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생각하게 하는 영화-버드맨

 

 

 

 

 

 

 

 

 

언젠인지는 모르겠지만  누군가가 영화를 보고 나서도 뭔가를 생각하게끔 하는 영화가 

좋은 영화라고 한것이 기억이 난다

 

이 영화가 그렇다

 

영화를 보고 나서도 잔상이 한동안 사라 지지 않는다

얼마전 보았던 "이미테이션 게임"에서의 :What Am I" 와는 또 다른 자아 성찰이다

" 난 존재하지 않는다"는 외침이 공허 하게 들리지 않고 폐부를 찌른다

 

우리 나라 상영 시장에서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은 영화가 흥행에 성공한적은 없다

2011년 "킹스 스피치"가 80만을 기록했고 작년의 "노예 12년'이 50만을 기록햇을뿐 나머지 작품들은

20만을 채 넘기지 못했다

( 2013년 아르고 14만,2012년 아티스트 12만)

이 영화 버드맨도 20만을 넘기기는 좀 버거워 보인다

 

영화 흐름과는 관련이 없는 초반부 짧은 "김치" 논란이 있었긴 하지만 흥행과는 전혀 상관이

없어 보인다

차라리 김치 대신 마늘이었다면 그 논란이 덜했을지도 모른다

아쉬웁긴 하지만 우리가 버터(빠다)냄새라고 이야기 하는것과 별반 다르지 않을 가볍게 넘어 갈 문제

라고 생각한다

잊혀진 존재가 되지 않기 위한 여정을 이 영화는

연극의 흐름을 통해 잘  보여준다

 

영화에 나오는 두 조연 여 배우가 인상적이다

스파이더맨에 나왓던 엠마 스톤..앞으로가 더 기대되고 "더 임파서블"에서 강인한 어머니 역할을

했던 나오미 왓츠는 그 배우가 그배우인가 할 정도 였다

 

영화내내 흘러 나오는 드럼 소리와 "백투더 비기닝"과 유사한듯 유사하지 않은 촬영 기법은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것이다

 

지금 살아 가는 이순간이 지구의 역사에서는  아주 초라한 일부분뿐이고 근심,걱정은 덧없는 것이다

 

우리의 인생은 프리뷰가 없다

 

PS.1. 영화에서 파라 포셋 ( 미녀삼총사,6백만불 사나이 출연 여배우) 과 마이클 잭슨이 같은 해 같은 날

       사망했다고 나오는데 맞는 이야기다 ( 2009년 6월 25일 사망)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뉴론♥ 2015.03.13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보지는 않았는데 관심이 가는군염 잘보고 가염.

  2. BlogIcon 봉리브르 2015.03.13 0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잊혀진 존재가 되지 않기 위한 여정이라는 말이
    가슴에 쿡 박힙니다.
    과연 그런 존재가 될 수는 있을는지..하는 생각도 들구요.
    그저 희망사항이 아닐까 싶어서요.

    봄기운을 느끼게 해주는 햇살좋은 아침입니다.
    오늘은 어제보다 따뜻할 것 같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5.03.13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즈음 관심 받고 싶어 하는 사람이 정말 많은것
      같습니다
      잊혀 지지 않기 위해서 무리수를 두는 정치인이나
      연예인들을 가끔 보는데 정말 그게 중요한 일인지 모르겠습니다

      봄이 성큼 다가 오는것 같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십시오^^

  3. BlogIcon 耽讀 2015.03.13 0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잊혀지는 존재가 되는 것처럼 아픈 일은 없습니다. 과연 나는 사람들 머릿속에 존재하면 좋은 사람일까? 생각해봅니다.

  4. BlogIcon 참교육 2015.03.13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영화 소개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5. BlogIcon singenv 2015.03.13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 관점에서 감상할 수 있었어요~ 스토리, 메시지, 촬영, 뒷이야기~ 그럼에도 흩어지지 않더군요.

  6. BlogIcon 바람 언덕 2015.03.13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 영화는 꼭 보고 싶은데.
    배트맨의 마이클 키튼이 나오는 영화지요? 오호 꼭 봐야할 영화...
    영화평론가들이 극찬한 영화던데...
    그러고 보니 배트맨, 버드맨, 이름도 비슷하네요..
    ㅎㅎ

  7. BlogIcon 『방쌤』 2015.03.13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은 여러번 들어봣었는데 내용은 전혀 몰랐거든요
    덕분에 슬쩍 검색을 한 번 해봤습니다
    잘 짜여진 영화라니 괜히 궁금해지는데요^^

    • BlogIcon 삶.. 공수래공수거 2015.03.13 1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첨에는 블록버스터 영화인줄 알았습니다 ㅎ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았으니평론가들에겐 극찬을 받은
      작품입니다
      대중성은 좀 떨어지지만 좋은 영화는 맞습니다^^

  8. BlogIcon 언젠간날고말거야 2015.03.13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잊을 수 없는 명작을 한 편 만나 정말 즐거웠어요.
    대단히 신선하고 쇼킹한 영화였어요.
    평생 이런 영화를 다시 만날 수 있을까 모르겠습니다.

  9. BlogIcon 늙은도령 2015.03.13 1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젠가는 봐야 하는데, 실망할까봐 고민 중입니다.
    허리우드의 전형적인 스토리라 별로 흥미가 일어나지 않아서요.
    재미 있다니 고민을 더 해야 할 것 같습니다.

  10. BlogIcon 릴리밸리 2015.03.13 2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습니다.걱정도 근심도 다 덧없는 것이네요.
    이렇게 생각을 주는 버드맨은 관람해야겠네요.
    좋은 일이 함께하는 주말 보내세요.^^

  11. BlogIcon 유라준 2015.03.13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를 꼭 한번 보고 싶어지네요.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12. BlogIcon 개인이 2015.03.13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보지는 못했는데 후기가 괜찮더라구요. 생각을 던져주는 영화라면 볼 필요가 있을 것 같네요 ^^

  13. BlogIcon *저녁노을* 2015.03.14 04: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로 대신하고 갑니다.
    보고 싶어지네요.^&^

  14. BlogIcon The 노라 2015.03.14 0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도 아주 좋다는 평들이 많더라구요. 저도 보려고 벼르고 있어요.
    그러고 보니까 마이클하고 파라하고 같은날 사망한 것 같기도... 그때 뉴스를 본 것 같아요.
    언론에서 몇달간 계속 떠들어대는 마이클 사망소식에 뭍혀서 금방 잊혀졌지만요. ^^;;

  15. BlogIcon 새 날 2015.03.21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내 시장에서 작품성이 있는 영화들은 확실히 히트하기가 힘들군요. 일반인들의 평을 보면 재미가 없다는 게 주류인 듯싶습니다만, 실제로 볼 경우 그렇지 않은 경우가 많더군요. 기회 되면 보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