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생의 짐은 많을수록 불편할뿐 :: 2017/03/15 글 목록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경북 도청을 보고 오후 시간이

좀 남았다

가는길에 한군데쯤 더 들리면

딱 적당할것 같았다

가지고 있는 지도는 안동 시내지도라

네비게이션을 활용하기로 했다

근처 문화재를 찾았더니 가까운곳에

몇개의 고택이 나온다

위치 주소들이 비슷 비슷했다

망설이지 않고 출발..

 

마을 입구 어귀에 들어서니 아담한 저수지가 나온다. 가곡저수지라 되어 있다

특이하게 벤치 의자가 놓여 있다

그리고 보호수,회화나무다 그 위용이 실로 대단하다

마을을 떡하나 지켜 주는게 범상치 않다는걸 느낀다

그것도 한 그루가 아니고 3그루나 있

이 마을 이름이 가일 마을이고 종택,고택 여러채의 안내 팻말도 눈에 띄였다

 

돌아 와서 알게 된 사실인데 이 마을은 600여년을 내려오는 안동 권씨 북야공파 후손들의 터전

이며 6.10 만세 운동을 계획한 항일 투쟁 운동의 얼이 서려 있기도 한곳이며 사회주의 운동가를

숱하게 배출하기도 해 "안동의 모스크바"라고 불리기도 했다

 

늦은 오후 시간이라 그런지 한적하고 조용했다

 

마을을 지키고 있는듯한 보호수 2그루

가곡지

고택과 종택이 여러채 있다는걸 알려 주는 안내

병곡 종택 :경상북도 민속자료 제138호 

조선 전기 문신인 권주(1457∼1505)가 생전에 살던 집이다. 그는 성종 11년(1480) 문과에 급제하고 승정원주서를 거쳐 성종 20년(1489) 공조정랑으로 요동을 오갔으며 도승지, 경상도 관찰사 등을 역임하였다. 그러나 연산군 11년(1504) 갑자사화 때, 그가 성종 13년(1482) 승정원주서로 폐비 윤씨에게 사약을 들고 갔다는 이유로 파직당하고 살해되었다. 그가 죽자 가족들이 예천으로 이주하여 이곳은 빈집으로 방치되었다. 그 뒤 18세기 중엽부터 후손들이 다시 들어와 살게 되었는데, 지금 있는 건물은 150여년 전에 다시 세운 것이다.
‘시습제(時習齊)’란 이름을 가진 이 집은 6칸 규모의 건물로 □자형 평면을 이루고 있다. 
안채 북동쪽에는 사당이 있다.이 집은 도승지(都承旨) ·경상도(慶尙道) 관찰사(觀察使) 등을 역임(歷任)한 화산(花山) 권주(權株)(1457-1505) 공(公)의 옛집이다. 
화산(花山)이 연산군(燕山君)11년(年)(1505) 갑자사화(甲子士禍)에 연루(連累)되어 세상(世上)을 떠나자 가족(家族)이 예천(醴泉)으로 이주(移住)하여 빈 집으로 방치(放置)되었으나 18세기(世紀) 중엽(中葉)에 후손(後孫)들이 들어와 다시 살게 되었다고 전(傳)한다. 
지금의 건물(建物)은 약 150여년(余年) 전(前)에 건립(建立)된 것으로 시습재(時習齋)란 당호(堂號)를 쓰고 있는 6간(間) 대청의 큰 집이다. 
간소(簡素)한 구조(構造)를 하고 있는 포집이 많이 간략화(簡略化)된 익공(翼工)집으로서 대청(大廳)의 대량(大樑)을 받친 주두(柱頭)에는 초각(草刻)한 양봉(樑棒)을 끼워서 의장적(意匠的) 효과(效果)를 나타내었다.

                                         ( 안동 관광에서 인용)

수곡 고택

할아버지 권보의 덕을 기리기 위해 정조 16년(1792)에 권조가 지은 종가집이다. 50여 호 되는 작은 마을 북쪽에 야산을 배경으로 자리잡고 있다. 권보는 일생동안 검소하게 살았던 사람으로 본채의 사랑채 지붕을 화려한 팔작지붕이 아닌 맞배지붕으로 한 것도 그의 소박함을 기리기 위함이다.

남향한 터에 'ㄷ'자형 안채, '一'자형 사랑채와 중문간채, '一'자형 별당, '一'자형 대문간채가 있다. 행랑채의 오른쪽 칸에 있는 문을 들어서면 넓은 앞마당을 사이에 두고 사랑채와 안채가 튼 'ㅁ'자형으로 배치되어 있다. 안채의 뒷쪽 높은 곳에는 1칸의 사당이 있다. 별당채는 집터의 서쪽으로 안채와 대문간채 사이에 있는 건물로 새로 지은 사랑채라 해서 '새사랑채' 또는 ‘일지재’라 하기도 한다. 이곳은 학문연구와 제자를 키우기 위해 만든 곳이다.

전반적으로 볼때, 안채와 사랑채, 중문간채와 별당채 그리고 대문간채가 두루 갖추어진 조선시대의 전형적인 양반집이다.

권성백 고택 :중요민속문화재 202호

양반집의 면모를 두루 갖추고 있는 조선 후기의 기와집이다. 언제 지었는지 정확한 연대는 알 수 없으나, 건축 양식으로 보아 19세기 후반에 지은 것으로 보인다.

안채와 사랑채가 이어져 완벽한 'ㅁ'자형을 이루고 있다. 안방과 왼쪽에 위치한 부엌의 배치관계는 남부지방의 민가형을 따르고 있다. 부엌은 3칸통으로 길고 문을 북쪽과 서쪽에 두 곳 두고 있다. 안방과 건넌방 사이에는 큰 대청이 있고, 건넌방 오른쪽으로 골방과 마루방이 있으며 그 아래로 모방·부엌·고방으로 이어져 사랑채로 연결되고 있다. 사랑채와 중문간채는 '一'자로 이어져, 가운데는 중문간이며 오른쪽은 사랑채·왼쪽은 문간채가 된다.

사랑채는 방과 대청으로 이루어졌으며 사랑마당 앞으로 길게 툇마루를 두었다. 중문의 왼쪽으로는 마굿간과 작은 사랑방·마루방 그리고 위로 꺾이면서 창고방이 부엌과 연결되어 있다. 사랑마당 앞쪽에는 방과 대문·마구간·헛간으로 구성된 一자형 대문간채가 있으나, 지금은 그 오른쪽에 새로 낸 대문을 이용하고 있다.

이 집에서 특히 주목되는 구조는 안방에서 부엌·광까지 이어지는 다락과, 대청 건너 상방과 골방 천장으로 이어지는 대형다락이다. 또한 안대청에 물건을 얹기 위하여 설치한 시렁도 다양하고 충실하게 꾸며져 있다. 전체적으로 규모가 크고 설비가 합리적이며 건축부재도 튼튼하고 충실하여 장중한 멋을 풍기는 조선 후기 주택의 좋은 예이다.

지정 당시 명칭은 '안동권태응가옥(安東權泰應家屋)'이었으나, 현 소유자의 증조부인 권병우가 입촌한 이래 그 아들 권중은(字:성백)이 구입한 가옥으로 자(字)를 따라 ‘안동 권성백 고택’으로 지정명칭을 변경(2007.1.29)하였다.

시간이 없어 하회마을,병산 서원은 가지 못했지만 가는길 초입에 있어 가기전

들러 보거나 경북 도청을 왔다가 보고 가면 좋을듯 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공수래공수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7.03.15 1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민들의 삶을 피폐하기 만들었던 양반의 지역.
    민중의 애환이 서려 있는 곳이네요. 그 민중의 역사는 온데간데 없고 양반들의 문화만 고이 간직하고 있네요.

  3.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7.03.15 1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 세월이 녹아있는 기분입니다.

    잘 보고가요^^

  4.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7.03.15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하면 유교적이고 보수적인 지역이라 생각되는데 ..
    안동의 모스크바라고 하니 .. 더욱 특별하게 느껴집니다 .. ^^

  5. Favicon of http://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7.03.15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에 또 이런 곳이,,,^^
    조용히, 또 천천히 걸으면서 이런 저런 생각들 떠올려 보고 싶은 곳 같아요.
    돌담길,, 제가 너무 좋아하거든요

  6. Favicon of http://doitnow61.tistory.com BlogIcon 늙은도령 2017.03.15 16: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즈녁하네요.
    마을을 지키는 화화나무도 멋있고요.
    삶의 질이 높기를 바랍니다.
    공기가 좋은 곳에서 살고 싶은 마음이 강해지네요.

  7. Favicon of http://jejuin.tistory.com BlogIcon 파르르  2017.03.15 17: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안동근처를 지나다 보니 이런 고택들이 정말 많은거 같더라고요..
    여기도 정말 운치있고 좋으네요^^

  8. Favicon of http://annawise1.tistory.com BlogIcon AnnaWise 2017.03.15 1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정말 최고네요!! 안동 진짜 볼거리도 많고 좋은 것 같습니다ㅠㅠㅠ

  9.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7.03.15 19: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고택여행도 인기있는 여행상품이더군요.
    잘 보고 갑니다. ^^

  10. Favicon of http://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7.03.15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 안동 하회마을 다녀온 기억이 문득 나네요. 멋진 한국 가옥들이 모습이 낯설지 않네요.

  11. Favicon of http://tokyobreaknews.tistory.com BlogIcon T. Juli 2017.03.15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용한 느낌이 전해옵니다.

  12. Favicon of http://yellowzebra.tistory.com BlogIcon yellowzebra 2017.03.15 2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이 본가지만 잘못가봅니다^^;
    시간내서 한번 가봐야 되는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13. Favicon of http://130.pe.kr BlogIcon 청춘일기 2017.03.15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 가본적도 없는데 정말 전통의 고장인가보네요. 고택도 많고~
    발길따라 생각나는 곳으로 가시는게 공수래공수거님은 진정한 여행가시네요^^

  14. Favicon of http://gothink.tistory.com BlogIcon 개인이 2017.03.15 2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들을 보니 고요하면서도 평화로운 기분이 들게 되네요. ^^

  15. Favicon of http://doolytubbies.tistory.com BlogIcon 둘리토비 2017.03.15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적 인물에 대한 내력까지 있고,
    고즈넉한 멋까지 있고,

    보람을 많이 느꼈을 것 같은 고택에 관한 이야기군요~^^

  16. Favicon of http://rabbitmom.tistory.com BlogIcon 토키맘 2017.03.16 0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즈넉한 풍경...늦은 저녁에 마음이 안정 되네요. ^^

  17. Favicon of http://100mountain.tistory.com BlogIcon 선연(善緣) 2017.03.16 0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즈넉하고 옛스러운 고택의 풍경이 너무 멋지네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18. Favicon of http://blissinottawa.tistory.com BlogIcon Bliss :) 2017.03.16 06: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너무 근사하네요! 저수지 옆에 있는 보호수를 보니 마을의 역사를 한 눈에 드러내고 있는 것 같네요. 문신의 집, 종가집 모습이 잘 보존되어 있어 보여요. 기와 처마의 라인이 참 곱습니다. 오늘도 따스한 하루 보내시길요^^

  19. Favicon of http://the3rdfloor.tistory.com BlogIcon 슬_ 2017.03.16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 경주 다 여행가고 싶은 곳이예요. 남부쪽은 어릴 적 이후로 안가봐서 기억이 잘 안나거든요.
    여기 너무 멋지네요. 조선시대로 타임슬립한 기분이에요. 고요하고 안정감이 들어요.

  20. Favicon of http://overniceonion.com BlogIcon 까칠양파 2017.03.16 15: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안동에는 고택이 참 많네요.
    한번밖에 못가본 곳이라, 이렇게 사진으로 보니, 그냥 확 떠나고 싶어지네요.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풍경이라 그런지, 더더욱 가고 싶어집니다.ㅎㅎ

  21. Favicon of http://peterjun.tistory.com BlogIcon peterjun 2017.03.16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에 가면 항상 하회마을에만 들르곤 했는데..
    주변에 들러볼 곳이 이렇게 많네요...
    이다음 안동을 지날 때 저도 한번 찾아가봐야겠습니다. ^^



티스토리 툴바