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空手來空手去) :: ( 감동 영화 ) 내 이름은 칸-인도판 포레스트 검프,세상을 바꾸는 오랜 여정

거의 2시간 30분에 이르는 긴 러닝타임의 영화다

처음 1시간은 미소를 지으며 볼수 있고 이후 인종 차별에 의한 분노의 마음으로, 또 마지막 부분은 감동적으로

볼수가 있다.

2011년 개봉한 영화이니 오래된 영화다.

이 영화를 한마디로 이야기하면 인도판 "포레스트 검프"다

다만 다른게 있다면 포레스트 검프는 일생의 이야기지만 "내 이름은 칸"은 9.11 사태를 전후로 한 몇년의 이야기다.

 

이 영화의 주인공 칸은 자페증의  일종인 아스퍼거 장애 ( 발달 장애 )를 겪는 사람이다

아스퍼거 장애, 자페증 관련한 영화는 참 많고 명작들도 많다.

포레스트 검프가 그렇고 레인맨, 국내 영화로는 "말아톤""그것만이 내 세상"등이 있다

* 아스퍼거 장애

아스퍼거 증후군은 자폐 스펙트럼 장애 또는 전반적 발달장애의 타입 중 하나로서 비정상적인 사회적 상호작용과

제한되고 반복적인 행동 문제를 특징적으로 보이는 질환이다. 행동이나 관심 분야, 활동 분야가 제한되어 있으

같은 양상을 반복하는 증세를 보이지만 인지발달 및 언어발달이 지연되지 않는 점에서 자폐와는 차이가 있다.

칸은 특히 시끄러운 소리와 노란색, 새로운 집,장소에 대한 두려움이 강하다

또한 모든걸 고칠수 있는 천재성을 보이기도 한다.

 

어떤 큰 사건이 일어나면 한동안은 그 사건의 원인에 대해 무차별적인 검속이 일어나기도 한다.

이것은 비단 미국뿐 아니라 우리 나라에서도 흔히 있는 일이기도 한다.

최근의 남혐,여혐 등 일어나는 사례도 이와 다르지 않다.

911사태 이후 이슬람인에 대한 왜곡된 시각을 이 영화는 꼬집고 있다.

하지만 변함없는 진심은 언젠가는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고 돌리게 된다.

 

아름다운 장면도 볼 거리다

"걷다가 막다른곳에의 바다를 돌아 보니 도시가 기다리고 있다"

안개속의 샌프란시스코 도시의 광경은 황홀하기까지 하다.

 

그리고 조엘이 교회에서 " We Shall overcome "을 부르고 주민들이 합창하는 장면은 정말 감동적이다.

 

( 한줄 줄거리 )

칸(샤룩 칸)은 발달장애를 겪는 남자다. 바보라고 놀림받지만 그의 천재성을 알아보고 물심양면으로 뒷바라지해온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난 뒤, 칸은 동생이 있는 미국으로 간다. 그러다 아들 샘과 단둘이 살아가고 있는 싱글맘

만디라(카졸)와 사랑에 빠져 가정까지 꾸린다. 하지만 9·11 테러 이후 큰 시련을 겪게 된다.

무슬람이라는 이유로 칸의 가족은 갖은 오해를 사게 되고 결국 샘이 교내에서 비극적인 사고에 휘말리게 된 것.

칸은 미국 대통령을 만나 자신은 테러리스트가 아니라고 말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먼 여행을 떠난다.

                                                                                      ( 씨네 21 인용 )

 

세상에는 두가지 종류의 사람이 있다 .좋은 행동을 하는 좋은 사람,나쁜 행동을 하는 나쁜 사람.

가족은 사랑으로 맺어지는거.

남자는 내뱉은 말을 지켜야 한다

 

I Know. I Love you too

 

★★★★ 진심은 결코 외면 당하지 않는다.

Posted by 삶..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작은흐름 2019.03.19 1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올려주신 내용 보니 영화 보고 싶어집니다. 언제 한번 영화 찾아서 집에서 봐야겠어요^^

  3. BlogIcon TheK의 추천영화 2019.03.19 1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쟁여 놓았다 봐야 겠네요.
    감사합니다! ^ㅇ^*

  4. BlogIcon Raycat 2019.03.19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도 영화는 생각나느게 퀴즈쇼하던 슬럼독 밀리네어만 기억나는데 궁금해지네요.

  5. BlogIcon 미인미답 2019.03.19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감명깊게 본 영화였습니다.
    9.11테러와 억지로 엮은 부분만 빼면 공감이 많이 갔던 영화였어요^^

  6. BlogIcon 제나  2019.03.19 2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도영화도 명작들이 많더라구요.이 영화 저도 감동적으로 봤던 기억이 있어요.
    길지만 지루하지 않고 저에게도 너무 좋았습니다.

  7. BlogIcon ruirui 2019.03.19 2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얼간이라는 인도영화 재밌게 봤던게 생각나네요~
    내이름은 칸도 찾아봐야겠습니다~^^

  8. BlogIcon 소피스트 지니 2019.03.19 2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봤던 영화입니다. 인도영화에 빠지게 만든 영화였어요. 인도영화는 저는 이게 아마 처음이었을거에요. 좋은 영화입니다.

  9. BlogIcon 라오니스 2019.03.19 2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 4개를 주셨군요 .. 그만큼 영화가 주는 울림이
    크게 다가오셨나봅니다.
    샤룩칸이 인도 국민배우라고도 하던데 ..
    영화적 완성도가 어떨지 궁금합니다...

  10. BlogIcon 草阿(초아) 2019.03.19 2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려주신 사진과 내용으로 영화 한편을 본것 같습니다.
    수고하여 주신 이웃님께 감사드립니다.

    내내 건강과 행복 듬뿍 누리시기를 바랍니다.

  11. BlogIcon @산들바람 2019.03.19 2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기회가 온다면 보고싶네요
    영화리뷰 잘보고 갑니다.

  12. BlogIcon peterjun 2019.03.20 0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기회가 되면 찾아봐야겠습니다.
    제가 좋아할만한 영화네요.
    인도영화는 본 지 참 오래되었는데... ^^

  13. BlogIcon 방구석미슐랭 2019.03.20 0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도영화 중에 재밌는 영화가 꽤 많더라구요~ 발리우드 크라스가~

  14. BlogIcon 빗코 2019.03.20 15: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이름은 분명히 들어본 기억이 있습니다 .ㅎ 인도영화인지, 미국영화인지 좀 궁금하네요 ㅎ 미국영화 같긴 한데요.. 배우는 무척 유명한 분인 것 같습니다. TED강연도 한번 본 적이 있습니다 ㅎ

  15. BlogIcon 널알려줘 2019.03.20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깔나는 영화후기 잘보고갑니다^^

  16. BlogIcon veneto 2019.03.20 2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뭔가 춤추고 노래할것 같은 영화가 아닌 이런 영화도 잘 만드는것 같아요 ㅎㅎ

  17. BlogIcon 글쓰는 엔지니어 2019.03.21 0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봐볼만 할거같아요 ㅎㅎㅎㅎ 잘보구가요^^

  18. BlogIcon 직관지껄 2019.03.21 1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도영화가 아주 수준높고 볼만하다고 생각합니다. 세얼간이부터 나올때만다 보기 시작했는데 이것도 꼭 봐야할것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

  19. BlogIcon 로안씨 2019.03.21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도판 포레스트 검프라니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사람은 겉모습으로만 판단을 해서는 안된다는
    것을 또 느끼고 갑니다. ㅎㅎ
    나중에 한번 봐야하겠습니다 흥미진지한 한줄 줄거리도 잘 읽고갑니다.

  20. BlogIcon Bliss :) 2019.03.21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백인의 반무슬림 정서가 짙어져... 뭔가 많은 생각이 들게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저두 타지에 있는지 무슬림을 마주할 기회가 정말 많은데 영화를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요. 2시간 30분ㅎㅎㅎ 맘 잡고 봐야겠습니닷!ㅎ 포근한밤 되세요~

  21. BlogIcon 담덕01 2019.03.22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재미있을 것 같다는 느낌이 팍!
    한번 찾아봐야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