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2018/11/07 글 목록

'2018/11/07'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11.07 ( 제주 올레길 14코스 ) ③ 금능포구-협재해수욕장-한림항 (98)

산길에서 바닷가로 접어 들어 월령리 선인장 자생지를 지나 휠체어 구간을 지나는 쉬운 구간이 끝나고 나면

작지 않은 현무암의 검은 돌을 밝고 지나가야 하는 바닷길을 걸어야 한다..

바닥의 돌들이 움직이고 울퉁 불퉁해서 내 딛기가 여간 쉽지 않다..

조심해야 할 구간이다.가뜩이나 균형 감각이 떨어진 나는 무척 애를 먹지 않을수가 없었다.

 

금능 포구를 지나 금능 어촌마을의 그림판을 하나 하나 읽어 보며 걸어 가다 "세월은 간다" 라는 그림과 글앞에

한참을 서서 읽어 본다

"퍼렇게 봄날은 간다. 빨갛게 동백은 진다"라는 글귀에 먹먹함이 밀려 온다.

 

금능포구를 지나면 금능,협재 해수욕장을 지난다.

울퉁 불퉁한 돌길에서 푹신한 모래로 바뀌지만 발은 천근 만근 무겁다.

 

한림항까지의 길은 해안과 골목, 도로를 거쳐 가면 포장된 길이지만 걸음이 가볍지만은 않다.

종착지인 한림항 비선도 대합실이 눈앞에 있다,

비양도가 계속 옆에서 호위해 주는것 같은 14코스였다.

 

"세월은 간다" 고성기

한나는 고릴라 친구가 생겼지만..

13Km 기점

비양도가 늘 따라 다녔다.

금능 해수욕장,협재 해수욕장

제주에서 바다색이 가장 아름다운 해수욕장으로 꼽히는 곳이다. 금능해수욕장과 협재해수욕장은 나란히 붙어 있다.

두 해수욕장 모두 모래에 조개껍질이 많이 섞여 있어 모래사장이 은빛으로 빛난다.

바다 빛깔도 탄성을 자아낸다. 수심이 얕고 경사도도 완만해서 아이들과 해수욕을 하기에 특히 좋다.

2007년도에 해양수산부에서 우수해수욕장으로 지정했다.

여름이면 풍덩 빠져 볼텐데...

올레꾼들이 뒤에서 무리를 지어 오며 걸어 오고 있다.

여기 오니 관광객이 좀 보인다.

갈매기들이 장관이다.

이제 한림항으로 들어 선다.

드디어 14코스 종점이자 15코스 출발점에 도착

저지오름까지 약 3KM를 포함해 22KM를 오전 8시 50분부터 시작해 정확하게 오후 4시에 끝마쳤다..

"수고하고 고생했어"라는 말이 저절로 나왔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문moon 2018.11.07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쉽지않은 올레길 걷기 네요.
    협재해수욕장만 두번 방문 했으니 다른 관광객들과 똑같네요. ㅎㅎ
    협재해수욕장의 물빛은 너무 이뻐서.. 인상적이었지요. ^^
    다만 바람이 너무 세서.. ㅎㅎ
    좋은 하루 되세요 ~^^

  3. BlogIcon 참교육 2018.11.07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도는 보물입니다.
    오념되지 않도록 잘 자켜야겠습니다

  4. BlogIcon 로안씨 2018.11.07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이지만 정말 외국같은 분위기가 유일하게 나는 곳은 제주도 인것 같습니다. 거기에 바다의 아름다움과 자연의 아름다움은 뉴질랜드를 연상케 합니다 ^^

  5. BlogIcon 까칠양파 2018.11.07 1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정말 고생하셨습니다.
    6km 걷는 것도 힘든데, 22km라니 정말 대단하십니다.
    올레길 투어... 생각을 다시 해야 할 거 같아요.ㅋㅋㅋㅋㅋ

  6. BlogIcon T. Juli 2018.11.07 2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곳을 다녀오셨네요

  7.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8.11.07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고생하셨네요. 올해 가기 전에 제주 함 가야겠어요 ^^*

  8. BlogIcon 죽풍 2018.11.07 2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소한 제주의 풍경이 정겹습니다.

  9. BlogIcon 행복사냥이 2018.11.07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장소입니다. 다음에 꼭 방문해 보겠습니다. ^^

  10. BlogIcon luvholic 2018.11.07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에서도 특히 협재 해수욕장을 정말 좋아해요.^^
    약간은 조용한 그 분위기가 좋더라구요.
    '세월은 간다' 시와 그림에 분위기에 젖어봅니다.

  11. BlogIcon 원당컴퓨터학원 2018.11.07 2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다 색깔이 에메랄드 색깔이네요.. 너무 이뻐요.

  12. BlogIcon Deborah 2018.11.08 0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멋지게 잘 촬영하고 오셨어요. 이것도 지나면 다 추억이 되지요. 돌하루방 할아버지도 멋지게 잘 담아 오셨네요.

  13. BlogIcon veneto 2018.11.08 0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정말 긴 거리를 걸으셨네요 정말 고생많이하셨습니다 ㅎㅎ
    그만큼 멋진것들 많이 보셨겠네요!

  14. BlogIcon 글쓰는 엔지니어 2018.11.08 0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색 너무 이쁘고 맑네요 ㅎㅎㅎㅎ 대단한 도전 멋져요!! ㅎㅎㅎ

  15. BlogIcon peterjun 2018.11.08 0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를 잘 모를 땐 협재해수욕장에 대한 로망이 있었어요.
    너무 좋아해서 늘 제주에 가면 첫번째 코스로 잡곤 했어요. ㅎㅎ
    조금은 연한 청록비 물 색감과 비양도가 어우러지는 풍경이 정말 멋스러운 것 같아요. ^^

  16.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8.11.08 0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주 올레길 14코스 버킷리스트 이군요? 먼 거리를 걸으시느라 고생이 많으셨네요 ^^ 덕분에 다녀오신 길들을 보고 갑니다.

  17. BlogIcon 시크릿리치 2018.11.08 1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인생 산책 길인듯 하네요 ㅎ
    너무 좋아보이네요 ^^

  18. BlogIcon 새 날 2018.11.08 1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철이 아닌 계절에 보는 협재해수욕장은 또 다른 정취로군요. 비치색깔의 바닷물이 참 고왔던 기억이 있는데 말입니다. 그나저나 올레길이 순례길이 된 듯한 느낌이네요. 쉬멍놀멍 걸으셨어야지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8.11.09 0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거리가 멀고 해서 좀 부지런히 걷긴 했습니다
      이 구간 어려움은 해안의 현무암 돌길이었습니다.
      돌들이 크고 고정되어 있지 않아 내딛ㄱ기가 아주 함들었거든요.
      그거때문에 고생을 했습니다.

  19. BlogIcon avada 2018.11.08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2KM면 꽤 긴 거리네요.
    이국적인 경치가 눈에 띄네요.
    오랫동안 기억에 남는 도보 여행이 될 것 같습니다.

  20. BlogIcon 라오니스 2018.11.09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긴 시간 힘겹게 걸으셨군요 ...
    저도 걸었던 순간을 다시 생각할 수 있었습니다 ..
    이렇게 걸을 수 있다는 것은 참 행복한 일입니다 .. ^^

  21. BlogIcon HAPPYJINI 2018.11.09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고하셨어요. 고생하셨어요.
    길이 많이 험난한 듯 보이지만 아름답네요~
    바다 빛깔이 너무 곱네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