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레전드 오브 타잔- 아아아의 추억

"아아아~아아아~' 독특한 타잔 소리를 내며 어릴적 뛰어 놀곤 했었다

쌀 뒤주에서 타잔 흉내를 내며 뛰어 내리다가 부상을 당했던 기억도 난다

어린 시절의 추억을  되살리려 타잔을 보았다

그러나 아쉽게도 이 영화에서는 타잔이 직접 "아아아~" 소리내는것을 보여 주지 않는다

멀리 소리로는 들려 주는데 예전 타잔의 녹음된 소리 같기도 했다

 

어릴적 보았던 타잔을 떠 올리려 애를 썼지만 영화에서 나오는 타잔과는 뭔가 다르다

는 생각밖에 안든다

분명히 침팬지였던 치타도 있었는데...

침팬지 대신 고릴라가 등장한다

                                              ( 이미지 : 네이버 영화 스틸컷)

타잔역으로 나온 알렉산더 스카드가드라는 스웨덴 배우의 빨래판 같은 복근 근육이 볼만하다

그리고 사무엘 잭슨은 너무 많은화에 나오는건 아닌지 모르겠다

한국의 오달수다..

마고 로비는 그녀가 출연했던 영화를 몇편 보았는데도 ( 포커스,어바웃 타임) 크게 기억에

남아 있지 않다

 

초.중반의 전개는 괜찮았는데 후반 전개가 좀 아쉽다

과도한 CG가  너무 거슬리고 극의 전개축이었던 음봉가와의 마지막 대결이 싱겁게

처리되어 영화 전체가 용두 사미가 되어 버렸다

( 한줄 줄거리 )

성인이 되어 고향에서 귀족으로 생활하는 타잔에게 원한이 있는 음봉가가 다이아몬드를

차지하려는 벨기에 왕이 보낸 롬을 이용하여 타잔을 콩고로 불러 들이고 룸은  제인을 납치하고

군대를 동원하고 타잔을 잡으려 한다

 

제작비가 1억 8천만달러나 들였는데 너무 많은것을 보여주려 하다 보니 이도 저도 아니게

되어 버렸다

역시 선택과 집중이 아쉽다

 

아프리카의 아름다운 풍경은 정말 볼만하다

 

그땐 그랬다

 

부..1) 타잔의 2세가 태어난다 ..과연 속편이 만들어질까....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참교육 2016.07.19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아주 옜날 보았던 타잔이라는 영화... 아직도 기억에 생생합니다.

  3. BlogIcon *저녁노을* 2016.07.19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쉬움이 남는 영화인가 봅니다.

    리뷰..잘 보고갑니다.

  4. BlogIcon 생명마루한의원 2016.07.19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잔 오랜만이네요 ㅎㅎ

  5. BlogIcon 멜로요우 2016.07.19 1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해보니 정글북의 모글리가 타잔이 된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드네요~ ㅋ보고싶었는데 요즘에 너무 재미있는 개봉작들이 많아서 뒤로 미뤄졌네요 ㅋ

  6. BlogIcon S.또바기 2016.07.19 1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모글리는 진짜 재밌게 봤는데 정글북 ㅎㅎㅎㅎ 타잔은 그렇군요... 근데 몸이 꼭 CG같이 좋네요~~~ 우와 얼마나 노력을 많이 했을까...

  7. BlogIcon 『방쌤』 2016.07.19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용은 둘째치고,,
    아프리카의 아름다운 풍경이 너무 궁금하네요
    그것 때문에라도 꼭 챙겨봐야겠는데요^^

  8. BlogIcon 늙은도령 2016.07.19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잔의 전설...
    우리 시대의 영웅이었지요.

    아아아아~~~
    참 많이 따라했지요.

    캐치원에서 보여줄 때만 기다립니다.

  9. BlogIcon T. Juli 2016.07.19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전드 타잔이네요

  10. BlogIcon 당신은최고 2016.07.19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릴라등장에서팍터졌네요~
    재밋을것갘아보려고했는데...그렇군요~

  11. BlogIcon 류시화 2016.07.19 1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추억속의 타잔이군요. ^^
    한번봐야겟네요~

  12.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6.07.19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잔, 옛날에 저도 참 즐겨 봤었어요.
    침팬치도 아주 중요한 조연인데, 고릴라로 바꼈나 보네요. ㅎㅎㅎ

  13. BlogIcon 둘리토비 2016.07.19 2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미리 정보를 알려주시니 고려해야겠군요~^^

  14. BlogIcon 새 날 2016.07.19 2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보셨군요. 저야 뭐 그러려니 하면서 보았기에 큰 실망은 없었습니다. 역시나 차라리 기대감을 저버리면 기대 이상의 무언가가 있는 것 같습니다

  15. BlogIcon 바람 언덕 2016.07.20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든 첫느낌이 강렬한 법입니다.
    시간이 지나면 자극과 욕망만 남는 셈이지요.
    리메이크나 속편이 그러듯이...ㅎㅎ

  16. BlogIcon écrivain inconnu 2016.07.20 0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에 집에서만 영화를 보고 있는데 관심이 가는 작품이네요.
    인생이든 영화든 글이든 너무 많은 것을 동시에 하려고 하면 산으로 가는 것 같아요.
    그래도 장엄한 자연환경으로 눈이 즐겁다면 한 번 보고는 싶네요.

  17. BlogIcon Bliss :) 2016.07.20 0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억 8천만 달러나 투자했는데 아쉬운 작품이었나 보군요. 아무래도 원작을 넘어서기가 쉽지는 않나 봅니다. 시원한 하루 되세요^^

  18. BlogIcon 김치앤치즈 2016.07.20 05: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팔래판 같은 복근 근육...아, 웃겨 죽겠습니다.ㅋㅋㅋ
    아무래도 영화내용은 뻔할 것 같고, 스웨덴 타잔의 빨래판 복근 구경과 아프리카의 멋진 대자연 감상하는 맛으로 한번만 볼만한 영화인 것 같습니다.^^

  19. BlogIcon 까칠양파 2016.07.20 1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자주 듣는 영화 팟캐스트에서 망작이라고 하더니, 역시 그런 거 같습니다.
    저는 옛날 타잔이나 찾아서 보는 게 나을 거 같네요.ㅎㅎ

  20. BlogIcon The 노라 2016.07.21 0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잔하면 "아아아~ 아아아아~" 그리고 "잘했다, 치타" ㅋㅋㅋ
    몇년 전 애니메이션으로도 만들어진 적이 있는데 이번엔 영화군요.
    빨래판 같은 복근이라니... 이건 여자가 꼭 봐줘야 할 것 같아요. 흐흐흐 ^^*

  21. BlogIcon 개인이 2016.07.21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고편을 보고 이건 봐야돼 하고 보긴 했는데 예고편이 전부여서 실망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