는데요..

    그들이 처한 현실이 참 서글프네요....

  21. BlogIcon 중세기사 2019.09.13 0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옥션중고장터에서. 2019년7월1일사기를당함
    경찰신고 하고나서수사하니. 네이버중고장터와옥션중고장터에서
    통장빌려주는사람과사기친일당들이 조선족이라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