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추억 더듬기) 오포산 그리고 건들바위

728x90

나의 기억이 50년이 다 되어 가는 이 동네는 현재와 과거가 공존해 있다

나도 모르게 희미한 기억에 이끌려 이곳을 돌고 또 돌았다

 

기억속의 이곳은 꽤 넓고 도는데 시간도 많이 걸렸는데..

어른의 발걸음으로는 금방이다

 

어릴때 오포산이라고 불린곳은 이제 아파트가 들어서 있다.

작은 동산을 올라 뛰어 놀던 기억이 허공에서 맴돈다

 

오포산은 기록에 의하면 서거정의 대구 10경에 귀수춘운(龜峀春雲)에 나오는 연귀산을 말한다

일제강점기때 정오만 되면 포를 쏴서 오포산이라 그랬다 ( 김광순 저 "대구지명유래총람"에서 인용)

오포산이 있던곳에서 조금 올라가면 지하철 3호선이 하늘로 다니는 길이 나오고 그 모퉁이에 건들 바위가 있다

예전에는 이 앞으로 냇물이 흘렀다고 하나 지금은 바위만 홀로 서 있다

 

서거정의 대구 10경에는 입암어조(입암어조(笠巖釣魚, 입암에서 고기낚기)라는 詩가 있다. 

이 입암이 지금의 건들바위라는설이 유력하다   

건들바위는 하천의 침식 작용으로  생긴 선바위로 1억년전  중생대 백악기때 호수로 운반되어온

자갈,모래,실토,점토 등의 물질이 쌓여 이루어진 퇴적암이다

옛날에는 건들바위 앞으로 대구천이 흘렀고 건들바위는 대구천에 의해 침식되어 형성된 것이다

이후 암벽의 균열과 더불어 대구천에 의해 지속적인 침식작용으로 암벽 본체에서 떨어져 나와

현재의 모습을 보인다   ( 안내문에서 인용)

그간 조경 공사가 많이 되 있어 기억속의 모습과는 다르지만

추억을 되새길수는 있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空空(공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봉리브르 2015.07.04 0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오만 되면 포를 쏘아서
    오포산이라는 이름이 붙었다는 것이 참 재미있습니다.
    건들바위라는 이름도 재미나구요.
    추억이 어린 곳이어서 여유로운 마음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내셨겠네요.

  2. BlogIcon 참교육 2015.07.04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 있는 전설이 담겨 있는 산이네요.저는 처음 알았습니다.

  3. BlogIcon 耽讀 2015.07.04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심 안에 저런 바위가 있다니 신기합니다.
    아파트를 짓지 않고 그대로 두었다면 어땠을까요?

  4. BlogIcon *저녁노을* 2015.07.04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하게 생겼습니다.ㅎㅎ

    잘 보고가요

  5. BlogIcon 새 날 2015.07.04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과거 제가 살던 동내 뒷산이 모두 헐리고 아파트단지가 들어섰던데, 지금 가보면 흔적을 찾을 수도 없어 참 씁쓸하더군요

  6.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5.07.04 1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월이 지나면서 물길도 바뀌고 사람 사는 곳도 바뀌고,
    바다가 육지가 되고, 또 육지는 바다가 되고, 신기합니다.

  7. BlogIcon 늙은도령 2015.07.04 2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들바위를 별도로 관리하지 않나요?
    정말 인류사적으로 중요한 유물 같은데...

    한반도의 역사가 모두 들어있을 것 같습니다.

  8. BlogIcon 유라준 2015.07.04 2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경공사가 많이 되어서 좀 아쉬운 것 같네요.
    자연은 있는 그대로 일때가 더 아름다운 것이 아닌가 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9. BlogIcon 까칠양파 2015.07.05 1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과 다른 모습이지만, 추억이 있으니깐 달라진 모습과 예전모습을 함께 겹쳐서 봐도 좋을거 같네요.
    왕년에 내가 여기서.... 이런 추억 하나쯤 있으시겠죠.ㅎㅎㅎ

  10.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5.07.06 0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는 이야기가 있는 바위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