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육개장의 어원,유래,시초


사시사철 먹을수 있는 음식이고 좋아하지만 특히 날이 쌀쌀해진 추운날이면 한번식 땡기는게 "육개장"이다

나는 육개장을 성인이 되어서야 좋아했던것 같다..

어렸을때 안 먹었던건 아니고 먹을 기회가 별로 없었던것 같다.


육개장을 좋아하게 되고 자주 먹게 된건 아이러니 하게도 해외에서 먹은 육개장 맛 때문이다

그집에서 자주 먹었던 육개장은 정말 맛있어 아직도 기억나는 맛이다.

한번만 먹었으면 그럴수도 있겠다 싶지만 그곳에서 먹은 육개장이 수십 그릇이 될것이다..

( 어딘지는 밝히지 않는다 )


그후 한국에서 그 맛을 느껴 볼려고 육개장을 하는 식당에 들리면 꼭 육개장을 시키곤 했는데 그 맛이 

안 난다.

그나마 최근 유명한 프랜차이즈인 "이화수 육개장"의 육개장이 조금 비슷한것 같



●  육개장의 유래

육개장의 개장은 개장국을 뜻한다

한자로 구장 (拘醬 ) 이라고 쓰는 개장국은 "동국세시기" "열양세시기" "경도잡지"에 여름철 보양음식으로 

등장한다

즉 육개장이란 소고기로 개장국 맛을 낸 음식이다.

사찰의 스님들도 그 맛을 보기 위해 고기를 대신해 마른 나물과 버섯을 넣고 요리한 "채개장"이 있었고 

삶은 닭을 결대로 찢어 만든 "닭개장"도 있다.   


 육개장이 처음 시작한곳

개장국은 전국에서 먹고 있었지만 최남선의 "조선상식문답"에는 개고기를 못먹는 사람들을 위하여 소고기로

대신해 육개장을 만든것이라고 언급하기도 한다.

 1920년대 잡지인 <별건곤>에 팔도음식 중 대구의 별미로 소개했다. 

따라서 지금의 육개장은 대구에서 시작했음을 알수 있다.



육개장은 기본적으로 밥하고 해서 먹지만 면과 먹기도 한다

강원도 지역에서는 메밀면이나 당면을 넣어 밥과 함께 먹기도 하며 육개장 칼국수(사진)라 하여 육개장에 

칼국수를 넣어 먹기도 한다



지금도 육개장을 파는 식당에 간혹 보면 육개장 대신 육계장이라 사용하는곳이 있다.

육개장이 맞는 표현이니 육계장이 아니라 육개장으로 사용해야 한다

육개장 사랑은 계속될것이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선연(善緣) 2019.12.20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개장이 처음 시작한 곳이 대구군요.
    편안한 오후 보내시길 바랍니다.

  3. BlogIcon 담덕01 2019.12.20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개장의 시작이 보신탕이었던 건가요?
    오호~ 새로운 사실 알았습니다. ^^

  4. BlogIcon 정보문지기 2019.12.20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육개장도 겁나게 좋아라 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야무지게 꾸욱하고
    공감하고 갑니다.
    행복한 오후되세요.

  5. BlogIcon 라디오키즈 2019.12.20 1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뜨끈한 육개장 좋아해요.
    보기만 해도 뱃속이 따끈해지는 느낌이네요~^^

  6. BlogIcon 새 날 2019.12.20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개장의 유래가 흥미롭군요. 무심코 먹기만 했는데 말입니다. 그나저나 해외에서 드신 뒤로 육개장에 빠지셨다니 그 음식점 참 대단한 실력인 것 같습니다

  7. BlogIcon 뉴엣 2019.12.20 16: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오히려 중고등학생 때는 육개장을 좋아했는데 성인이 되고 나서부터 많이 안 당기는 음식입니다.
    있으면 잘 먹지만 일부러 찾아 먹지는 않았던 것 같아요.
    그런데 이렇게 다시 보니 얼큰한 육개장 한 그릇 하고 싶어지네요.
    육개장의 유래에 대해서도 알게 되어 더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내일 지방 내려가는 길 휴게소에서 육개장 한 그릇 해야겠네요 :)

  8. BlogIcon Deborah 2019.12.20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개장으로 표기를 하는군요. 저도 잘못알고 사용했네요. 이런 유래가 있다는 사실 새롭게 배웁니다.

  9. BlogIcon onpc 2019.12.20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닭개장도 맛있고 당면 넣어 먹는 얼큰한 육개장도 참 좋아합니다.ㅋ

  10. BlogIcon 제나  2019.12.20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씩 먹으니 별미더라구요. 집 근처에 이화수육개장 체인점이 생겼길래 무심코 지나쳤었는데
    유명한 체인이라고 말씀해주셔서 언제 한번 주문시켜먹어봐야겠어요 ㅎㅎ

  11. BlogIcon Naturis 2019.12.20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개장은 조미료맛만 안나면 성공한 것 같아요 ㅎ

  12. BlogIcon 파아란기쁨 2019.12.20 2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육개장 보다는 닭개장을 더 좋아 하네요.^^
    이렇게 써늘한 날 한그릇 먹으면 따뜻해 질것 같아요.

  13. BlogIcon 까칠양파 2019.12.20 2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곰탕, 설렁탕 등 고기나 사골로 육수는 낸 음식을 그닥 좋아하지 않거든요.
    그런데 신기하게도 육개장만은 너무 좋아해요.
    고기 국물이지만, 고춧가루와 대파때문인 듯 해요.ㅎㅎ

  14. BlogIcon 草阿(초아) 2019.12.20 2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개장도 좋아하지만, 전 비빔밥을 너무 좋아했습니다.
    뭐 먹을래 하면 비빔밥. 하고 말하곤해서
    누군가에게 지청구 엄청 들었습니다.
    맛있는거 사주고 싶은데, 늘 비빔밥한다고해서...
    근데, 입맛도 나이가 드니 달라지네요.
    지금은 딱 정해놓고 먹는 것은 없지만,
    이것 저것 가리지 않고 잘 먹어요.
    갑짜기 입맛이 땅기네요.
    내일은 육개장 끓어먹어봐야겠습니다.^^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9.12.22 0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빔밥을 참 좋아 하시는군요.
      제 아는 분중에도 비비마밥을 좋아 하시는 분이 계십니다.
      식당 메뉴에 비빔밥이 있으면 꼭 시키십니다..ㅎ
      겨울에는 육개장 맛있죠..ㅎ
      휴일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15. BlogIcon @산들바람 2019.12.20 2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이면 토란대,대파 듬뿍넣은
    얼큰한 육개장 생각납니다.
    육개장에 얽흰이야기 한수 배우고 갑니다.

  16. BlogIcon 청두꺼비 2019.12.21 0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의미가 있었군요!!! 내일 문배동 육칼가서 먹고 와야겠어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17. BlogIcon H_A_N_S 2019.12.21 2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 땐 전부 육계장이라 했는데 왜 그땐 육계장이라 했을까요? 집에서는 안 해주신 음식이라 비슷한 게 고추장 찌개 정도였던 거 같아요. 요즘 우리집은 비비고 육개장에 폭 빠졌습니다ㅎㅎ

  18. BlogIcon 남쪽숲 2019.12.22 0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의 육개장은 대구에서 유래했군요.
    처음 알았습니다. 잘 배우고 갑니다!^^

  19. BlogIcon 워드프레스, 웹호스팅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 Avada 2019.12.22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의 육개장이 대구에서 유래된 것이었군요.

    '육개장'을 '육계장'이라고 잘못 기재하는 경우를 자주 봅니다.
    (저는 <'육개장'에는 '개'가 안 들어가지만 단어에는 들어간다>로...ㅎㅎ)

  20. BlogIcon 내로라하다 2019.12.23 15: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그맛난걸 국외에서 배워오셨군요 ㅋㅋ

  21. BlogIcon 애리놀다~♡ 2020.02.19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개장 아주 좋아해요. 매콤하고 고사리 등 채소가 많이 들어가서 정말 맛있었거든요.
    미국 살면서는 제대로 된 육개장 한번도 못 먹어 봤어요.
    대신 저번에 파만 넣고 만든 육개장 해먹어 봤는데 그런대로 나쁘지 않았어요.
    대구가 육개장 원조이니 만큼 언젠가 대구에서도 육개장을 한번 먹어 보고 싶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