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 상주 여행 ) 전 사벌 왕릉,화달리 3층 석탑

충의사에서 정기룡장군의 묘소 위치를 물었는데 가르쳐 주신곳이 여기다

이곳은 전 사벌왕릉인데... 충의사와는 약 1KM 떨어져 있다

사벌 왕릉이 있고 그옆에 보물 117호인 통일시대 석탑인 3층 석탑이 있고

그리고 왕릉 신도비, 사벌왕이 시조가된 상산 박씨가의 재실이 있다

( 사벌 왕릉 )

사벌왕릉은 사벌면 화달리 둔진산 남쪽 기슭 보물 제 117호로 지정된 화달리 삼층석탑 동북편에 위치한 거대한 고분이다. 왕릉이라고 전하나 정사에 기록이 없어 누구의 묘인지 추정하기 어렵다. 신라 54대왕 경명왕의 다섯 번째 왕자 박언창의 묘라는 전설이 전하는데, 박언창은 사벌주의 대군으로 책봉되었으나 후에 사벌국이라 칭하고 자립왕으로 11년간 다스리다 견훤의 침공으로 패망하고 이곳에 묻혔다고 한다. 

삼층석탑 옆에 왕릉에 속한 신도비가 세워져 있으며 석탑의 서북 편에는 상산 박씨가에서 건립한 재실이 있다. 현재 능 앞에 세워져 있는 모든 석물은 오래된 것이 아니며 신도비의 건립연대는 1954년이다. 

* 문헌에 나와있는 전사벌왕릉에 대하여 *

전사벌왕릉이 언급된 문헌은 《신증동국여지승람》, 《상주군읍지》, 《조선보물고적조사자료》 등이다. 《신증동국여지승람》에는 “옛 사벌국의 성이 병성산에 있고 이 성의 곁에 있는 언덕에 우뚝하게 솟은 고분이 있어 사벌왕릉이라 전해오고 있다” 라고 기록되어 있다. 《상주군읍지》에도 같은 내용이 기록되어 있는데 다만 위치가 “성의 북편 9리쯤 떨어진 곳”이라는 것이 다르다. 일제강점기의 문서인 《조선보물고적조사자료》에는 “사벌면 화달리 달천부락에 사벌왕릉이라 칭하는 능의 전면에 상석, 망주석, 양마석, 등대석, 비석 등이 있다. 고분의 높이 9척 5촌, 직경 9간이며 사벌왕은 신라 경명왕의 둘째로써 상산 박씨의 비조이다”라고 기록되어 있다. 이러한 기록으로 추정할 수 있을 뿐 누구의 왕릉인지 정확하게 밝혀지지는 않고 있다.  ( 대한민국 구석 구석에서 )

 

 

( 화달리 3층 석탑 )

* 통일신라시대의 석탑, 화달리 3층석탑 *

1963년 1월 21일 보물 제117호로 지정된 전체높이 6.24m의 석탑이다.   

탑은 여덟 장의 마석 한 긴 돌로 얽어 짠 지대돌 위에 석탑을 건립하였는데 기단부는 단층으로서 하층기단면석을 생략한 형식이다. 상층기단면석은 여덟 장의 돌로 조립되고 각면에 양우석과 중앙 일장주가 정연하다. 상대갑석은 3장의 돌로 조성되고 갑석부연이 마련되고 상면은 경사로 합각이 뚜렷하며 중앙부에는 일단의 높직한 각형 받침이 각출되어 탑신부를 받고 있다. 

탑신부는 옥신과 옥개석이 각 1매식으로 되었는바 각층 옥신에는 양 우주가 정연하다. 각 옥신석의 체율감은 통식을 따라 이루어졌다. 초층과 2층의 옥개석은 옥석 받침이 5단이고 추녀에는 낙수면이 음각되지 않았다. 상면에는 일단의 각형받침을 각출하여 그 위층의 옥신을 받고 있는데 3층 옥개석은 받침이 4단이며 상면에는 원호의 몰딩과 1단의 낮은 각형 받침으로 그 위의 노반을 받치게 되어있고 상륜부는 노반석부터 일부재도 남아 있지 않다. 이 탑은 전체적으로 낙수면이 평박하고 사방 합각의 선이 예리하며 직선의 탑신부를 이루고 있다. 

* 화달리 3층 석탑의 조성 시대 *

보물 고적 조사 자료에 의하면 “사벌면 화달리(달천)에 석탑이 있는 바 탑의 높이 20척, 기부 2간 사방의 3층석탑이다. 탑의 밑에는 높이 3척 어깨 넓이 1척 2촌의 석불좌상이 있다.”라고 소개되어 있다. 사벌면 화달리 둔진산 남쪽에 위치하고 부근의 지형으로 미루어 이곳에 남향사찰이 건립되었던 가람의 자리로 추측된다. 

또한 탑의 구조를 통해 조성연대를 추정할 수 있는데 이 탑의 탑신부에 있어서 옥개 받침이 각 층이 동일하지 않고 삼층은 사단으로 줄어들었다. 그리고 옥신받침과 기단갑석상면의 탑신 받침도 1단으로 약화되었다. 이러한 점을 토대로 이 탑은 8세기에 조영된 정연한 석탑형으로 시대가 하강된 9세기경에 조성된 것이라 추정된다.

                                             ( 대한민국 구석 구석에서 )

재실은 문이 잠겨져 있어 들어 가지 못했다

문화재에 내 마음이 스며 든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Deborah 2016.06.06 06: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주 여행 다녀 오셨군요. 제 고향인데.. 가고 싶어요..ㅠㅠ 고향 생각이 간절해 지네요. 멋진 사진을 보면서 고향 생각에 잠겨 봅니다.

  2. BlogIcon pennpenn 2016.06.06 0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기룡 장군의 묘소 위치를
    사벌왕릉이라고 알려 주셨더니 좀 헷갈립니다.

    2년전 상주를 방문했을 때
    사벌왕릉을 잠깐 둘러본 기억이 납니다.

    오늘은 현충일입니다.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그대들을 사랑합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6.06.06 1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닌걸 알고 다시 찾아가려 햇으나 시간상 사벌 왕릉을 보고
      다음 방문지로 발걸음을 돌렸습니다
      안내 표지판이라도 제대로 되어 잇엇으면 찾아갓을텐데
      말입니다

  3. BlogIcon 耽讀 2016.06.06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벌왕. 처음 듣습니다. 그 이유를 글에서 어느 정도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우리 역사에서 이런 분들이 얼마나 많을까요? 그래도 사벌왕은 이렇게라도 우리들에게 기억되고 있습니다.
    월요일입니다. 건강하고 평화로운 한 주 되세요.

  4. BlogIcon The 노라 2016.06.06 0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라의 왕자가 세웠던 나라라서 이름도 사벌. 서라벌이 딱 떠오르는 그런 이름이예요.
    어쩜 한자로는 달리 써도 당시 발음이 같았을 수도 있지 않을까 생각되구요.
    사벌왕릉이 통일신라시대 석탑 근처에 있는 걸 보니까 왕릉 자체를 절 옆에 조성했었나 봐요.
    왕릉 주인(아마도 박언창)께서 신심이 강한 그런 분이였나 봅니다.
    문화재에 내 마음이 스며든다. 카~ 멋있습니다. ^^*

  5. BlogIcon 첼시♬ 2016.06.06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벌이라고 하니 저도 서라벌이 바로 떠올라요. 여긴 동네 이름도 사벌면이군요?!

  6. BlogIcon 참교육 2016.06.06 1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수래님 덕분에 앉아서 역사공부 잘합니다, 고맙습니다.

  7. BlogIcon Normal One 2016.06.06 14: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상주 여행을 대신 하네요!? ㅎㅎㅎㅎ

  8. BlogIcon Getsomeclassic 2016.06.06 14: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상도 살면서 상주는 한번도 안가봤는데
    멋스러움이 가득한 곳이군요.

  9. BlogIcon 멜로요우 2016.06.06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주에 갔다오셨네요! 옛날 역사에대해 한번더 알게되네요!! 잘보고 갑니다

  10. BlogIcon 유라준 2016.06.06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화재가 마음에 스며든다라...
    마음에 여유가 있으신 것 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11. BlogIcon 지후니74 2016.06.06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알려진 문화재가 아니더라고 숨어 있는 문화, 역사 흔적을 찾는 것도 큰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

  12. BlogIcon T. Juli 2016.06.06 2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충의사 알게 되어 또 생각합니다.

  13. BlogIcon 개인이 2016.06.06 2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듣는 문화재인데 이런곳을 알고 찾아가시는게 대단한것 같아요 ~

  14. BlogIcon 운동하는직장인 에이티포 2016.06.07 0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화재가 오래오래 보존되었으면 합니다!ㅎㅎ

  15. BlogIcon 둘리토비 2016.06.07 0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젠 상주도 고속도로로 편하게 갈 수 있지요.
    예전에 충북 보은을 갔다가 여기 상주도 들린 적이 있었어요.

    아쉽게도 소개해 주신 여기는 가보지 못하고 교회로 가서~^^
    운치가 느껴지는 사진 잘 보았습니다~

  16. BlogIcon 새 날 2016.06.07 1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벌이라는 지역명도 있군요. 조금은 특이합니다^^ 공수래공수거님의 마지막 문구가 제 마음에 스며드는군요..

  17. BlogIcon 까칠양파 2016.06.07 2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이상하게 릉, 무덤.. 이런 곳은 잘 안가게 되는 거 같아요.
    그냥 뭐랄까? 괜히 슬프고, 아프고 그러거든요.
    그때문인지 여전히 종묘를 안가고 있답니다.
    만약 왕릉탐방을 시작한다면, 그 첫번째는 종묘가 될 거 같아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